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141,2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플랫폼 노동자에 4대보험" 김종인 脫보수 행진

    ... “적자재정 상황에서 당장 기본소득제를 시행하는 것은 무리”라며 섣부른 도입에는 반대 의견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또 배달대행기사 등 ‘플랫폼 노동자’에게 4대 보험(건강보험·국민연금·고용보험·산재보험)을 적용하는 문제를 논의하자고 여당에 제안했다. ‘리쇼어링(reshoring·본국 회귀)’ 기업에 파격적인 재정을 지원해 일자리를 늘리고, 데이터 ...

    한국경제 | 2020.06.04 17:28 | 하헌형

  • "기본소득, 근로의욕 떨어트린다"…유럽에선 노조도 반대했다

    ... 않다는 이유로 도입에 반대한다. 찬성하는 쪽은 녹색당과 과거 공산당 계열 정당뿐이다. 이 때문에 유럽에선 기본소득 논의가 한국과는 전혀 다른 차원에서 이뤄지고 있다. 한국에선 일부 정치인이 ‘인간다운 삶을 위해 전 국민 대상 현금 지급’을 주장하지만, 유럽에선 어떻게 하면 근로의욕을 높이고 기존 복지체계를 수술할 수 있을까 하는 차원에서 기본소득 논의가 전개되고 있다. 네덜란드 위트레흐트시의 기본소득 실험이 그런 사례다. 위트레흐트시는 ...

    한국경제 | 2020.06.04 17:27 | 강경민

  • thumbnail
    여당 의원들 "기본소득 줘야 하니 세금 올립시다"

    ...middot;정 추진위원회 설립을 제안했다. 이 의원은 “여·야·정이 머리를 맞대 반드시 필요한 증세 문제를 공론화하고 사회적 합의를 도출해야 한다”며 “증세로 인한 국민의 불만을 어떻게 해소할 것인가에 대한 책임을 여·야·정이 공동으로 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증세 방안으로 △법인세, 소득세 최고 과표구간 신설 △국민 개세주의를 위한 면세 소득자·사업자 ...

    한국경제 | 2020.06.04 17:26 | 임도원

  • 재난지원금 13.5조 풀려 99% 넘는 가구 받았다

    국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이 사실상 마무리 단계에 들어섰다. 전체 지급 대상의 99%가 지원금을 받아갔고 지급금액은 13조5000억원을 넘었다. 행정안전부는 지난달 4일부터 이달 3일까지 긴급재난지원금을 수령한 가구가 2152만 가구로 집계됐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체 지급 대상 2171만 가구 가운데 99.1%에 해당한다. 지급 액수는 13조5428억원으로 총예산 14조2448억원 가운데 95%가 집행됐다. 지급 형태별로는 신용·체크카드 ...

    한국경제 | 2020.06.04 17:23 | 하수정

  • thumbnail
    "적당한 자리 보장" 2018년 고양시장 후보경선 뒷거래 의혹

    ... 이행사항이 포함되어 있다"면서 "‘정,김,박은 적당한 자리를 보장한다’며 특정인들의 자리를 청탁하는 내용까지 각서에는 쓰여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100만 고양시민과 국민들을 기만한 것이고, 대한민국의 풀뿌리 민주주의를 뿌리째 흔드는 사기극이나 다름없다"면서 "지금 이 시간까지도 이 시장은 침묵으로 일관하며 시정을 이어가고 있다는데 즉각 사퇴하고 스스로 수사에 임하라"라고 ...

    한국경제 | 2020.06.04 17:22 | 이미나

  • thumbnail
    금리 0%시대…'갈 곳 없는 돈' 한달 새 18조원 폭증

    ... 잦아들었지만 시중 자금은 여전히 ‘좀 더 지켜보자’는 관망세를 유지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경기 회복돼야 자금 이동할 것” 4일 은행권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신한·국민·하나·우리·농협 등 5대 은행의 요구불예금 잔액은 491조4664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17조5000억원 늘어났다. 1월 말(436조3608억원)과 비교하면 넉 달 새 55조원 증가했다. 반면 ...

    한국경제 | 2020.06.04 17:10 | 송영찬/김대훈

  • thumbnail
    윤상현 "김여정 불호령에 삐라 금지, 굴욕적"

    ... 절실히 필요로 하는 정보의 자유를 주기 위한 것이다. 긴장조성, 환경오염, 폐기물 수거부담 등 통일부가 말하는 전단 금지 이유들은 민망하고 서글픈 변명"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그 법률이 대한민국 국민의 민주적 총의에 의한 것이 아니라, 북한정권 넘버투의 불호령에 따른 것이라는 사실에 굴욕과 참담함이 앞선다"고 했다. 이날 오전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탈북민의 대북전단 살포를 비난하는 담화를 내놓자 통일부는 불과 4시간여 ...

    한국경제 | 2020.06.04 17:02 | 김명일

  • thumbnail
    구속영장 청구에도…삼성은 '준법경영' 약속 또 지켰다

    ... 삼성 계열사들은 4일 삼성준법감시위원회의 권고안과 관련해 구체적 이행 방안을 마련해 위원회에 제출하기로 했다. 이는 지난 3월 11일 준법감시위의 권고에 따라 삼성이 직접 마련한 것으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6일 대국민 사과를 통해 직접 입장을 밝힌 뒤 내놓은 후속 조치로 풀이된다. 4일 삼성에 따르면 삼성은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노사관계 자문그룹'을 이사회 산하에 두어 노사 정책을 자문하고 개선 방안도 제안하도록 하는 등 실질적인 ...

    한국경제 | 2020.06.04 16:50

  • thumbnail
    김여정 한마디에…靑 "대북 삐라 백해무익"

    ...이라는 지적이다. 보수 야권에선 "북한 미사일에 대해서는 제대로 항의하지 못했던 정부가 왜 대북전단만 막느냐"는 비판이 나왔다. 미래통합당 황규환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오늘 우리정부는 국민생명 위험을 초래한다며 대북전단 중단 요구를 받아들이면서도 남북군사합의를 먼저 어긴 북한에 대해서는 한 마디도 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계속되는 위협에 침묵만 지키고 있는 문재인 정부의 태도에 국민들은 ...

    한국경제 | 2020.06.04 16:48 | 김명일

  • thumbnail
    미세먼지 특화 설계 도입한 단지 인기 … 'e편한세상 무등산' 눈길

    최근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이 점점 커지면서 미세먼지 특화 설게를 적용한 아파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발맞춰 건설업체들도 미세먼지 차단 기술을 속속 선보이고 있다. 이런 가운데 광주광역시에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을 갖춘 아파트가 선보여 눈길을 끈다. 지난달 29일 견본주택문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간 ‘e편한세상 무등산’이 그 주인공이다. 이 아파트는 미세먼지 저감시스템인 ‘스마트 클린&케어 ...

    한국경제 | 2020.06.04 1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