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한미군사령관 "北미사일발사, 통상적 훈련…한반도 안보 불변"

    "9·19 군사합의, 실수와 오판 확률 줄여"…北에 "외교의 문 열려 있어" 강조 美인도태평양사령관 "北, 미국과 역내 동맹의 평화·번영에 위협" ... 올해에만 모두 100회 이상의 연합훈련이 이뤄졌다고 말했다고 VOA는 전했다. 그는 또 지난해 9월 체결된 남북군사분야합의서에 대해 "신뢰구축 조치들을 담고 있으며, 실수와 오판의 확률을 근본적으로 줄이고 한반도에 뚜렷한 긴장완화를 ...

    한국경제 | 2019.05.24 09:26 | YONHAP

  • thumbnail
    송영무 "김정은, 자유사상 접근…우리도 전쟁 트라우마 벗어야"

    ... 공개강연을 한 건 사실상 이번이 처음이다. 송 전 장관은 작년 9월 평양에서 노광철 북한 인민무력상과 서명한 남북 군사분야 합의의 역사적인 의미도 강조했다. 그는 "(군사합의서) 정식명칭은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 제가 갖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남북이) 상호신뢰를 구축해 정치, 사회, 경제, 문화 분야 협력을 견인하려면 이 군사합의서는 꼭 이뤄져야 한다"며 "몇 년 후가 될지 모르지만, 대한민국 ...

    한국경제 | 2019.05.16 14:03 | YONHAP

  • thumbnail
    北, 대남압박 고삐…"외세 눈치만 보면 남북관계 전진 못 해"

    ... 한다"고 경고했다. 매체는 '뻔뻔스러운 넋두리'라는 다른 기사에서도 "앞에선 제법 북남군사합의서 이행에 대해 떠들면서 뒤에 돌아앉아서는 과거의 군사적도발 악습을 버리지 못하고 전쟁연습소동에 미쳐 날뛰는 남부선군부세력의 ... 군사합의 취지에 어긋난다'는 입장을 밝힌 것에 불쾌감을 표시하며 "허튼소리를 줴쳐대기 전에 북남 군분야합의서를 다시 펴놓고 글귀부터 똑똑히 들여다보라"고 말했다. 핵문제와 대북제재 등을 둘러싼 북미 협상의 ...

    한국경제 | 2019.05.13 09:14 | YONHAP

  • thumbnail
    유승민 "문재인 정부 2년…MB·朴 정권 무능하다고 비판할 자격 없다" [전문]

    ... 그 동안 문 대통령은 비핵화에는 관심이 없고 오로지 김정은이 원하는 대로 대북제재를 풀어주는 데에만 열정을 쏟고 있다. 대한민국 대통령의 이러한 태도 때문에 한미동맹이 흔들리고 한일관계가 최악으로 치닫고 있다. 「9.19 군사분야 합의서」와 한미연합훈련의 취소는 북의 위협 앞에 우리 스스로 무장해제하는 어처구니 없는 결과만 초래하고 말았다. 독도와 위안부 문제 등 영토와 역사의 문제는 단호한 입장을 견지하되, 경제와 안보 등 국가이익을 위해서는 일본과 ...

    한국경제 | 2019.05.09 15:51 | 이미나

  • thumbnail
    北, '미사일 논란'에 첫 반응…"정상적·자위적 군사훈련"

    ... 향해 "우리에게 당치않은 험태기를 씌워보려고 그 누가 뭐라고 해도 남조선군부만은 우리에 대해, 특히는 북남군사분야의 합의에 대해 일언반구할 체면이 없다"고 주장했다. 남북장성급군사회담 북측 대표단 대변인은 이날 중앙통신 ... "무슨 할 말이 있다고 동족에게 그런 수작질인가"라고 비난했다. 그는 "역사적인 북남선언과 군사합의서에 도전하여 지금까지 저지른 공개된 적대행위는 말할 것도 없고 은폐된 적대행위의 이중적 작태가 온 민족의 더 ...

    한국경제 | 2019.05.08 21:49 | YONHAP

  • thumbnail
    北, 판문점선언 1주년에 한·미 동시 비난…"엄중한 정세 조성되고 있어"

    ... 제목의 조평통 비망록을 보도했다. 조평통은 비망록에서 4·27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 남북군사분야 합의서 등에 대해 “위대한 시대는 절세위인에 의해 개척되고 전진한다”며 모든 공이 김정은 북한 ... 것이다’란 제목의 대변인 담화를 냈다. 담화에서 북한은 한·미 연합공중훈련에 대해 남북 간 군사합의 위반이라며 “향후 남북관계가 돌이킬 수 없는 위험에 빠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또 이번 ...

    한국경제 | 2019.04.27 12:20 | 이미아

  • thumbnail
    [판문점선언 1년] ①대결에서 대화로…한반도 뜨겁게 달군 정상외교

    ... 정상의 만남이 상시화·정기화된 것 아니냐는 기대감도 흘러나왔다. 남북 정상은 또 판문점선언에서 '한반도에서 첨예한 군사적 긴장상태를 완화하고 전쟁 위험을 실질적으로 해소하기 위하여 공동으로 노력해나간다'는 데 합의했고, 이런 약속은 9월 3차 정상회담에서 남북이 '9·19 군사분야합의서'를 채택하는 결실로 이어졌다. 이후 남북 정상의 합의는 남북연락사무소 설치, 비무장지대(DMZ) 내 감시초소(GP) ...

    한국경제 | 2019.04.26 06:36 | YONHAP

  • thumbnail
    통일부, 北조평통 담화에 "남북합의 이행 입장 변함없어"

    ...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그동안 남북은 판문점 선언과 평양 공동선언,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에 담긴 군사적 긴장 완화 조치들을 상호 협력하에 성실히 이행해왔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 "4·27 판문점 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에 대한 공공연한 도전"이자 "군사분야 합의에 대한 노골적인 위반 행위"라고 비난했다. 통일부 당국자에 따르면 조평통이 대변인 담화를 낸 것은 ...

    한국경제 | 2019.04.25 11:16 | YONHAP

  • thumbnail
    '고성 동해안 GP' 문화재 된다

    문화재청은 1953년 군사 정전협정이 체결된 후 남측 지역에 지은 첫 감시초소인 강원 고성군의 동해안 감시초소(사진)를 8일 문화재로 등록 예고했다. 동해안 감시초소는 지난해 9월 남북이 체결한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 분야 합의서’에 따라 철거하기로 했으나 역사적 상징성과 활용 가능성을 고려해 보존하기로 결정됐다. 문화재청은 지난 2월 전문가 현지 조사를 통해 감시초소의 역사성을 파악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남북분단 ...

    한국경제 | 2019.04.08 17:23 | 서화동

  • thumbnail
    北매체, F-35A 도착에 "배신적 망동…朴정부와 뭐가 다른가"

    ... 전쟁장비 도입 책동은 무엇을 보여주는가'라는 제목의 글에서 F-35A의 공군 청주기지 도착을 거론하며 "조선반도(한반도)에서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키는 적대 행위로서 온 겨레의 염원과 우리의 평화애호적인 노력에 대한 노골적인 도전"이라고 규정했다. 이어 "북남선언들과 북남 군사분야 합의서에 배치되게 박근혜 역도가 대결 시대에 계획하였던 전쟁장비 반입 놀음을 고스란히 실행하고 있는 것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배신적...

    한국경제 | 2019.04.07 20: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