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론] 민간 기업은 정부 기업이 아니다

    ... 것이다. 근로시간 단축도 마찬가지다. 과거와 달리 기업들은 고용을 큰 폭으로 줄이고, 비정규직을 내보내고, 자영업자들은 줄줄이 폐업하고 있다. 정부의 추경안은 국민의 세금으로 중소기업 임금을 대기업 수준에 맞춰주겠다고 한다. 이는 민간 기업의 임금을 정부가 주는 것으로 기업을 정부 기업화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 민간 기업의 임금 및 비정규직 고용에 대한 결정은 시장경제에서 생존해야 하는 기업들의 고유권한이다. 셋째, 기업의 지배구조에 대한 통제다. ...

    한국경제 | 2018.05.09 17:48

  • thumbnail
    [오형규 칼럼] 외팔이 경제학자들의 '민속경제학'

    ... 규제책들도 마찬가지다. 실물을 질식시키는 ‘반(反)시장 반기업’ 정책에서 칼 폴라니를 만나게 된다. 정부가 헤지펀드의 공격을 빤히 보면서도 상법과 공정거래법 개정안을 강행하는 배경이다. 드루킹의 ‘삼성 국민기업화’ 주장도 맥락이 다르지 않다. 폴라니는 공산권 몰락으로 좌표를 잃은 좌파진영을 매료시킨 원조 공동체주의 사상가다. 그는 역사적으로 삶의 방식은 호혜(원시사회), 재분배(고대·봉건사회), 시장교환(19세기)이 ...

    한국경제 | 2018.04.26 17:50

  • thumbnail
    주요 은행, 디지털 조직 강화… 신입 5명 중 1명 이공계

    케이뱅크(K뱅크), 카카오뱅크 등 인터넷전문은행은 기존 은행의 ‘정보기술(IT) 기업화’를 촉진하고 있다. “골드만삭스는 이제 IT 기업”이라고 선언한 로이드 블랭크페인 회장처럼 국내 ... 강화를 위해 디지털금융사업단, 디지털마케팅부, 기업디지털사업부 및 빅데이터구축센터를 올 들어 새롭게 구축했다. 국민은행도 지난해 말 디지털 조직을 전면 개편했다. 6개 부서로 구성된 미래채널그룹은 7개 부서로 확대됐고 명칭은 디지털금융그룹으로 ...

    한국경제 | 2018.03.30 18:41 | 윤희은

  • thumbnail
    발전소 파견 나온 민간 근로자도 공기업 정규직으로 해달라고?

    지난 3일 청와대 앞.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소속 전력생산 분야 근로자 700여 명이 모여 “(민간에 소속된)발전소 정비업무 종사자를 (공기업)정규직으로 전환해달라”고 요구했다. 발전소 정비업무는 국민의 안전과 ... 구호로는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꼽고 있지만 속을 들여다보면 ‘민간 기업의 공기업화’인 셈이다. 이는 인천국제공항공사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에서도 지적됐던 문제다. 경비, 환경미화 등에 ...

    한국경제 | 2018.03.04 17:01 | 심은지

  • thumbnail
    [오형규 칼럼] 경제는 '좌회전'으로 안 된다

    ... 시대를 이뤘을까. 베네치아는 300년간 향신료 무역을 독점했고, 십자군을 이용해 비잔틴제국을 쳤고, 성지순례까지 기업화했다. ‘중세의 경제동물’이었던 셈이다. 그러나 진면목은 셰익스피어의 베니스의 상인에서 엿볼 ... 키우고, 신산업 혁신이 일어난다면 기적일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올 들어 ‘적폐 청산’ 대신 국민의 ‘삶의 질’을 부쩍 자주 언급한다.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은 부작용이 있더라도 관철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18.01.11 17:39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사모펀드의 기업 구조혁신] 3.아펠가모, 더채플 인수한 유니슨캐피탈

    ... 결정하고 직원들을 설득하기 시작했다. 지난해 4월 양측은 본계약을 체결했다. 인수 금액은 약 400억원으로 정해졌다. 국민연금으로부터 출자 받아 만든 3000억원 규모의 블라인드 펀드에서 인수 자금을 마련했다. CJ와 합의한 ‘소속 ... 넘어요. 가격도 정찰제가 아니라 제각각이죠. 선진국에 비하면 체계가 없는 구멍 가게인 셈입니다. 결국 웨딩 산업도 기업화·체인화·브랜드화가 살아남는 길이라고 확신하고 있습니다.”(김수민 유니슨 대표) ...

    마켓인사이트 | 2017.12.04 09:42

  • thumbnail
    화투판·밤샘은 옛말…자정 이후 문상은 '결례'

    ... 있다. 당초 일본에서의 상조회는 지역 구성원을 중심으로 장례 용품을 돌려쓰는 목적으로 설립됐지만 점차 상업화·기업화되면서 이익을 목적으로 변화하기 시작했다. 1970년대에는 보험업계와 다단계 기업들까지 상조 사업에 뛰어들면서 절정을 ... 납입금 보존 조치 등 할부 판매법에 의한 규제를 강력히 시행함으로써 투명한 상조회 만들기에 나섰다. 지금은 일본 국민의 약 80%가 기업형 상조 회사의 장례 대행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상조산업의 모든 것' 커버스토리 기사 ...

    한경Business | 2017.09.25 14:17

  • 산업부 "안전한 친환경 에너지 공급"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

    산업통상자원부가 수급안정ㆍ저렴한 에너지 공급 중심이었던 에너지 정책방향을 국민안전과 쾌적한 환경을 균형있게 고려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전환합니다.신재생에너지와 원전해체산업 등을 통해 2022년까지 7만 70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 영세 소상공인 등의 이익을 향상하는 쪽으로 전환됩니다.산업부는 2022년까지 2만5천개의 내수 중소ㆍ중견기업을 수출기업화하고, 농어업경쟁력 향상을 위한 지원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미국이 개정 요구를 한 한ㆍ미 자유무역협정(FTA)과 관련해서는 ...

    한국경제TV | 2017.08.29 17:18

  • thumbnail
    백운규 산업장관 "발전소 오염물질 배출 2030년까지 절반 감축"

    ... 미래에너지'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기존의 수급 안정·저렴한 에너지 공급 중심의 에너지정책 방향을 국민안전·쾌적한 환경 위주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바꾸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단계적으로 원전 감축을 추진하기로 ... 이익을 두루 포용하는 쪽으로 전환된다. 산업부는 2022년까지 2만5천개의 내수 중소·중견기업을 수출기업화하고, 농어업경쟁력 향상을 위한 지원도 강화하기로 했다. 투자유치제도도 크게 개편된다. 미국이 개정 요구를 한 ...

    한국경제 | 2017.08.29 14:14 | YONHAP

  • [文정부 첫예산 요약] ②문화·체육·관광·산업·중기

    ... 예술 창작 지원 311억원에서 331억원으로 증가 ▲ 체육 부문 = 1조5천31억원→1조1천576억원. 국민체육센터 건립 지원 431억원에서 549억원으로 증가 ▲ 관광 부문 = 1조5천538억원→1조4천27억원. ... 에너지 바우처 지원 대상 54만명에서 60만명으로 확대 ▲ 수출바우처 사업 확대 = 수출 첫걸음 등 내수기업의 수출기업화 사업 강화 예산 105억원에서 113억원으로 증가. 소비재·서비스 업체에 대한 해외마케팅 확대 예산 ...

    한국경제 | 2017.08.29 0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