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4,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수원, 5억달러 규모 글로벌 본드 발행

    한국수력원자력은 5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본드(144A/RegS)를 발행했다고 21일 밝혔다. 한수원은 미국 국채 5년물 금리에 90bp(1bp=0.01%포인트)를 가산한 수준으로 최초 제시금리(IPG)를 공개하고 투자자를 모집했다. 그 결과 120여 개 기관으로부터 모집액 대비 4배 수준인 약 20억달러의 투자수요 모집에 성공하며 IPG 대비 32.5bp 절감한 57.5bp의 가산금리를 확정했다. 한수원 관계자는 "한수원의 건전한 신용도와 투자자 ...

    한국경제 | 2021.04.21 17:05 | YONHAP

  • thumbnail
    1조4000억 주식 매물 쏟아낸 외국인…출렁이는 외환시장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나스닥지수는 128.50포인트(0.92%) 떨어진 1만3786.27로 거래를 마쳤다. 국내 증시에서도 외국인을 중심으로 투자 심리가 움츠러 들었다. 이날 외국인은 코스피시장에서만 1조4325억원어치 주식을 순매도했다. 미 국채 금리가 치솟으면서 외국인 이탈 조짐이 나타난 지난 2월 26일(2조8299억원) 후 순매도 규모가 가장 컸다. 외국인이 이탈하면서 환율도 출렁이고 있다. 하지만 환율이 오름세를 이어갈지는 미지수다. 미국은 지난 16일 발표한 환율보고서에서 ...

    한국경제 | 2021.04.21 16:07 | 김익환

  • thumbnail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심화... 가장 먼저 반등할 섹터는?

    ... 경신한 후 코로나19 이슈가 하나의 차익실현 빌미가 됐다”며 “변종 바이러스가 확산해 시장에서 기대하고 있는 것처럼 하반기 경제 정상화가 지연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졌다”고 말했다. “국채금리가 하락하고 달러와 엔화 강세, 금값 상승, 유가가 하락하는 등 안전자산 선호가 강해졌다”면서도 “장중에는 호실적 종목 중심으로 저가 매수가 유입될 수 있고 외국인 수급에 따라 방향이 결정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4.21 12:41

  • thumbnail
    `국채 보다 낫다`...코스피 시가배당률 3배

    2020년 사업연도 기준 코스피 상장사의 현금배당금은 총 33조원 규모로 최근 5년래 최대 규모로 나타났다.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상장사 현금배당총액은 33조2천억원으로 전년대비 60.3% 급증했다. 1개사 당 평균 배당금 규모도 627억원으로 최근 5년래 가장 많았다. 현금배당에 나선 529개사 가운데 5년 연속 배당한 상장사는 415개사로 지속적인 증가추세를 보였으며 2년 연속 배당한 상장사는 495개사로 93.6%에 달했...

    한국경제TV | 2021.04.21 10:44

  • thumbnail
    반격 나선 소형주...모처럼의 기회 제대로 살려볼까

    그동안 대형주 중심의 장세에서 상대적으로 소외 받았던 소형주들이 반등에 나선 모습이다. 코스닥 지수 상승률은 이 달 들어 코스피를 앞질렀고 코스피 시장에서도 소형주가 대형주 수익률을 웃돈 모습을 보이고 있다. 최근 국채금리 상승세가 진정되며 기준금리 인상 우려가 완화되었고 이는 코스닥과 소형주의 반등으로 이어진 것이다. 따라서 이를 감안해 투자전략을 가져가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

    한국경제 | 2021.04.21 10:25

  • thumbnail
    뉴욕증시, 코로나 재확산 우려에 하락…여행·항공주 '급락'[간밤 해외시황]

    ...%) 카니발(-4.35%) 레저주인 월트디즈니(-2.48%) 등도 모두 하락세를 나타냈다. 금융주도 부진했다. JP모건(-2.21%) BOA(-2.78%) 등은 2%대로 하락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안전자산 선호심리가 확산하면서 국채금리가 하락한 영향이다. 반면 존슨앤드존슨(J&J)은 전날보다 주당 3.79달러(2.33%) 오른 166.48달러를 기록했다. 유럽의약품청(EMA)가 얀센 백신 접종으로 특이 혈전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다면서도 백신 예방효과가 부작용의 ...

    한국경제 | 2021.04.21 08:04 | 김수현

  • thumbnail
    실적이 끌고, 외국인이 밀어…"조정 끝낸 코스피 3500 간다"

    ...증권·보험·건설업종이 강세를 보였다. 이 밖에 화학·섬유·항공 등도 강세였다. 조정 거친 증시 3500 간다 연초 뜨거웠던 증시는 금리 급등으로 조정 기간을 거쳤다. 미 국채 금리가 단기간에 급등하며 성장주가 타격을 받았다. 하지만 시장에선 ‘건강한 조정’이란 평가가 나왔다. 이경수 센터장은 “지난해 코스피지수가 30% 넘게 오르면서 자연스럽게 쉬는 구간이 필요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4.20 17:36 | 박재원/고재연

  • "韓 공기업 부채 OECD 최고"

    ... ‘암묵적 지급보증’을 공기업 부채 증가의 주요 원인으로 지적했다. 그는 “공기업이 파산할 것 같으면 정부가 미리 나서 채권의 원리금을 대신 지급해줄 것이라는 강력한 믿음 때문에 공기업들이 우리나라 국채 신용등급만큼 높은 신용등급을 받고 있다”며 “공기업은 재정건전을 위해 노력할 이유가 없어지고, 정부는 공기업에 무리한 정책사업을 할당하는 유인이 있어 공기업 부채가 많아질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1.04.20 17:27 | 김소현

  • thumbnail
    달러 가치 연일 추락…골드만삭스 "유로 사라"

    대규모 부양책과 통화완화 정책에도 올해 들어 고공행진을 해왔던 미국 달러 가치가 추락하고 있다. 유럽 등 경쟁 시장이 경제 재개에 나설 조짐을 보이는 데다 미 국채 금리도 안정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투자은행 골드만삭스는 달러 대비 상승 가능성이 높다며 유로화에 베팅할 것을 추천했다. 경기 회복세 강해졌는데 약달러 19일(현지시간) 뉴욕 외환시장에서 유로, 엔, 파운드 등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전 영업일 ...

    한국경제 | 2021.04.20 17:13 | 조재길

  • thumbnail
    사상 최고치 오른 코스피, 3220선 올라 …"외국인은 귀환 중"

    ... 높아진 상황에서 달러 약세가 두드러진 것이 외국인 수급에 우호적으로 작용했다는 설명이다.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달러의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이날 91.019까지 하락해 지난달 초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다. 달러화는 미 국채금리가 최근 약세를 보이면서 하락 압력을 받고 있다. 반면 원화는 연일 강세다. 지난달 1130~1140원대를 오가던 원·달러 환율은 이달 들어 내려가더니, 전날엔 달러당 1117.20원을 기록했다. 이날도 서울외환시장에서 ...

    한국경제 | 2021.04.20 15:49 | 김수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