전체뉴스 1-10 / 62,8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세계경영 신화에서 역대 최대 부도'…김우중은 누구인가

    ... 경제관료들과의 갈등과 마찰을 빚으면서 붕괴가 빨라졌다. 특히 1998년 3월 전경련 회장을 맡은 김 전 회장은 '수출론'을 집중 부각했지만, 관료들과 갈등은 여전했고 오히려 개혁의 대상으로 내몰리는 상황을 맞았다. 1998년 당시 그룹 구조조정의 최우선 핵심사안으로 꼽혔던 대우차-제너럴모터스(GM) 합작 추진이 흔들렸고, 금융당국의 기업어음 발행한도 제한 조치에 이어 회사채 발행제한 조치까지 내려져 급격한 유동성 위기에 빠졌다. 당시 일본계 증권사의 '대우그룹의 비상벨이 ...

    한국경제 | 2019.12.10 03:41 | YONHAP

  • thumbnail
    김우중 별세…한국경제 압축성장 역사와 함께 사라진 대우그룹

    ... 21만9천명으로 임직원이 30만명이 넘었다. 거침없이 몸집을 불리던 대우그룹은 풍선에서 바람이 빠지듯 순식간에 허망한 결말을 맞았다. 무리하게 빚을 내 과잉투자를 하는 차입경영의 허점이 드러났다. 외형확대에 치중하느라 다른 그룹에 비해 구조조정이 늦었다. 국가신용등급 추락 여파로 해외 채권자들의 상환 압력이 거세지고 해외 자산가치가 추락하자 대우그룹은 유동성 위기에 빠졌다. 1998년 12월 계열사를 10개로 감축하는 구조조정안이 발표되면서 대우그룹은 확연히 쇠락의 길로 ...

    한국경제 | 2019.12.10 02:21 | YONHAP

  • thumbnail
    뉴질랜드 섬 화산 분출로 최소 5명 사망…"생존자 없을 듯"(종합2보)

    ... 않는다"고 말했다. 화산 분출 당시 섬에는 뉴질랜드인과 외국인 등 50명에 가까운 관광객이 있었고, 뉴질랜드 응급구조대 세인트존 등 관계 당국은 헬리콥터 7대를 동원해 사망자 5명 등 총 23명을 섬 밖으로 데리고 나왔다. 가까스로 ... 6개 등급 중 두 번째로 높은 4등급의 화산 경보가 발령됐으나 그 후 분출 활동이 주춤해지면서 3등급으로 하향 조정됐다. 북섬 동부 베이오브플렌티 지역에 있는 화이트섬은 북섬 해안선에서 48km 정도 떨어진 화산섬으로 화산 분화구 ...

    한국경제 | 2019.12.09 22:01 | YONHAP

  • thumbnail
    뉴질랜드 화이트섬 화산 분출…최소 5명 사망, 다수 실종(종합)

    화산재에 휩싸여 구조ㆍ수색 작업 난항…생존자들도 심각한 부상 뉴질랜드 북섬 동해안에 있는 화이트섬에서 9일 오후 (현지시간) 화산이 분출, 최소 5명이 숨지고 다수가 실종된 것으로 알려졌다.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존 팀스 ... 6개 등급 중 두 번째로 높은 4등급의 화산 경보가 발령됐으나 그 후 분출 활동이 주춤해지면서 3등급으로 하향 조정됐다. 북섬 동부 베이오브플렌티 지역에 있는 화이트섬은 북섬 해안선에서 48km 정도 떨어진 화산섬으로 화산 분화구 ...

    한국경제 | 2019.12.09 18:06 | YONHAP

  • [마켓인사이트] 신용등급 떨어진 흥아해운…줄이은 차입금 만기 '부담'

    ... 높아졌다는 분석도 나온다. 나이스신용평가는 9일 흥아해운의 회사채 신용등급을 종전 B에서 B-로 한 단계 하향 조정했다. 등급전망을 부정적으로 달아 추가로 하향 조정할 가능성까지 열어뒀다. 컨테이너선사업부 매각으로 사업 기반이 급격하게 ... 아직 뚜렷한 성과는 없다. 김봉민 나이스신용평가 책임연구원은 “자구계획과 정책적 지원 등 다각적인 재무구조 개선 대책이 이뤄지지 않으면 유동성 위험이 현실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

    한국경제 | 2019.12.09 17:40 | 김은정

  • thumbnail
    "내년 초 LCD 패널 가격 반등 시작"…모건스탠리 덕분에 LGD '방긋'

    ...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전날 모건스탠리는 LG디스플레이에 대한 투자의견을 ‘비중 확대’로 상향 조정했다. 목표주가도 1만9000원(기존 1만4000원)까지 높였다. 내년 초 LCD 패널 가격 반등에 따라 회사 실적이 개선될 것이란 게 모건스탠리의 평가다. 모건스탠리는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의 생산라인 구조조정 영향으로 내년 LCD 패널의 초과 공급 비율이 올해 8%에서 4%까지 떨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LG디스플레이는 7.5세대와 ...

    한국경제 | 2019.12.09 17:22 | 김동현/전범진

  • 회사 수익금 50억 횡령 혐의…조윤호 前 스킨푸드 대표 구속

    ... 조 전 대표는 토종 화장품 로드숍 브랜드 스킨푸드 창업자다. ‘1세대 화장품 로드숍의 신화’로 불렸던 스킨푸드는 2014년부터 중국 일본 미국 등 해외시장에 진출했으나 중국의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보복과 과도한 브랜드 간 경쟁 등으로 재무 상황이 나빠졌다. 결국 지난해 10월 회생절차를 신청했고 지난 9월 구조조정 전문 사모투자펀드(PEF)인 파인트리파트너스에 인수됐다. 노유정 기자 yjr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09 17:12 | 노유정

  • thumbnail
    "부동산PF 규제로 메리츠증권 등 IB 타격…신용위험은 낮춰"

    ... 때문에 증권사의 관련 사업에 직접적인 영향이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이어 "메리츠종금증권의 경우 부동산 금융 비중이 높은 사업구조를 보유하고 있어 이번 규제 강화로 인한 영향이 경쟁사보다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부동산 관련 채무보증의 자기자본 대비 비율이 100%를 넘고 있는 점, 위험값 상향 조정에 따른 신용위험액 증가 부담 등을 감안할 때 대규모의 채무보증 감축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또 "국내 증권사들의 신규 수익원으로 ...

    한국경제 | 2019.12.09 17:05 | YONHAP

  • thumbnail
    위니아대우, 안병덕 대표 선임

    ... 사진 )을 대표이사로 선임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안 부사장는 1960년생으로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위니아대우 전신인 대우전자 전략기획본부장을 역임했다. 위니아대우 관계자는 "이번 선임은 위니아대우의 내외 구조조정을 위해 노력했던 것에서 한 발 더 나아가자는 취지다. 앞으로 대유위니아그룹의 핵심 계열사로서 경영정상화는 물론 질적으로 성장하기 위해 선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09 15:58 | 노정동

  • thumbnail
    올들어 구직급여 7조5천억원 지급…처음으로 한해 8조원 넘을 듯(종합)

    ... 등이었다. 제조업의 고용보험 가입자는 356만9천명으로, 작년 동월(358만2천명)보다 1만3천명(0.4%) 감소했다. 제조업의 가입자는 지난 9월부터 감소세로 돌아섰고 감소 폭도 커지고 있다. 자동차 생산 감소와 구조조정 등의 영향으로 자동차 업종의 가입자는 9천500명 감소했다. 설비투자 위축 등으로 기계장비 업종의 가입자도 5천100명 줄었다. 전자통신 업종의 가입자도 1천300명 감소했다. 다만, 전자통신 업종에 속하는 반도체 업종의 가입자는 ...

    한국경제 | 2019.12.09 15: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