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0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차털기] 65만 vs 57만 승자는?…아반떼 "소형SUV는 잊어라"

    '세단 65만 vs SUV 57만' 지난해 판매된 세단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판매량 차이다. 세단 판매량은 지속 감소하고 SUV 판매량은 증가세는 가팔랐다. SUV가 연간 판매량에서 세단을 곧 제칠 것이라는 전망은 확신에 가깝다. 세단 시장은 판매량 감소로 소형 세단 전기차인 쉐보레 볼트 EV를 제외하면 모두 단종됐다. 쏘나타, K5 등 현대 기아차의 인기차종을 제외하면 중형 이하 세단 시장의 차종 감소 추세는 뚜렷...

    한국경제 | 2020.04.09 10:23 | 오세성

  • thumbnail
    '횡령 혐의' 조현범 한국타이어 대표에 징역 4년 구형

    ... 뒷돈 수억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현범 한국타이어앤 테크놀로지 대표에게 징역 4년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8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1단독 박진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조 대표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징역 4년을 구형하고 6억1500만원을 추징해 달라고 했다. 조 대표는 납품 대가로 협력사로부터 매달 수백만원씩 총 6억원 가량을 받고 계열사 자금 2억6000여만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협력사로부터 받은 돈이나 빼돌린 계열사 자금을 유흥비로 ...

    한국경제 | 2020.04.08 16:42 | 노정동

  • thumbnail
    '직원 폭행' 이명희에 징역 2년 구형…검찰 "피해자들, 반항도 못해"

    검찰이 직원 상습 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고(故)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의 부인 이명희 씨에 대해 징역 2년을 구형했다. 7일 검찰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3부(권성수 김선희 임정엽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 씨 결심 공판에서 이와 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피고인이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피해자들을 상습 폭행했고, 피해자들은 생계 때문에 대응하지 못한 것으로 전형적인 '갑을관계'에서 벌어진 일"이라며 "피고인의 ...

    한국경제 | 2020.04.07 18:02 | 김명일

  • thumbnail
    마스크 판다더니 돈만 가로챈 중국인들 구속기소

    ... 각종 물품을 팔 것처럼 하거나, 저금리로 대출을 해 주겠다며 접근해 총 58명에게 3800여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도 받고 있다. B씨는 지난달 17일 경찰에 체포되는 과정에서 수갑을 찬 손을 휘둘러 경찰관 2명을 다치게 한 혐의도 추가됐다. 남부지검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를 악용해 범죄를 저지르고 경찰관에게 폭력을 행사한 점을 고려해 중형을 구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7 17:26

  • 자가격리 어기면 "즉시 고발·구속"…초강경 대응

    ... 또는 의도적’ 격리조치 위반이 아닌 단순 위반 행위에 대해서도 원칙적으로 구공판(정식 재판에 회부하는 기소)할 방침이다. 벌금형이 주로 내려지는 약식기소가 아니라 정식재판에 넘기고, 향후 재판 과정에서도 징역형의 실형을 구형한다는 설명이다. 대검 관계자는 “검찰은 격리조치 위반 사안을 매우 심각하게 보고 있다”고 밝혔다. 자가격리 대상자에게 전자팔찌를 착용토록 하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다. 서울시는 전자팔찌 착용에 대한 정부 정책이 정해지면 ...

    한국경제 | 2020.04.07 17:18 | 하수정/이인혁

  • 검찰, '직원 상습폭행' 이명희 이사장에 징역 2년 구형

    직원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부인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에 대해 검찰이 징역 2년을 구형했다. 7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5-3부(부장판사 권성수) 심리로 열린 이 전 이사장의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이번 사건은) 전형적인 ‘갑을관계’에서 벌어진 것”이라며 이 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피해자들이 폭력과 욕설을 참은 것은 생계를 위해 일을 ...

    한국경제 | 2020.04.07 16:39 | 안효주

  • 檢, '마스크 판매 사기' 보이스피싱사범 구속기소

    ... 집행 중 경찰관 2명에게 전치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도 받는다. 검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 수급이 불안정한 상황에서 조직적 방식을 활용해 사기 행각을 벌이고, 체포 과정에서 경찰관에게 폭력을 행사한 점을 고려해 중형을 구형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사태를 악용한 범죄에 대해선 철저하고 신속한 수사로 엄정 대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양길성 기자 vertig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7 15:34 | 양길성

  • thumbnail
    "재고 털고, 고객 잡고"…이통사들 '구형 5G폰'에 불법보조금 살포

    이동통신3사가 지난해 출시된 구형 5세대 이동통신(5G) 스마트폰에 대규모 불법보조금을 얹어 고객 잡기에 나섰다. 정부 규제가 다소 느슨해진 틈을 타 재고를 털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얼어붙은 시장에 돌파구를 마련하려는 움직임이다. 7일 업계에 따르면 LG유플러스는 이달 1일 삼성전자의 5G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A90', LG전자의 5G 플래그십(플래그십) 모델 'V50S 씽큐'의 공시지원금을 ...

    한국경제 | 2020.04.07 13:58 | 김은지

  • thumbnail
    檢 "코로나19 격리조치 위반…음성으로 판명돼도 구속수사"

    ... 또는 의도적’ 격리조치 위반이 아닌 단순 격리조치 위반 행위에 대해서도 원칙적으로 구공판(공소 제기)할 방침이다. 벌금형이 주로 내려지는 약식기소가 아니라 정식으로 재판에 넘기고, 향후 재판 과정에서도 징역형의 실형을 구형하겠다는 것이다. 검찰은 이미 현재까지 격리조치 위반 사범 3명 모두 재판에 넘겼다. 광주지방검찰청은 지난달 27일 코로나19 의심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조치됐으나 근무지에 출근한 A씨와 광주 시내를 배회한 B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

    한국경제 | 2020.04.07 10:52 | 이인혁

  • thumbnail
    'n번방' 통로 역할 '와치맨' "피해자에 죄송…내 가족 고통받는 것 못참아"

    ... 전시한 혐의로 지난달 재판에 넘겨졌다. 이 중에는 아동·청소년의 신체 부위가 노출된 나체 사진과 동영상 100여 개도 포함된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19일 전씨에 대한 모든 변론을 마치고 징역 3년 6월을 구형했다가 '솜방망이 처벌'이라는 지적이 있은 뒤인 지난달 24일 변론 재개를 신청했다. 검찰은 전씨의 추가 영장 발부에 대해 "언론의 관심이 지대하고 피고인 스스로도 부담을 많이 느끼고 있다. 도주 우려나 증거인멸 ...

    한국경제 | 2020.04.06 23:01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