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4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속 반정부 집회 강행한 이탈리아 극우…방역은 무시

    ... 마스크를 벗고 지지자들과 어울려 '셀카'를 찍는 등 당국의 방역 지침을 위반하는 모습을 보였다. 많은 현지 언론도 국민적인 방역 노력을 무시한 이들의 막무가내식 집회 개최에 비판적인 시각을 내비쳤다. 앞서 지난 주말에는 이탈리아 경제·금융 ... 확진자가 보고되며 대규모 지역 감염의 시발점이 된 곳이다. 공화국 선포 기념일은 1946년 6월 2일 개최된 국민투표에서 군주제 대신 공화국 체제를 선택한 것을 기념하는 날이다. 통상 대규모 군사 퍼레이드가 진행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6.02 21:50 | YONHAP

  • thumbnail
    금태섭 "당이 과연 정상인가" 이해찬 "당 나가는 게 맞아"

    ... 있다. 금 전 의원은 2일 전례가 없는 위헌적 징계라며 재심을 청구했다. 그는 "국회법에 국회의원은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기속되지 아니하고 양심에 따라 투표하도록 규정하고 있다"며 "2003년 ...고 적었다. 그는 더 나아가 "조국 사태, 윤미향 사태에 대해 당 지도부는 함구령을 내리고 의원들은 국민들이 가장 관심 있는 문제에 대해서 한마디도 하지 않는다. 이게 과연 정상인가"라고도 되물었다. 공수처에 ...

    한국경제 | 2020.06.02 18:05 | YONHAP

  • thumbnail
    [팩트체크] 국회의원은 당론 따라 표결할 '의무' 있다?

    ... 논란 헌법상 '자유위임' 對 '정당기속' 원칙 충돌 사례 국회법 "소속정당 의사에 기속되지 않고 양심에 따라 투표" 금태섭 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20대 국회 막판 통과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기권 표결을 ... 더불어민주당 당규가 당론 준수 의무를 규정하고 있지만 대한민국 헌법과 법률은 국회의원이 양심에 따라 직무를 행하고 투표하도록 규정하고 있는 것이다. 헌법학자는 대의정치하에서 국민의 대표인 국회의원에게 양심에 따라 자유롭게 활동할 수 ...

    한국경제 | 2020.06.02 18:00 | YONHAP

  • thumbnail
    징계 당한 금태섭 "공수처, 반드시 성공한다고 무슨 근거로 확신하나" [전문]

    ... 의원에게 보복성 징계까지 내렸다"고 말했다. 하 의원은 "국회법 제114조에는 '의원은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기속되지 아니하고 양심에 따라 투표한다'고 규정돼 있다"며 "(민주당의 ... 책임이 없는가. (선거법에는 나도 찬성했으니 마찬가지 책임이 있다)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무엇인가. 당론에 따라서 투표했는지 여부인가, 혹은 그 투표에 따른 실제 결과인가. 당에서는 전자라고 보는 것 같다. 당론에 따르지 않은 사람은 ...

    한국경제 | 2020.06.02 17:41 | 이미나

  • thumbnail
    민주, 금태섭 징계…당내외 비판 확산

    ... 경선에서 탈락해 낙천하는 어마어마한 정치적 책임을 졌다”며 “본회의장에서 국회의원이 소신대로 판단한 것을 가지고 징계하는 것은 본 적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회법에는 의원이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귀속되지 않고 양심에 따라 투표한다는 규정이 있다”며 “(징계는) 국회법 정신에 비춰보면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국회법 114조에 따르면 ‘의원은 ...

    한국경제 | 2020.06.02 17:34 | 조미현

  • thumbnail
    [종합] 주호영 "3차 추경 6월 처리? 국회 거수기 아냐"

    ... "협의가 되지 않으면 의장이 정할 수는 있지만 이번 경우에는 의장이 (선출되지 않을 것이므로) 없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4년간 국회를 정하는 개원협상을 일방적으로 힘으로 밀어붙이고 우리가 결정할 테니 따라오라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며 "우리 당에도 국민의 42%가 투표했다. 우리는 42%의 국민을 대표한다"라고 강조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02 15:57 | 조준혁

  • thumbnail
    주호영 "3차 추경 6월 통과? 힘으로 밀어붙이는 與 용납 안돼"

    ... 맞고 금방 웃을 사람이 어디 있는가"라고 했다. 그는 "여당이 개원 협상을 일방적으로, 힘으로 밀어붙이고 우리가 결정할 테니 따라오라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당에도 국민의 42%가 투표했다. 우리는 42%의 국민을 대표한다"고 했다. '추경안 처리와 원 구성 협상을 연계할 계획이냐'는 질문에는 "추경은 추경대로 철저히 따질 것"이라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6.02 15:35 | 하헌형

  • thumbnail
    민주당의 '금태섭 징계' 두고 反헌법 논란

    ... 이미 경선에서 탈락해 낙천하는 어마어마한 정치적 책임을 졌다"며 "본회의장에서 국회의원이 소신대로 판단한 것을 가지고 징계를 하는 것은 본 적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회법에는 의원이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귀속되지 않고 양심에 따라 투표한다는 규정이 있다"며 "(징계는)국회법 정신에 비춰보면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국회법 114조에 따르면 '의원은 국민의 대표자로서 ...

    한국경제 | 2020.06.02 15:26 | 조미현

  • thumbnail
    윤상현, 금태섭 징계에 "소신이 죄가 되는 집권여당"

    ... 수 있겠느냐"라면서 "국회법을 다시 살펴봐라. '국회법 제114조의2'는 '의원은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귀속되지 아니하고 양심에 따라 투표한다'고 명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금 전 의원에 대한 징계는 거대 집권여당이 국회법에 명시된 국회의원의 자유투표권을 침해한 사건으로 꼭 기억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

    한국경제 | 2020.06.02 14:57 | 이보배

  • thumbnail
    "금태섭 징계? 윤미향 비판하면 금태섭 꼴 난다는 협박"

    ... 거센 공격을 받았고 결국 경선에서 탈락했지만 (민주당은) 그 정도로는 성에 안 찼는지 임기 5일을 남겨둔 의원에게 보복성 징계까지 내렸다"며 이같이 말했다. 하 의원은 "국회법 제114조에는 '의원은 국민의 대표자로서 소속 정당의 의사에 기속되지 아니하고 양심에 따라 투표한다'고 규정돼 있다"며 "(민주당의 징계는) 국회법 위반이자 민주주의의 부정"이라고 했다. 이어 "180석 가까운 거대 여당이 됐다고 ...

    한국경제 | 2020.06.02 11:45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