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3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만 3명중 2명꼴 "난 대만인"…역대 최고

    ... 천수이볜(陳水扁) 총통 시절인 2006년 38.7%로 최고를 기록한 이후 내림세를 보여 28.7%로 조사됐다. 대만과 중국이 하루빨리 통일하자는 비율은 역대 최저인 0.7%였다. 정당 지지도는 집권당인 민진당(36.8%), 제1야당 국민당(15.8%), 민중당(5.3%), 시대역량(3.3%) 등의 순이었다. 무응답자는 37.8%였다. 이와 관련해 홍콩의 시사평론가 류루이사오(劉銳紹)는 지난해 홍콩의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 반대 시위로 인해 많은 대만인이 대만 ...

    한국경제 | 2020.07.05 14:08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민족 자결' 외친 윌슨, 실제론 '아메리카 퍼스트' 원조

    ... 패전국인 바이마르 공화국에 엄청난 양의 보상금을 요구하는 것을 골자로 한 베르사유 협정을 체결했고, 같은 시기 유럽과 중동에서 국민국가가 탄생했다. 동유럽에서 혁명과 반혁명이 이어졌고 러시아는 내전과 기근으로 흉흉했다. 중국에선 국민당과 공산당 사이에 두 차례 국공 내전이 일어났고, 독일에선 초인플레이션이 발생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의 세계를 밀도있게 서술한 《붕괴》(2019)로 국내에도 널리 알려진 영국 역사학자 애덤 투즈는 신작 《대격변(원제:the ...

    한국경제 | 2020.07.02 18:06 | 은정진

  • thumbnail
    대만 국민당 "중국 당국은 홍콩의 민주제도를 존중해야"

    대만 제1야당인 국민당은 홍콩 국가보안법(홍콩 보안법)의 제정과 관련, "중국당국이 홍콩 민주제도의 자유 추구 정신을 존중하고 보호해야 한다"고 밝혔다. 1일 대만 연합보 등에 따르면 친중 성향인 대만 제1야당인 국민당은 전날 "중국 당국이 홍콩인에게 약속한 홍콩 자치의 약속을 지켜야 한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국민당은 이어 중국 당국이 홍콩 각계와의 소통으로 대립과 충돌을 줄이고 홍콩의 자치권을 중시해야 상호 신뢰를 다시 회복할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7.01 18:09 | YONHAP

  • thumbnail
    홍콩보안법 속전속결 통과는 '반중세력 뿌리뽑기' 선언

    ... 설문조사에서 '중국 정부는 대만의 친구가 아니다'라고 답한 사람은 73%로 1년 만에 15% 포인트나 올랐다. 지난달 연임에 성공한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은 일국양제를 거부한다는 뜻을 강력히 밝힌 바 있다. '친중파'로 불리는 국민당마저 최근 중국이 요구하는 일국양제 방안 통일을 수용하지 않겠다고 당론을 모았다. 하지만 중국은 독립 노선을 추구하는 차이 총통을 견제하기 위해 대만에 대한 압박 강도를 끊임없이 높이고 있다. 중국 군용기는 이달 들어서만 8차례 대만 ...

    한국경제 | 2020.06.30 15:16 | YONHAP

  • thumbnail
    "대만, 中 공격받으면 美가 구해줄 거란 희망적 사고 버려야"

    ... 경고했다. 30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대만 싱크탱크인 타이베이포럼의 쑤치(蘇起) 이사장은 중국이 대만에 대해 군사적 압박을 강화하는 상황을 지적하면서 대만 정부에 대해 이같이 조언했다. 쑤 이사장은 국민당 마잉주(馬英九) 정권에서 대륙위원회 주임(장관)을 지낸 안보 전문가다. 쑤 이사장은 "중국과 대만, 즉 양안 간 군사적 불균형이 존재하고 양안간 대화와 미국과 중국 간 효과적인 소통 메커니즘이 부재한 상황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지 ...

    한국경제 | 2020.06.30 10:31 | YONHAP

  • thumbnail
    [포토] 차이잉원 측근 임명에…난장판 된 대만 의회

    대만 의회에서 29일 여당인 민주진보당과 야당인 국민당 의원들이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이날 국민당 의원 20여 명은 차이잉원 총통이 국정 감시 기구인 감찰원장 수장으로 자신의 측근을 임명하려 한다며 본회의장을 점거한 뒤 농성에 돌입했다.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29 17:16

  • thumbnail
    유럽서 견원지간 녹색-보수 연립정권까지 이룬다

    ... 실제로 독일에서는 환경론자들이 지난 1998∼2005년 중도 좌파 성향의 사회민주당(SPD)이 이끄는 정부에 참여해 '사회-녹색당' 연립정부를 구성하기도 했다. 오스트리아는 최근 그린콘의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지난 1월 투표 후 국민당을 이끄는 제바스티안 쿠르츠 총리와 베르너 코글러 녹색당 당수가 부총리 겸 문화부 장관으로서 손을 잡았다. 33세의 쿠르츠 총리는 항상 단정한 정장을 입고 잘 정돈된 모습을 보이지만, 그보다 25살이 많은 코글러 부총리는 넥타이를 ...

    한국경제 | 2020.06.29 16:02 | YONHAP

  • thumbnail
    마잉주 "한국전쟁으로 중국이 대만 공격 못했다"

    '하나의 중국' 92공식 중요성 호소…차이잉원 정부는 '일축' 마잉주(馬英九) 전 대만 총통이 한국전쟁이 발발하지 않았다면 중국공산당이 대만 섬으로 패주한 국민당에 마지막 공격을 감행했을 것으로 평가했다. 마 전 총통은 한국전쟁 70주년을 맞아 25일 페이스북 계정에 올린 글에서 "갑자기 닥친 전쟁은 동아시아 정세에 변화를 가져왔을뿐만 아니라 중화민국에도 깊은 영향을 끼쳤다"며 "한국전쟁으로 중국공산당은 대만 공격을 할 수 없게 됐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6.26 10:43 | YONHAP

  • thumbnail
    대만 국민당도 일국양제 거부…반중정서에 개혁안 마련

    "중화민국 인정하라"…'하나의 중국 원칙'도 '과거 공헌'으로 표현 변화 중국 본토와의 관계를 중시해 '친중파'로 여겨지기도 하는 대만의 중국국민당(국민당)마저 중국이 요구하는 일국양제(一國兩制·한 국가 두 체제) 방안 통일을 수용하지 않겠다고 당론을 모았다. 대만에서 날로 거세지는 반중국 정서 속에서 국민당마저 장기적인 생존을 위해 중국 본토와 '정치적 거리 두기'에 나선 것이다. 21일 중앙통신사 등 대만 언론에 따르면 국민당 개혁위원회는 ...

    한국경제 | 2020.06.21 14:50 | YONHAP

  • thumbnail
    딱 걸렸어!…오스트리아 전 총리, 음주운전 적발

    ... 마신 후 차를 몰고 귀가한 것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내 행동은 나 자신의 행동 기준과 직위에 맞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덧붙였다. 비어라인 전 총리는 헌법재판소장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5월 국민당과 극우 자유당의 연립 정부가 붕괴하자 올해 1월 차기 정부가 들어서기까지 임시 내각을 이끌었다. 오스트리아에서 여성이 총리를 맡은 것은 그가 처음이었다. 오스트리아 지도층의 물의는 이번만이 아니다. 앞서 알렉산더 판데어벨렌(76) ...

    한국경제 | 2020.06.19 06: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