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제유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하락…WTI 40달러 밑으로

    국제 유가는 9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3.1%(1.28달러) 떨어진 39.62달러에 ... 수요가 주저앉을 것이라는 우려가 투자 심리를 얼어붙게 했다. 미국은 하루 6만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국제 금값은 5일만에 주춤했으나 온스당 1,800달러선을 지켰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

    한국경제 | 2020.07.10 05:10 | YONHAP

  • 뉴욕증시, 코로나19 부담·기술주 강세 여전 혼조 출발

    ... 창립자는 "이들 기업 중 다수는 재택 활동의 수혜주"라면서 "기술적인 관점에서는 일부 대형 기술주에서 다지기 움직임을 보고 싶지만, 추가 상승이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도 혼조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44% 올랐다. 국제유가는 하락했다. 8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68% 내린 40.62달러에, 브렌트유는 0.16% 하락한 43.22달러에 움직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22:56 | YONHAP

  • thumbnail
    부산 5월 실물경제 더 나빠져…소비 부문만 선방

    ... 수는 6만5천명 감소하면서 6만명이 감소했던 전달보다 감소 폭이 확대됐다. 다만 소비는 재난지원금 등의 영향으로 감소 폭이 축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 3월에는 25.5%, 4월에는 5.2% 각각 감소했지만 5월에는 1.2% 줄어드는 데 그쳤다.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국제유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0.3% 내리며 3개월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고, 주택매매가격은 전달보다 0.1% 상승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16:05 | YONHAP

  • thumbnail
    "자동차산업 코로나 이전 수준 생산·수요, 상당 시간 소요"

    ... 코로나19 영향이 큰 분야로 이전 수준 생산과 수요 회복까지 상당 기간이 소요될 것을 전망했다. 정유·석유화학 산업은 유가, 환율, 전방 산업 경기에 따라 변동성이 높을 것으로 봤다. 정유는 '저유가에 따른 정제 마진 감소'로, 석유화학은 ... 매뉴얼을 마련하고 방역 지침 준수를 권고하되 실제 방역이 행해진 여부를 시각화해 공개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국제관광이 점차 풀리는 2단계에는 지난해 울산공항에서 대만 화롄 간 국제선 부정기편 운항으로 울산 관광이 새로운 전기를 ...

    한국경제 | 2020.07.09 15:39 | YONHAP

  • thumbnail
    경제난 심화하는 베네수엘라…"아이티보다도 가난해져"

    ... 생활하는 가구의 비율이 75.8%에 달했다. 다른 나라들의 기존 자료와 비교하면 미주 최빈국으로 여겨진 아이티(약 50%)보다도 더 높은 중남미 최고 수준의 빈곤율이다. 전 세계에서 원유 매장량이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진 베네수엘라엔 국제유가 하락, 원유 생산량 감소 등과 맞물려 최근 몇 년간 경기침체가 이어졌다. 2013∼2019년 기간 국내총생산(GDP)은 70% 감소했고, 살인적인 물가 상승은 계속됐다. 이날 베네수엘라 국회에 따르면 6월에 전년 대비 물가상승률은 3천500%에 ...

    한국경제 | 2020.07.09 07:09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소폭 상승…금값, 4일연속 올라 1,820달러대

    국제 유가는 8일(현지시간)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7%(0.28달러) 오른 40.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 현재 배럴당 0.63%(0.27달러) 오른 43.35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의 원유 수요가 증가했다는 발표가 유가를 뒷받침한 것으로 보인다. 미 에너지정보청(EIA)은 미국 내 휘발유 수요가 지난주 하루 880만 배럴로 증가, ...

    한국경제 | 2020.07.09 04:54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애플·MS 등 기술주 강세…상승 출발

    ... 부양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점은 긍정적 요인 중 하나다. 루이스 데 권도스 유럽중앙은행(ECB) 부총재는 최근 지표들이 이전보다 더 낙관적이라고 해석했고, 중국 역시 정부 부양책에 대한 기대로 증시가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국제유가는 소폭 상승했다. 8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12% 상승한 40.68달러에, 브렌트유는 0.21% 오른 43.17달러에 움직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8 23:26

  • 뉴욕증시, 코로나19 우려에도 기술주 강세 지속 상승 출발

    ... 있는 상황에서는 주가가 내려가기 어렵다"고 말했다. 그는 다만 "시장이 직면한 가장 큰 위험은 미국의 실업률이 6월 11.6%로 떨어진 이후 다시 올라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약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73% 내렸다. 국제유가는 소폭 올랐다. 8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12% 상승한 40.68달러에, 브렌트유는 0.21% 오른 43.17달러에 움직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8 22:5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여파로 올해 국내 에너지 수요 1.4% 하락 전망"

    ... "반대로 코로나19의 영향에서 국내외 모두 빠르게 회복한다면 산업, 수송, 건물 등 모든 부문의 에너지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며 "다만 상반기 에너지 수요 감소분의 영향으로 연간 증가율이 낮은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 국제 유가는 작년보다 41.4% 하락해 사상 최대 규모의 감소 폭을 기록할 전망이다. 글로벌 경기 위축과 여행 제한 등으로 석유 수요가 줄어든 데다 OPEC+(석유수출국기구와 주요 10개 산유국의 연대체)의 감산 합의 이행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7.08 06:21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약보합…금값은 1,800달러 넘어 9년만에 최고

    국제 유가는 7일(현지시간) 약보합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02%(0.01달러) 떨어진 40.62달러에 마감됐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9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2시50분 현재 배럴당 0.51%(0.22달러) 내린 42.88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 에너지정보청(EIA)이 지난주 미 원유 공급이 감소했다고 발표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7.08 04: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