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01-2510 / 2,5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V하이라이트] (5일) '장희빈' ; '꽃의 천사 메리벨' 등

    "대하사극" (SBSTV 오후9시50분) = 숙종으로부터 어찰을 받고 거처를 경복당으로 옮긴 인현왕후는 지나간 시련의 나날들은 꿈속같이 느껴진다. 숙종은 인현왕후가 궁궐로 돌아온 것이 여간 기쁘지 아니하여 저녁이 되어서는 침소에 주안상을 마련하여 인현왕후와 마주앉아 그동안 맺힌 긴 회한을 푼다. 인현왕후가 입궐한 이후 장중전은 자신을 둘러싸고 흐르는 이상한 기류에 불안감과 초조함을 감추지 못한다. 그런 와중에 숙종은 장중전에게 취선당으로 ...

    한국경제 | 1995.09.05 00:00

  • [홍루몽] (149) 제6부 진가경도 죽고 임여해도 죽고 (11)

    궁궐같이 큰 집의 대들보에 목을 매단 미인의 그림. 그 그림을 설명하는 글에는 "한번 정을 주고 받기만 하면 반드시 음란해지네(정기상봉필주음)"라는 구절이 있지 않았던가. 보옥으로서는 그 구체적인 내용은 잘 알지 못하였지만, 사실 그런 음란의 결과로 진가경이 일찍 죽은 셈이었다. 비록 그 그림의 글처럼 목을 매지는 않았지만 말이다. 그리고 진가경의 몸종까지 기둥에 머리를 찧고 죽고. 이때 보주라는 시녀 아이가 흐느끼며 가진 앞에 무릎을 ...

    한국경제 | 1995.08.04 00:00

  • [여성/아동신간] '난장이 무크'..사막횡단 등 여행모험담

    (빌헬름 하우프저 한기상.김윤희역 4,000원) 창비아동문고 제143권. 독일의 낭만주의 시인이자 동화작가인 하우프의 작품집. 하우프동화의 특징은 화려한 궁궐의 임금님부터 무시무시한 능력의 마법사, 가난한 채소상의 아들등 다양한 인물들이 주인공으로 등장한다는 점. "난쟁이무크"에는 "대상" "황새가 된 임금님" "유령선 이야기" "잘려진 왼손" "파테마의 구출" "난쟁이 무크" "매부리코 난쟁이"등 7편이 수록됐다. 사막횡단을 비롯 여행중의 ...

    한국경제 | 1995.07.11 00:00

  • 옛 순라길 30일 복원 개통...서울 종로구

    서울 종로구는 27일 종묘 서쪽담을 돌아 종로와 율곡로를 잇는 폭 8m, 길이 5백85m의 옛 순라길을 복원, 오는 30일 개통할 것이라고 밝혔다. 순라길은 조선시대에 궁궐을 순찰하는 호위병들이 다니던 길로 이번에 종묘 에서 율곡로 방향의 일방통행길로 복원됨으로써 도심의 교통난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 길은 또 쌈지마당(쉼터)등이 설치되어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이용되고 경복궁 창덕궁 창경궁으로 통하는 역사문화탐방로가 될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1995.06.28 00:00

  • 문체부, '울산 대곡리 반구대암각화' 국보 제285호로 지정

    문화체육부는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23일자로 "울산 대곡리 반구대암각화"를 국보 제285호로 지정했다. 문체부는 또 "명안공주관련 유물"을 보물 제1220호로 지정하고 보물 제596호"궁궐도"를 국보로 지정종별을 변경해 제249호 "동궐도"에 추가,지정했다. 국보로 지정된 "반구대 암각화"는 신석시대후기에서 청동기시대에 걸쳐 강변암벽에 새긴 그림으로 고래 물개 거북등 바다동물과 호랑이 사슴등 육지동물을 비롯 ,사냥꾼,어부,목책,그물등 ...

    한국경제 | 1995.06.25 00:00

  • [여성/아동신간] '궁중음식과 서울음식'..조리법/절차 소개

    (한복려저 대원사간 3,500원) 조선 정조가 어머니 혜경궁 홍씨를 모시고 수원성에 행차한 기록 "원행을묘정리의궤"는 옛 궁궐음식의 조리법과 절차가 얼마나 까다로웠는지를 잘 보여준다. 세끼 수라상의 음식이 모두 다르고,정과 전약등의 다과와 죽 미음이 빠지지 않는 것. 겨울에는 은반상기,여름에는 사기반상기로 그릇도 정해져있다. 이책과 "진찬의궤","공선정례"등의 고문헌과 옛 상궁들의 기억을 종합해 궁중음식을 되살려 놓았다. 빛깔있는 ...

    한국경제 | 1995.06.13 00:00

  • [홍루몽] (96) 제3부 대옥과 보채, 영국부로 오다 (23)

    ... 이끌려 고향을 떠나 장안으로 오게 되어 섭섭한 마음 금할 길이 없었지만, 집안이 풍연 살인사건에 휘말린 전말을 아는지라 모든 어려움들을 꾹 참아내었다. 원래 보채는 나라에서 뽑는 찬선이 되고자 준비중에 있었다. 찬선은 궁궐에서 공주들의 글동무 노릇을 해주는 직책인데, 명문 가문의 딸들중에서 찬선이 될만한 여자들은 관청에 등록하라는 칙령이 황제로부터 특별히 내려진 것이었다. 하지만 그런 계획도 당장은 이루기 힘들게 되었다고 할 수 있었다. 보채는 ...

    한국경제 | 1995.06.09 00:00

  • [홍루몽] (95) 제3부 대옥과 보채, 영국부로 오다 (22)

    ... 녀석 하나가 글공부를 했답시고 설반에게 "사기"에 기록되어 있는 음탕한 고사들을 들려주었다. 은나라 마지막 왕 주왕(주왕)이 달기라는 여자에게 빠져 해괴한 일들을 벌인 이야기가 인상적이었다. 그 당시 실제로 주지육림이 궁궐 한쪽에 만들어져 있었는데, 문자 그대로 큰 연못에는 술들이 가득 부어져 있고 그 연못을 파느라 주변에 산처럼 쌓인 흙언덕에는 안주 고기들을 매단 나무들이 즐비하게 늘어서 있었다. 신하와 궁녀들이 어울려 밤낮으로 주지에서 ...

    한국경제 | 1995.06.08 00:00

  • [홍루몽] (92) 제3부 대옥과 보채, 영국부로 오다 (19)

    ... 직접적으로 설씨라고 지칭은 하지 않고 설과 발음이 같은 설을 가지고 문장을 지어 설씨 댁이 얼마나 재물이 많고 위세등등한가를 표현하고 있었다. 우촌은 그 다음 문장도 읽어보았다. "자미사인 설공 자손들이 현재 황제의 궁궐에 필요한 물품을 조달하는 일을 맡고 있다. 전부 합해서 여덟 집이라. 자미사인이라면 차관 다음 가는 벼슬이 아닌가" 서기가 기다렸다는 듯이 모리를 조아리며 대답하였다. "그러하옵니다. 설씨가 대단한 가문입죠. 게다가 이 호관부에 ...

    한국경제 | 1995.06.05 00:00

  • [TV하이라이트] (1일) '바람은 불어도' ; '장희빈' 등

    ... 남인이 득세할까봐 두려워한다. 조사석은 열번찍어 안넘어가는 나무없다며 동평군 부처와 번갈아가며 매일 조대비를 채근한다. 한편 인현왕후는 고심끝에 원자를 낳는 것만이 숙종을 달랠수 있다고 생각하고 노력끝에 수태를 하게돼 궁궐에는 즐거움이 넘쳐난다. "김한길과 사람들" (MBCTV 오후11시) = 늘 새로운 화제를 몰고 다니며 신 늘 새로운 화제를 몰고 다니며 신은경 신드롬을 창조해낸 튀는 탤런트 신은경편. 중학교 2학년때부터 연기생활을 시작해 ...

    한국경제 | 1995.05.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