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9,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푸틴 "주요산유국들과 감산논의 준비돼…하루 1천만배럴 줄여야"(종합)

    ... 장관 "코로나19로 하루 1천만~1천500만 배럴 수요 감소"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국제원유 시장의 안정을 되찾기 위해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을 포함한 주요 산유국들과 감산 논의 등의 협력을 할 ... 1분기 산유량을 기준으로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푸틴은 러시아에는 국가 예산에 설정된 배럴당 42달러 정도의 유가가 적당하다고 소개했다. 뒤이어 발언에 나선 알렉산드르 노박 에너지부 장관은 "대통령의 하루 1천만 배럴 감산 필요성 ...

    한국경제 | 2020.04.04 04:33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푸틴 "주요산유국들과 감산 논의 준비돼…하…)

    ...틴 "주요산유국들과 감산 논의 준비돼…하루 1천만배럴 적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국제원유 시장의 안정을 되찾기 위해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을 포함한 주요 산유국들과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고 ... 근거해 이루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감산 규모 논의는 위기가 시작되기 전인 올해 1분기 산유량을 기준으로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푸틴은 러시아는 배럴당 42달러 정도의 유가가 적당하다고 판단한다고 소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4 03:46 | YONHAP

  • thumbnail
    푸틴 "주요산유국들과 감산 논의 준비돼…하루 100만배럴 적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국제원유 시장의 안정을 되찾기 위해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을 포함한 주요 산유국들과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오는 6일 열릴 예정인 OPEC+(OPEC과 ... 근거해 이루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감산 규모 논의는 위기가 시작되기 전인 올해 1분기 산유량을 기준으로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푸틴은 러시아는 배럴당 42달러 정도의 유가가 적당하다고 판단한다고 소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4 03:03 | YONHAP

  • 뉴욕증시, 美 실업대란 부담 지속 하락 출발

    ... 3.85포인트(0.05%) 내린 7,483.46에 거래됐다. 시장은 미국의 3월 비농업 고용 지표 등 주요 경제 지표와 국제유가 동향 등을 주시하고 있다. 미 노동부는 지난 3월 비농업부문 고용이 70만1천 명(계절 조정치)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 제한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전일 산유국들이 최대 1천500만 배럴을 감산할 것이란 예상을 내놓은 이후 유가는 극적으로 상승 전환했다. 구체적인 감산 방식 및 참여 산유국의 범위 등을 두고 여전히 불확실한 점이 많지만, ...

    한국경제 | 2020.04.03 23:11 | YONHAP

  • [사설] 전대미문의 산업위기…대기업인들 얼마나 버틸 수 있겠나

    ... 100조원대 긴급지원으로 기업을 살리겠다던 정부의 기존 입장과는 온도 차가 확연하게 느껴진다. 정유 자동차 조선 건설 등 기간산업마다 미증유의 영업 타격이 쓰나미처럼 밀려든 판에 기업들로선 망연자실할 수밖에 없다. 국내 정유 4사는 국제유가 급락 여파로 하루 최대 700억원대의 손실을 보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지난달 미국 내 판매량이 42% 쪼그라든 데다 S&P가 현대차그룹의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대상’에 포함시켜 신용 강등 우려까지 엄습하고 ...

    한국경제 | 2020.04.03 17:45

  • thumbnail
    유가 불지른 트럼프의 '감산 트윗'…정작 푸틴·빈 살만은 딴소리

    ... 2일(현지시간)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1000만~1500만 배럴 감산을 예상한다”고 밝히면서 국제 유가가 폭등했다. 감산 합의에 실패한 사우디와 러시아가 증산에 나서면서 배럴당 20달러 선이 깨질 위기에 처하자 ... 길”이라고 발표했다. 원유 수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급감해 막대한 감산이 이뤄져도 유가 하락세를 막는 데 큰 효과가 없을 수 있다. 이미 각국 경제가 봉쇄되면서 하루 2000만 배럴이 남아돌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4.03 17:26 | 김현석

  • thumbnail
    외환보유액 4000억달러 '턱걸이'

    ...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산출한 미 달러화지수는 지난달 말 99.18로 전월 말에 비해 0.7% 올랐다. 자산별로는 국채·회사채 등 유가증권(3576억5000만달러)이 전달에 비해 136억2000만달러 줄었다. 반면 은행 예금 등 예치금(317억2000만달러)은 46억2000만달러,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33억2000만달러)은 4000만달러 늘었다. 금(47억9000만달러)은 전달과 같았다. 올해 2월 말 ...

    한국경제 | 2020.04.03 17:18 | 김익환

  • thumbnail
    [심은지의 Global insight] 러·사우디 석유전쟁…천덕꾸러기 된 셰일오일 몰락하나

    ... 셰일오일만 해도 그렇다. 1년 전까지만 해도 셰일오일이 조만간 승자가 될 것이라고 꼽는 사람이 많았다. 작년 이맘때쯤 국제 유가는 해가 바뀌고 4개월간 30% 이상 상승했다. 리비아 내전과 베네수엘라 반정부 시위 등 대외 환경은 불안정했지만 ... 수백만 명의 미국인 일자리를 없애고 국내 석유 생산을 감소시킬 것”이라고 했다. 사우디가 장기간 저유가를 고집하진 못하겠지만 미국에 상당한 대가를 요구할 것이란 관측도 있다. 짐 크란 미 라이스대 베이커공공정책연구소 ...

    한국경제 | 2020.04.03 17:10 | 심은지

  • 국고채 금리 대체로 상승…CP 금리 13일만에 하락(종합)

    ... 각각 2.3bp 상승해 연 1.668%를 기록했다. 3년 만기 AA- 등급 무보증 회사채 금리도 연 2.100%로 0.7bp 올랐다. 국고채 3년물과의 금리 차이(스프레드)는 103.4bp로 전날과 같았다. 이날 아시아 시장에서 국제유가가 하락하면서 금융시장 투자심리에 부정적으로 작용했다. 금융당국이 채권시장안정펀드(채안펀드) 등 시장 안정책을 쏟아내는 가운데 전날까지 12거래일 연속 상승한 CP 금리는 13거래일 만에 상승세가 꺾였다. CP 91일물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

    한국경제 | 2020.04.03 17:09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2.6원 상승해 1230.9원 마감…일주일 새 20.3원↑

    원·달러 환율이 상승(원화 약세) 마감했다. 장 초반에는 간밤 국제유가가 24% 이상 폭등하면서 하락세를 보였다. 그러나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의 매도세가 계속되면서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30일 서울외환시장에서 ... 달러에 대한 수요는 계속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의 유가 전쟁에 적극 관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에 따른 국제유가 상승에 원·달러 환율의 단기 하락세가 나타날 ...

    한국경제 | 2020.04.03 16:16 | 윤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