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설] 외환위기 때 金 모았던 나라서 벌어지는 기막힌 장면들

    ... 발표한 ‘2019년 국가결산’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말 기준 국가부채는 1743조6000억원이었다. 국민 1인당 1410만원꼴이다. 2018년 1683조4000억원보다 60조2000억원(3.6%) 늘어난 것이다. 국가부채는 중앙·지방정부의 채무에 공무원·군인 등에게 지급해야 할 연금액의 현재가치(연금충당부채)까지 더한 것이다. 작년 한 해 동안 불어난 국가부채의 84.6%가 재정적자를 메우기 위해 발행한 ...

    한국경제 | 2020.04.07 18:22

  • thumbnail
    [이학영 칼럼] 총선공약에 "그래서?"를 따져보자

    ... 해마다 정원을 늘리고 있다. 2012년 99만4000명이었던 공무원이 올해 말엔 115만 명에 이를 전망이다. 이들에게 지급해야 할 인건비와 연금 등 재정 부담이 그만큼 커지고 있다. 올해 공무원 인건비 예산(39조원)은 2017년(33조4000억원)보다 5조6000억원 불어났다. 그 비용은 고스란히 국민 세금부담으로 전가된다. ‘한전공대’와 공무원 정원 확대에는 공통점이 한 가지 더 있다. 3년 전 대통령선거 때의 공약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4.07 18:15 | 이학영

  • thumbnail
    재정건전성 10년來 최악…코로나 닥치기 前 '텅 빈 나라곳간'

    ... 심의·의결했다. 지난해 국가부채는 1743조6000억원으로 기존 최고치이던 전년보다 60조2000억원 늘었다. 연금충당부채를 제외하고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반드시 갚아야 하는 국가채무는 728조8000억원으로 700조원을 처음 ... 추락했다.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뺀 통합재정수지(-12조원, GDP 대비 1.5%), 통합재정수지에서 4대 보장성 기금(국민연금 교원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을 제외한 관리재정수지(-54조4000억원, GDP 대비 2.8%)가 모두 2009년 ...

    한국경제 | 2020.04.07 17:27 | 정인설/성수영/서민준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올해는 용두사미로 끝났지만...'강한 내년' 예고한 국민연금

    ≪이 기사는 04월02일(11:16)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지난해 ‘적극적 주주권 행사 가이드라인’을 통과시키며 경영 참여를 천명했던 국민연금의 주주활동이 올해 ‘용두사미’로 끝났다. 다수의 대기업 및 금융지주사 최고경영자(CEO)들의 연임과 사외이사 선임에 제동을 걸었지만 단 한 건도 과반수 주주의 동의를 얻지 못하면서다. 하지만 국민연금을 그저 ...

    마켓인사이트 | 2020.04.07 16:36

  • thumbnail
    작년 나라 빚 1700조 첫 돌파…국민 1인당 1400만원

    ... 처음으로 1700조원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가 반드시 갚아야 할 국가채무(D1)는 728조8000억원으로 국민 1인당 1409만원 수준으로 조사됐다. 정부는 7일 국무회의에서 '2019 회계연도 국가결산' 보고서를 ... 환산한 금액으로 2018년까지 2015년에 발표된 장기재정전망의 물가·임금상승률 전망치를 적용해 왔다. 국민연금과 달리 공무원·군인 연금은 국가 지급 의무가 명시돼 있어 국가 재무제표상 부채에 포함된다. 2015년 ...

    한국경제 | 2020.04.07 14:19 | 노정동

  • thumbnail
    재정건전성 10년 만에 최악···지난해 국가부채 1743조

    ... 영향으로 분석된다. 중앙·지방정부가 반드시 갚아야 할 국가채무(D1)는 728조 8000억원으로 국민 1인당 1409만원에 달했다. 재정건전성은 10년 만에 최악으로 악화됐다. 공무원과 군인에게 지급해야 할 연금 ... 관리재정수지 적자는 2.8%로, 2009년 3.6% 적자 이후 10년 만에 최대다. 공무원·군인 연금충당부채는 944조 2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4조 3000억원(0.5%) 늘었다. 최근 4년 간 100조원 안팎으로 ...

    한국경제 | 2020.04.07 10:58 | 김명일

  • thumbnail
    뉴질랜드 보건부 장관, 봉쇄령 규정 어겼다가 "앗 뜨거워"

    뉴질랜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봉쇄령으로 전 국민이 사실상 '가택 연금' 상태에 들어간 가운데 코로나19 작전을 지휘하는 보건부 장관이 스스로 봉쇄령 규정에 어긋나는 행동을 했다가 정치적 곤경에 처했다. ... 자동차 사진이 공개된 뒤에도 곧바로 이를 시인하거나 사과하지 않아 문제를 키웠다. 아던 총리가 기자회견 등을 통해 국민들에게 봉쇄령 기간에는 낚시나 서핑, 사냥, 등산 등 야외활동을 하는 것도 안 된다며 자제를 당부하고 있을 때 일선 ...

    한국경제 | 2020.04.07 10:30 | YONHAP

  • thumbnail
    국가부채 1750조 육박…실질적 나라살림 적자 역대 최대

    ... 국채발행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중앙·지방정부가 반드시 갚아야 할 국가채무(D1)는 728조8천억원으로 국민 1인당 1천409만원에 달했다. 통합재정수지는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한창이던 2009년 이후 최대 적자로 전환했고, ... 50조9천억원 증가하면서 국공채 등 확정부채가 51조2천억원 늘어난 데 따른 것이다. 공무원·군인연금연금충당부채는 4조3천억원 증가하는 데 그쳐 전년(94조1천억원) 대비 증가폭이 5% 수준으로 급감했다. 장기재정전망 ...

    한국경제 | 2020.04.07 10:00 | YONHAP

  • thumbnail
    [국가결산] 나라살림 지표 일제히 악화…재정건전성 괜찮을까

    ... 새 무려 43조8천억원 늘었다. 관리재정수지는 통합재정수지(총수입―총지출)에서 미래 세대를 위해 쌓아둬야 하는 국민연금·고용보험 등 사회보장성기금의 흑자를 뺀 것으로, 정부 살림살이를 파악할 수 있는 대표적인 지표다. ... 걸고 있다. 당분간 확장 재정 기조를 이어가야 하는 만큼, 재량지출 의무 감축, 관행적인 보조금·출연금 전면 정비 등에 나서기로 했다. 2차 추경안의 재원 마련을 위해서는 적자국채 발행 대신 기정 예산의 세출 구조조정을 ...

    한국경제 | 2020.04.07 10:00 | YONHAP

  • thumbnail
    [국가결산] "944조 연금충당부채, 종전 기준대로면 1040조"…일문일답

    ... 대비 관리재정수지 적자, 2009년 후 가장 커…10조 지방교부금 정산 영향 커" 지난해 연금충당부채 규모가 944조원으로 집계됐지만, 종전 기준으로 추산했다면 100조원가량 더 컸으리라는 정부의 설명이 나왔다. ... 있나. ▲ (김 과장) 기존에는 이런 적이 없다. 2015년 결산부터 장기재정 전망을 썼기 때문이다. 이전에는 국민연금 재정 추계 기준을 썼고 정부가 공식적으로 발표한 장기재정 전망이 없었다. ▲ (강 국장) 2020년도 장기재정 ...

    한국경제 | 2020.04.07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