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0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하루만에 끝난 기준금리 인하 약발

    한국은행이 지난 28일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연 0.5%로 내렸지만 국고채(국채) 금리는 29일 일제히 오름세(채권 가격은 하락세)를 나타냈다. 한은이 향후 국고채 매입 규모를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고 원론적 입장만 내놓은 데 대한 ‘실망 매물’이 나온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이날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0.008%포인트 오른 연 0.826%에 마감했다. 5년과 10년 만기 국채 금리도 각각 0.021%포인트, ...

    한국경제 | 2020.05.29 17:59 | 김익환

  • 국고채 금리 대체로 상승…3년물 연 0.826%

    29일 국고채 금리가 대체로 상승했다. 이날 서울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0.8bp(1bp=0.01%포인트) 오른 연 0.826%에 장을 마쳤다. 10년물 금리는 연 1.374%로 3.1bp 상승했다. 5년물과 1년물은 각각 2.1bp 상승, 0.8bp 하락으로 연 1.097%, 연 0.692%에 마감했다. 20년물은 연 1.499%로 3.9bp 올랐다. 30년물과 50년물은 각각 3.8bp 상승, 3.7bp ...

    한국경제 | 2020.05.29 16:31 | YONHAP

  • thumbnail
    기재부, 내달 재정증권 7조원 발행…"부족자금 충당"

    ... 2조원어치씩 발행되고, 다음달 17일과 24일에 각각 1조5000억원어치씩 발행된다. 발행 종목은 63일물이다. 재정증권은 국고금 출납상 일시 부족자금 충당을 위해 금융시장에 발행하는 유가증권이다. 통화안정증권 입찰기관(20개), 국고채 전문딜러(17개), 예비 국고채 전문딜러(5개), 국고금 운용기관(3개)을 대상으로 경쟁입찰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발행으로 마련된 7조원 가운데 3조5000억원은 국고금의 세입·세출 간 시차에 따른 일시적 부족자금을 ...

    한국경제 | 2020.05.29 15:36 | 오세성

  • thumbnail
    6월 재정증권 7조원 발행…"부족자금 대응·만기증권 상환"

    ... 2조원어치씩 발행되고, 다음달 17일과 24일에 각각 1조5천억원어치씩 발행된다. 발행 종목은 63일물이다. 재정증권은 국고금 출납상 일시 부족자금 충당을 위해 금융시장에 발행하는 유가증권으로, 통화안정증권 입찰기관(20개), 국고채 전문딜러(17개), 예비 국고채 전문딜러(5개), 국고금 운용기관(3개)을 대상으로 경쟁입찰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발행으로 마련된 7조원 가운데 3조5천억원은 국고금의 세입·세출 간 시차에 따른 일시적 부족자금 ...

    한국경제 | 2020.05.29 15:00 | YONHAP

  • thumbnail
    KB국민은행, 4500억원 규모 후순위채권 발행

    ... 우수한 대외신인도와 재무적 안정성을 바탕으로 총 4900억원의 응찰이 몰려 흥행에 성공했다. 이에 KB국민은행은 당초 계획 대비 1000억원 증액된 4500억원 발행을 결정했다. 채권의 발행 만기는 10년이다. 발행 금리는 국고채 10년물 금리에 80bp(1bp=0.01%)를 가산한 연 2.13%로 결정됐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국제결제은행(BIS) 비율 제고 및 ESG(Environmental(환경), Social(사회), Gove...

    한국경제 | 2020.05.29 14:26 | 차은지

  • thumbnail
    국민은행, 4천500억원 규모 후순위채 발행

    KB국민은행은 4천500억원 규모의 원화 상각형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권)을 발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채권 발행 만기는 10년, 발행 금리는 국고채 10년물 금리에 80bp(1bp=0.01%)를 가산한 연 2.13%다. 이번 채권은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발생한 이후 은행권에서 최초로 발행되는 후순위채권이다. 국민은행은 지난 19일 수요예측에서 총 4천900억원의 응찰이 몰리자, 발행액을 당초 계획에서 1천억원 늘렸다. ...

    한국경제 | 2020.05.29 14:15 | YONHAP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사망자 10만명…의외로 조용한 미국 유료

    ... 제시했습니다. 외환위기 이후 처음입니다. 하지만 앞으로 한은이 추가로 기준금리를 내릴 가능성은 낮아보입니다. 이번 인하로 기준금리가 사실상 바닥권에 접근해 금리를 더 내려봐야 실물경제 부양효과가 없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이제 한은의 역할은 국고채 회사채 매입 등을 통한 금융시장 안정에 초점이 맞춰질 것 같습니다. 김익환 기자가 A1.3면에 보도합니다.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 조일훈 (끝)

    모바일한경 | 2020.05.28 18:15 | 조일훈

  • 이주열 "기준금리 실효하한에 근접…성장률엔 美·中 갈등 반영 안돼"

    ... 힘들어 이번 성장률 전망치엔 반영하지 않았다. 미·중 갈등은 수출 의존도가 높은 한국 경제에 큰 하방 리스크다.” ▷정부 국채 발행이 크게 늘어 금리 급등 예상이 많은데. “3차 추가경정예산 등으로 국고채가 대규모로 발행돼 장기 금리 변동성이 커진다면(금리가 높아진다면) 시장 안정화 차원에서 국고채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 ▷매입 규모는. “금융시장 상황, 국고채 수급 상황 등을 고려해 결정해야 한다.” ...

    한국경제 | 2020.05.28 17:46 | 이상열

  • thumbnail
    금리 이어 '양적완화' 꺼내든 한은…올 10조 이상 국채매입 가능성

    ... 여력은 없거나 있어도 0.25%포인트에 그칠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때문에 한은의 통화정책은 양적완화로 바뀔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주열 한은 총재 역시 본격적인 양적완화에 들어갈 수 있다고 시사했다. 이 총재는 “국고채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했다. 채권시장에선 한은이 올해 10조원 이상의 국채를 사들일 수 있다고 관측했다. 커지는 ‘D의 공포’ 한은은 이날 금리를 내리면서 ‘저성장&mid...

    한국경제 | 2020.05.28 17:38 | 김익환

  • thumbnail
    기준금리 年0.5%…내릴 만큼 내렸다

    ... -1.8%까지 떨어질 수 있다고 관측했다. 시장에선 한은이 기준금리를 추가 인하할 가능성은 낮아졌다고 보고 있다. 이 총재도 “이번 인하로 기준금리가 실효하한 수준에 가까워졌다”고 했다. 더 낮춰봐야 큰 의미가 없다는 얘기다. 그는 “기준금리 이외의 정책수단을 적절히 활용해 나갈 것”이라며 “국고채 매입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8 17:37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