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7,1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죄 판결에 손혜원 "잘못한 게 있어야 반성하지 않나…어이가 없다"

    ... 이유를 설명했다. 하지만 손 전 의원은 여전히 납득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그는 "해당 자료는 보안자료로 분류가 된 자료가 아니다. 그냥 5월 11일 발표 된 것을 축약해서 저한테 준 것"이라며 "당시 국정원에서 보안을 담당했던 시장이 재판에 증인으로 나왔고 끝없이 소명자료를 냈다. 그러나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손 전 의원은 항소한다는 계획이다. 그는 "검찰의 일방적 주장을 받아들인 유죄판결을 납득하기 ...

    한국경제 | 2020.08.12 23:50 | 신현보

  • thumbnail
    "국회·감사원 통제, 국정원을 식물조직 만들 것"

    국가정보원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고 대공수사권을 경찰로 넘기는 여권의 개혁안은 국정원의 정보활동을 위축시킬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염돈재 전 국정원 1차장은 미래통합당 구자근 박수영 의원이 12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주최한 세미나에서 "정보활동 기본지침 승인 등 강력한 국회 정보위원회의 통제는 정보기관을 식물조직으로 만들 독소조항"이라고 주장했다. 염 전 차장은 또 "감사원이 국정원을 감사할 경우 과감하게 업무를 추진하기 어렵다"며 성과 예측이 ...

    한국경제 | 2020.08.12 16:59 | YONHAP

  • thumbnail
    조국, 폭풍 SNS '재개'…정치적 복권 노리나

    ...(拔舌地獄)에 들어갈 것"이라고 맹비난했다. 작년 취재를 위해 딸 집을 찾은 기자를 최근 고소한 조국 전 장관은 '내로남불'이란 비판이 나오자 즉각 SNS를 통해 "왜 내 딸 사건과 8년 전 국정원 여직원 사건을 비교하느냐"며 반박했다. 조국 전 장관은 2012년 국정원 여직원 댓글 사건 때 SNS에 국정원 여직원 오피스텔 위치를 공개한 바 있다. 조국 전 장관은 이 문제로 보수단체로부터 사생활 침해 혐의(정보통신망법 ...

    한국경제 | 2020.08.12 15:01 | 김명일

  • thumbnail
    '내로남불' 비판에 조국 "국정원 여직원 사건과 내 딸 사건 달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모 씨가 자신이 거주하는 오피스텔 건물에 들어온 기자를 주거 침입 혐의로 고소한 가운데, 과거 '댓글 공작' 논란에 휩싸인 국정원 여직원의 오피스텔 주소를 공개한 것과 같은 상황 아니냐는 비판을 받은 조국 전 장관이 적극 해명에 나섰다. 조국 전 장관은 지난 11일 페이스북에 "도대체 어떠한 측면에서 지난해 나의 딸 사건과 2012년 국정원 여직원 사건을 유사 사건으로 비교한다는 말인가"라며 ...

    한국경제 | 2020.08.12 10:50 | 조준혁

  • thumbnail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준, 종영 아쉬움 담은 막방 인증샷 공개

    ... 냉정함을 오가는 권민석 역을 자연스럽게 소화하며 극의 감초로 자리잡았다. 데뷔 이후 다양한 작품에 도전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완성시켜 온 서준은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후 JTBC ‘언더커버’에도 출연을 확정 지으며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다. 국정원 요원으로 또 다른 변신을 시도할 서준에게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20.08.10 08:11

  • 정무수석에 박수현 유력…민정수석에 신현수·김오수 거론

    ... 청와대 대변인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권 핵심 관계자는 “이번 총선에서 낙선한 최재성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후보에 올랐지만 박 전 대변인 쪽으로 기운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민정수석에는 신현수 전 국정원 기조실장과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 등이 거론되고 있다. 노 실장도 교체가 예상되는 가운데 후임자를 물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차기 비서실장으로는 문 대통령의 핵심 측근인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이 거론된다. 이 밖에 우윤근 ...

    한국경제 | 2020.08.09 22:44 | 김형호

  • thumbnail
    靑, 정무·민정·소통수석 우선교체 가능성…노영민 거취 주목

    ... 비싸게 잠실 아파트를 내놓아 또 다른 구설에 오른 김조원 민정수석의 후임에는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인사들이 거론된다. 당시 사정비서관을 지낸 검찰 출신 이재순 법무법인 서평 대표변호사, 역시 사정비서관으로 활동했던 신현수 전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 법무비서관이었던 김진국 감사원 감사위원 등이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의 후임에는 그동안 박수현 전 대변인, 정구철 전 홍보기획비서관, 이근형 전 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등의 이름이 나왔지만, 제3의 인물이 발탁될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0.08.09 19:44 | 안혜원

  • thumbnail
    靑, 정무·민정·소통수석 우선교체 가능성

    ... 비싸게 잠실 아파트를 내놓아 또 다른 구설에 오른 김조원 민정수석의 후임에는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인사들이 거론된다. 당시 사정비서관을 지낸 검찰 출신 이재순 법무법인 서평 대표변호사, 역시 사정비서관으로 활동했던 신현수 전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 법무비서관이었던 김진국 감사원 감사위원 등이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의 후임에는 그동안 박수현 전 대변인, 정구철 전 홍보기획비서관, 이근형 전 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등의 이름이 나왔지만, 제3의 인물이 발탁될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0.08.09 19:02 | YONHAP

  • thumbnail
    靑, 정무·민정·소통수석 교체 후 노영민 사퇴 가능성

    ... 대변인이 정무수석이 아닌 국민소통수석에 기용될 것이라는 말도 정치권에서 나오고 있다. 다주택자 논란에 휩싸였다가 시세보다 2억원가량 비싸게 잠실 아파트를 내놓아 또 다른 구설에 오른 김조원 민정수석의 후임에는 그동안 신현수 전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이 거론돼 왔다. 하지만 민정수석 후임에 새 인물을 물색 중이라는 시각도 적지 않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의 후임에는 그동안 박수현 전 대변인, 정구철 전 홍보기획비서관, 이근형 전 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등의 이름이 나왔지만, ...

    한국경제 | 2020.08.09 16:05 | YONHAP

  • thumbnail
    군인권센터 "국회 정보위 회의내용 공개하라" 소송 패소(종합)

    ... 과반의 찬성이 있거나 의장이 국가의 안전보장을 위해 필요하다고 인정한 때는 공개하지 않을 수 있다'고 예외를 두고 있다"며 군인권센터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또 "정보위는 국가 안전보장 관련 국가기밀을 취급하는 국가정보원 소관에 속하는 사항을 관장한다"며 "회의가 공개되면 국가기밀이나 국정원의 조직·인원 및 활동 내용 등이 노출돼 국가안보에 큰 위해를 초래할 염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군인권센터는 이 전 의원의 발언이 이미 언론에 공개된 만큼 비밀이나 ...

    한국경제 | 2020.08.09 10: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