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7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 청량터널 인근 도로에 토사 유출…5시간 만에 복구(종합)

    ... 30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청량터널 인근 도로에서 토사 제거 작업을 마쳤다. 이에 따라 경찰은 연수구 청학동 청학공고에서 태평아파트로 이어지는 양방향 4개 차로 차량 통행을 재개했다. 도로 복구 작업에는 5시간 정도가 소요됐으며 굴삭기 1대 등이 동원됐다. 앞서 이날 오후 1시 10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청량 터널 인근에서 토사가 도로 위로 쏟아졌다. 경찰은 오후 1시 30분부터 차량 진입을 전면 통제하고 다른 도로로 우회하도록 했다. 경찰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8.11 18:55 | YONHAP

  • thumbnail
    충남 곳곳서 수해복구 계속…금산 등 농경지 일손 모자라 발동동(종합)

    ... 사과나무를 바로 세우고, 진흙탕으로 변한 수박 비닐하우스를 재정비했다. 복구 작업을 마친 일부 지역에서도 밤사이 비가 내리면서 다시 토사가 내려오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 폭우에 무너졌던 아산 온양천 제방을 다시 쌓느라 굴삭기 수십 대는 이날도 쉴 새 없이 움직였다. 충남도에 따르면 지난 23일부터 발생한 수해 복구는 이날 오전까지 절반 정도 완료했다. 도로, 하천 제방, 교량 등 파손된 공공시설 1천930건 중 1천124건이 응급 복구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8.11 17:07 | YONHAP

  • thumbnail
    "힘들 때 서로 도와야" 보성군, 구례 등 수해복구 전방위 지원

    복구현장 장비·인력 제공, 자원봉사·구호물품 전달 전남 보성군은 집중호우 피해를 겪는 구례군에 복구 장비와 인력을 총력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보성군은 구례군을 돕기 위해 수립한 수해복구 지원계획에 따라 방역차·살수차·굴삭기·덤프트럭 등 복구 장비 56대와 운용인력 86명을 파견한다. 김철우 보성군수도 직접 구례군청과 하동군청을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수해 피해를 본 지역민을 위로했다. 복구 현장에 투입된 자원봉사자들도 격려하며, 보성농협·축협 ...

    한국경제 | 2020.08.11 15:32 | YONHAP

  • thumbnail
    장병들 '수해복구 작전' 비지땀…"실의 빠진 수재민 위로"

    ... 지난주로 계획했던 피해 복구 지원을 오는 31일까지로 연기했다. 19전비는 "기본 임무 수행에 차질이 없는 범위에서 대대별로 인원을 뽑아 매일 45명씩 현장에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공군 91전대도 오는 19일까지 인력 20명과 굴삭기 4대·덤프트럭 5대, 그레이더 1대를 지원하기로 했다. 육군 제2작전사령부는 112연대 등 훈련 일정이 잡힌 향토 부대 대신 다른 부대를 충주의 수해 현장에 긴급 투입할 것으로 전해졌다. 박선민 제천시 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은 "장비가 ...

    한국경제 | 2020.08.10 15:45 | YONHAP

  • thumbnail
    충주 하천서 소방관 우의 모자 발견…"실종대원 것으로 추정"

    실종 지점서 600m 하류 지점…굴삭기 추가 동원해 수색 강화 지난 2일 충북 충주시 산척면에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소방대원 A(29)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의류 일부가 발견됐다. 10일 오전 10시 10분께 산척면 하천에서 주황색의 소방관 우의 모자가 발견됐다. 수해 복구 근로자가 굴삭기로 토사물을 퍼내던 중 이 모자를 발견, 소방당국에 신고했다. 모자가 발견된 곳은 A대원이 급류에 휩쓸린 지점으로부터 600m 정도 떨어져 있다. 현장에 ...

    한국경제 | 2020.08.10 12:07 | YONHAP

  • thumbnail
    [르포] 지붕 위에서 살아남은 소들…물 빠지고도 못 내려와 '음매'

    ... 일부나마 살아남은 자식 같은 소들이 축산 농민들은 반가웠지만, 더 큰 일이 눈앞에 놓였다. 물은 모두 빠졌지만, 지붕 위에 오른 소들이 내려오지 못하고 그대로 머물면서 3~4m 높은 곳에서 소들을 내릴 방도가 막막했다. 트랙터나 굴삭기 등 중장비를 동원하고, 방법이 여의치 않으면 축사 일부를 허물어 비스듬한 길을 만들어 소를 끌어내기도 했다. 수해에 놀란 소들은 마을 곳곳에 흩어져 힘이 빠진 듯 도망도 가지 않고 그 자리에 서 있었다. 주인이 소를 밀고 당겨도 ...

    한국경제 | 2020.08.09 17:04 | YONHAP

  • thumbnail
    육군총장, 전북 남원 피해복구 지원 장병 찾아 격려

    ... 수해 피해 복구 현장을 찾아 장병들을 격려했다고 육군이 밝혔다. 육군은 하천 범람으로 피해가 발생한 남원시 일대에 35사단 장병들을 투입해 응급 복구를 지원 중이다. 서 총장은 장병들의 노고를 위로하며 "가용한 병력을 비롯해 굴삭기 등 중장비를 적극적으로 투입해 조기에 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다. 지휘관들에게는 대민지원 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한편 장병들의 안전 및 휴식여건 보장에도 주의를 ...

    한국경제 | 2020.08.09 16:42 | YONHAP

  • thumbnail
    '빗속에도 복구작업'…특별재난지역 천안·아산 수해 현장

    ... 정비, 무너진 도로 사면을 복구했다. 아산시도 공무원 460여명과 자원봉사자 등 1천170여명이 휴일도 잊은 채 피해가 심했던 배방읍과 송악면 지역을 중심으로 하천 정리와 침수 가옥 청소 등을 쉼 없이 이어갔다. 현장에는 굴삭기 117대와 덤프트럭 10여대 등도 동원됐다. 침수지역에서는 방역 소독도 이뤄져 수인성 전염병에 대비하는 모습이었다. 두 지역에서는 침수 등으로 모두 523가구에 703명의 이재민이 발생, 600억원(잠정피해액) 이상의 재산피해가 ...

    한국경제 | 2020.08.09 14:57 | YONHAP

  • thumbnail
    전북에 200㎜ 넘는 장대비…도로·주택 침수에 토사 유실(종합)

    ... 넘는 장맛비가 쏟아지면서 도로가 침수되고 토사가 유실되는 등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전북도와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군산시 대야면 대야시장 사거리의 옹벽이 무너져 토사 90t이 도로로 쏟아졌다. 군산시는 굴삭기 등 장비 2대와 인력 15명을 동원해 복구 중이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에도 무주군 무주읍 용포리의 산비탈에서 흘러내린 토사 15t 가량이 도로를 덮었으며 장비를 동원한 복구가 이뤄지고 있다. 비로 인한 피해는 현재 도로 침수 ...

    한국경제 | 2020.08.07 16:38 | YONHAP

  • thumbnail
    "수로 정비만이라도 끝내야…" 비 예보에 손 바빠진 복구 현장

    ... 숨지는 인명사고까지 발생한 일죽면 화봉리 상황은 더 심각했다. 토사로 막힌 개울은 주변에 있는 논으로 흘러넘쳤고 산에서 떠내려온 토사와 나뭇더미는 마을 진입로 곳곳에 그대로 쌓여 있었다. 주민들은 현장에 투입된 공무원들과 굴삭기를 동원해 나무를 치우고 개울 바닥을 파 물길을 정비하는 데 온 힘을 쏟고 있다. 화봉리 태봉마을 안인찬(63) 이장은 "마을이 온통 쑥대밭이어서 아무리 복구 작업을 해도 티가 나지 않는다"며 "비가 더 온다고 하니 무엇보다 수로를 ...

    한국경제 | 2020.08.07 15: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