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총선 D-20] 국민의당, '불출마' 김한길 지역구에 임동순 공천

    ... 중·동·강화·옹진(김해창), 경기 용인정(김종희)은 경선 지역에서 단수공천 지역으로 변경되면서 후보가 최종 결정됐다. 경기 광명갑은 재심 요구가 수용돼 여론조사 결과 기존 서현준 후보에서 양순필 후보로 교체가 결정됐다. 최고위원회는 또 선거대책위원회 상황본부를 신설하고 본부장에 임내현 의원을 임명했다. 선대위 고문에는 권노갑·정대철 전 의원을 임명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23 18:51 | 김기만

  • 국민의당, 불출마 김한길 대타에 임동순…선대위 추가인선

    ... 후보가 최종 결정됐다. 경기 광명갑에서는 재심 요구가 수용돼 여론조사 결과 기존 서현준 후보에서 양순필 후보로 교체가 결정됐다. 최고위는 또 선거대책위원회 상황본부를 신설, 본부장에 임내현 의원을 임명했다. 선대위 고문에는 권노갑·정대철 전 의원을 임명했다. 김승남 후보(전남 고흥·보성·강진·장흥)와 정용화 후보(광주 서구갑), 서정성·정진욱 후보(광주 동남갑), 김유정 후보(광주 북갑) 등 이의제기 ...

    연합뉴스 | 2016.03.23 13:05

  • 국민의당, 교섭단체 구성 "여야 균형추될 것"…불안요소 여전

    ... 무소속으로 정치판을 변화시킨다면 그 자체가 하나의 정신적 연대"라며 신중한 입장을 취했지만 영입 의향은 당연히 있다고 말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 전병헌 의원의 경우 지역구인 서울 동작갑에 경선이 진행중인 상황이라는 이유로 권노갑 전 더민주 상임고문이 영입이 힘들어졌다고 알린 것으로 전해졌다. 전 의원측은 "모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고민중이다. 20일 입장 발표를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야권연대 문제로 안 대표와 갈등 끝에 ...

    연합뉴스 | 2016.03.18 12:56

  • <속보> 권노갑 등 동교동계 인사들, 국민의당 입당

    권노갑 등 동교동계 인사들, 국민의당 입당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02 18:40

  • 안철수·천정배, 박지원과 회동…국민의당 합류 '삼고초려'

    ... 공동대표가 2일 무소속 박지원 의원과 회동해 입당을 요청했다. 두 공동대표는 이날 오후 5시50분 지역구인 목포에서 국회 의원회관내 사무실에 도착한 박 의원과 회동을 시작했다. 이날 박 의원의 사무실에는 동교동계 좌장인 권노갑 전 상임고문과 주승용 원내대표, 김영환 영입위원장, 장병완 정책위의장, 최원식 수석대변인, 문병호 의원, 박선숙 총괄본부장, 김정현 대변인 등 당 관계자들이 총출동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02 18:08

  • 정운찬, 국민의당 입당 요청에 "정치 참여 결정안해"

    국민의당 지도부, 강연회에 대거 참석…권노갑·정대철도 참석 김영환, 끈질긴 입당 구애…鄭 "결정되면 말씀 드리겠다" 국민의당은 23일 정운찬 전 국무총리에게 입당해달라고 강한 '러브콜'을 보냈지만 정 전 총리는 "정치참여를 할지, 어디로 갈지 결정하지 못했다"며 즉답을 피했다. 국민의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정 전 총리를 초청, 동반성장을 주제로 강연회를 ...

    연합뉴스 | 2016.02.23 16:21

  • 정동영, 결국 安 품으로…19일 전주 덕진 출마 선언

    ... 무소속 출마를 통한 독자세력화 쪽으로 가닥을 잡고 설 연휴 직후 정치재개를 선언할 예정이었으나,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개성공단 중단 사태 등이 불거지면서 일정을 연기하고 거취를 고심해 왔다. 이 과정에서 동교동계 좌장격인 권노갑 정대철 전 고문 등이 순창을 깜짝 방문, 국민의당 합류를 요청하기도 했다. 정 전 의원은 참여정부 통일부 장관 시절 개성공단 조성을 주도했으며, 2007년 더민주의 전신인 대통합민주신당의 대선 후보를 지냈다. (서울&mi...

    연합뉴스 | 2016.02.18 20:46

  • '一與多野' 현실화…더민주-국민의당 무한경쟁 돌입

    ... 의원이 먼저 탈당해 독자창당에 나서자 문재인 대표 체제에 반대하던 더민주 내부의 비주류 인사들이 탈당해 국민의당에 합류하고, 천정배 박주선 의원 등 호남권 신당세력이 결합했다. 박준영 전 전남지사와 김민석 전 의원의 민주당과, 권노갑 상임고문을 필두로 한 동교동계도 결합 가능성이 크다. 현역의원은 원내교섭단체 구성(현역 의원 20명)에 3명 모자란 17명이다. 이에 반해 더민주는 문 전 대표가 물러나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임하면서 박영선 우윤근 전 원내대표 ...

    연합뉴스 | 2016.02.02 12:40

  • 문재인 "김홍걸, 불출마 뜻 밝혀"…이희호, 낙상 입원

    ... 알려진 이희호 여사를 의식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도 나온다. 실제 이 여사는 전날 문 대표와 전화통화를 하고 기존 입장을 재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교동계 한 전직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이 여사가 지난 25일 권노갑 전 상임고문과 식사하면서 그런 답답함을 말씀하셨다고 들었다"며 "작년 추석 무렵에도 더민주에서 김씨의 비례대표 출마 등 얘기가 있었고, 이 여사가 홍걸씨는 정치할 사람이 아니니 절대 그런 얘기를 해선 안된다면서 ...

    연합뉴스 | 2016.01.26 14:43

  • thumbnail
    DJ 3남 김홍걸, 더민주 합류…“김대중+노무현 정신 합쳐진 야당”

    ... 섰다”고 밝혔다. 그는 “생전 아버지는 통합과 단결을 신앙처럼 강조하셨다”며 “더민주는 아무리 당명이 바뀌어도 김대중 정신과 노무현 정신이 합쳐진 60년 정통 야당이다”고 말했다. 김홍걸씨의 입당은 권노갑 전 상임고문과 박지원 의원 등 당내 동교동계가 대거 탈당을 결정한 상황에서 이뤄지는 것으로, 호남 민심을 반전시킬 계기가 될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온라인 뉴스팀 사진. TV조선 캡처

    텐아시아 | 2016.01.24 12:05 | 온라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