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21-2330 / 2,9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복궁 G20에 알리자"…9~12일 첫 야간 개방

    주요 20개국(G20) 서울 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우리 궁궐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기 위해 조선의 법궁인 경복궁을 오는 9~12일 한시적으로 야간에 개방한다고 문화재청이 4일 밝혔다. 지난 8월15일 제자리에 복원 개방한 광화문과 정전인 근정전(국보 제223호),경회루(국보 제224호) 권역 등 경복궁의 주요 공간에 일반인의 야간 출입이 허용된 것은 1395년 경복궁이 세워진 이래 처음이다. 문화재청은 야간 개방을 위해 광화문과 근정전,경회루에 ...

    한국경제 | 2010.11.04 00:00 | 서화동

  • thumbnail
    뮤지컬 <왕세자 실종사건>│상상력이 지배하는 세계

    궁에는 외로운 사람들이 산다. 그리고 외로움이 짙어질수록 삶을 지탱하기 위해 선택한 일은 집착의 형태를 띄기 시작한다. 모든 것을 가진 왕(조휘)은 되레 아무것도 갖지 못한 중전의 몸종 자숙(전미도)을 탐하고, 구중궁궐 믿을 사람이 없어진 중전(김지현)은 술을 탐한다. 왕의 눈길조차 받지 못하는 “서른세 살” 최상궁(태국희)은 음모를 만들어내고, 허리 한번 제대로 펴지 못하는 하내관(안세호)은 그런 최상궁을 희롱한다. 하지만 이 안에도 서로의 외로움을 ...

    텐아시아 | 2010.10.21 16:23 | 편집국

  • 4대궁 단풍 절정은 내달 초ㆍ중순

    ... 석조전 주변 은행나무 숲, 경복궁 향원지 주변 느티나무ㆍ단풍나무 숲, 창경궁 춘당지 주변 버드나무ㆍ느티나무 숲, 종묘 정전 주변 참나무 숲, 동구릉의 건원릉 억새와 어우러진 소나무 숲, 서오릉의 창릉 산책로 등은 단풍 명소로 꼽힌다. 서울 도심의 덕수궁과 선릉은 야간에도 개방하며 이밖에도 각 궁궐과 왕릉 및 유적관리소에서는 낙엽 밟기, 야생화 사진전 등 각종 문화행사도 곁들인다. (서울연합뉴스) 김태식 기자 taeshik@yna.co.kr

    연합뉴스 | 2010.10.19 00:00

  • thumbnail
    [Hot Street] 도심 속 안식처, 정동길 산책

    ... 역할을 했으며 선구적인 선교활동을 전개한 한국 감리교회의 대표 격이다. 붉은 벽돌로 지은 북미풍의 고딕양식 건물인 이 교회는 간결하고 소박하며 깔끔한 인상을 주는데, 특이한 점은 첨탑이 없다는 것이다. 덕수궁 이야기 조선시대의 궁궐로서, 원래 면적은 현재보다 넓었으나 일제강점기를 거치면서 축소됐다. 본래 이름은 경운궁이다. 임진왜란 뒤 선조가 월산대군의 집을 임시로 왕의 거처로 쓰면서 궁이 됐다. 1608년 선조가 죽은 뒤 광해군이 이곳에서 즉위했는데, 그해 ...

    한경Business | 2010.10.15 16:28

  • thumbnail
    [중국 고전 인물열전] (21) 맹상군(孟嘗君), 개·닭 흉내내는 사람까지 예우…인재를 아껴 목숨을 지키다

    ... 물었지만 시원한 대답을 하는 이가 없었다. 그런데 맨 아랫자리에 앉아 있는 사람 중에 개 흉내를 내 좀도둑질을 하는 자가 슬며시 일어나 자신이 여우 가죽옷을 구해 올 수 있다고 했다. 밤이 으슥해지자 그는 개 흉내를 내 진나라 궁궐 창고 속으로 들어가서는 소왕에게 바쳤던 여우 가죽옷을 훔쳐 돌아왔다. 맹상군은 이것을 진나라 소왕의 첩에게 바쳤다. 소왕의 첩이 맹상군을 풀어달라고 소왕에게 간청하자 맹상군은 풀려나게 됐다. 맹상군은 즉시 말을 몰아 제나라로 내달렸다. ...

    한국경제 | 2010.10.08 00:00 | 최규술

  • thumbnail
    [감성 여행] 夢遊 진도

    ... 국한문 혼용 비문의 글씨가 멋스럽다. 또 벽파진은 배중손이 이끌던 삼별초가 강화도를 떠난 지 74일 만인 1270년 8월 진도에 상륙했던 지점이다. 삼별초는 시오리가량 떨어진 용장산성으로 이동해 왕족인 승화후 온을 왕으로 삼고 궁궐을 짓는 등 새 도성의 면모를 갖추고 본격적인 대몽 항쟁을 벌였다. 용장리로 들어서자 절터와 궁궐지의 계단식 석축들이 나그네를 맞는다. 용장사 약사전으로 가서 오른손을 무릎에 내린 채 왼손을 무릎 위에 올려 약그릇을 들고 있는 약사여래불과 ...

    한국경제 | 2010.10.08 00:00

  • thumbnail
    [책마을] 날고기를 좋아했던 연산군…냉면 배달시켜 먹던 고종…

    ... 동생의 의심을 살까 두려워 놀고 먹는 일에 열중했다. 연산군은 그 악명만큼이나 식성도 남달라 진귀한 음식은 무엇이든 갖다 바치게 하고 날고기를 즐겼으며,과식과 편식을 했던 정조는 식후엔 꼭 담배 한 대를 피우곤 했다. 1896년 아관파천 당시 러시아 공사관에서 커피 맛을 본 고종은 궁궐에 카페까지 차리고 대한문 앞 국수집에서 냉면을 자주 시켜 먹었다는 이야기에서는 조선 망국의 그림자가 보이기도 한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10.07 00:00 | 백승현

  • thumbnail
    [중국 고전 인물열전] (18) 자공(子貢), 약소국 노나라를 지킨 건 공자의 '이상주의' 아닌 자공의 '현실감각'

    ... 고립시켜 제나라를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사람은 당신밖에 없게 됩니다. "(《사기》 중니제자열전) 자공의 논리는 간단했다. 지지기반이 부족한 전상에게 정권의 주류로 들어가기 위해서는 허장성세를 버리고 자기관리를 철저히 하면서 궁궐 내에서 입지를 굳히는 것이 낫지 않겠느냐는 충고였다. 이뿐이 아니다. 자공은 월나라 구천을 찾아가 탁월한 외교 감각을 드러내 일정 기간 노나라를 평온하게 만들었다. 요즘 외교통상부의 내홍이 심각하다. 하루빨리 사태를 추스르고 자공의 ...

    한국경제 | 2010.09.17 00:00 | 최규술

  • CHING, 추석특집 신작 드라마 선보여

    ... 중 한 명인 양귀비의 이야기를 다룬다. 본래 당(唐)나라 수왕(壽王)와 혼인했으나 시아버지 현종(玄宗)의 마음을 사로잡아 황후 이상의 권력을 누렸던 양귀비의 격정적인 러브 스토리가 펼쳐진다. 당시의 시대상을 완벽하게 재현, 궁궐 사람들의 생활양식 및 화려한 궁중 의상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칠협오의(40부작)'은 9월21일(화) 오후 2시에서 4시(연속 2회), '양귀비비사(49부작)'은 9월23일 오후 4시에서 6시(연속 2회)에 첫 방영된다. CHING은 ...

    bntnews | 2010.09.16 00:00

  • thumbnail
    [인터넷 뉴 트렌드 '디지털 시니어' 가 온다] 전문성 '살리고'…온라인 활동 '늘리고'

    ... 블로거들이 따라갈 수 없는 차별점이 있다고 할 수 있다. 디지털 시니어로서 온라인 활동만으로는 뭔가 부족하다고 느낀다면 연배가 비슷한 이들과 오프라인 클럽 활동에도 도전해볼 만하다. 유어스테이지에는 인기가 많은 사진 클럽 외에도 궁궐 탐방, 건강식과 맛 기행, 댄스, 시나 문학 등 필력을 뽐내는 곳, 시니어가 소홀하기 쉬운 사회 트렌드 따라 가기, 외국어, 자격증 등과 관련한 다양한 모임이 있어 정기적으로 오프라인 만남을 갖기도 한다. 한편 자신의 육성을 담아 ...

    한경Business | 2010.09.09 1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