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선 D-42] 호남 경선 승자가 야권 대선후보 됐다

    ... 2012년 문재인 후보가 모두 호남에서 1위를 한 뒤 최종 경선에서 승리해 대선에 나섰다. 노무현·이인제 후보가 맞붙은 2002년 새천년민주당 경선은 호남의 절대적인 영향력을 보여준 대표적인 사례다. 당시 이 후보는 권노갑 전 민주당 고문을 중심으로 한 옛 동교동계의 조직적 지원을 받으면서 경선 승리가 확실시됐다. 반면 노 후보는 경선 초반 지지율이 한 자릿수에 머무르는 군소 후보에 불과했다. 그러나 노 후보는 광주 국민경선에서 이 후보를 누르고 38.0% ...

    한국경제 | 2017.03.28 05:15 | 전예진

  • 국민의당 창당 1년…'제3지대' 규합해 대권 거머쥘까

    ... 키우고 우리 후보를 대통령으로 만들겠다"며 "미래에 대한 자신감과 국민에 대한 의무감을 가지고 자강하고 연대해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룩하자"고 말했다. 정대철 상임고문은 "지난해 12월 말 권노갑 고문 등과 저녁을 먹을 때 안 전 대표가 '2월 초 반기문 총장이 물러나고 그 표가 제게 와서 반드시 당선된다'고 했다"며 "정권교체를 통해 참다운 민주사회를 이루는 것이 우리의 소명"이라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17.02.02 13:00

  • 박지원 "손학규와 긍정적 합의 진행중…정운찬도 상당히 진전"

    ... "손학규 국민개혁주권연대 의장과 상당히 긍정적으로 (연대) 합의가 이뤄지고 있다"면서 "정운찬 전 국무총리와도 상당한 진전이 있는 것으로 보고드린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이날 여의도 한 식당에서 가진 권노갑·정대철 상임고문 등 고문단과 오찬을 하는 자리에서 이 같이 말했다. 박 대표는 또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좋은 신호가 있었지만, 최근 그 분의 일련의 언행들이 우리 정체성에 멀어져 ...

    연합뉴스 | 2017.01.25 09:42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가 뭐길래] JP, 안철수와 25일 냉면회동…반-안 다리 놓나

    ... 48%에서 27%로 급락했다. 안 전 대표 지지율도 4월 4주차 21%에서 10월 2주차 9%로 떨어졌다. 안 전 대표는 최근 당 안팎의 인사들과 접촉하며 외연 확대에 공을 들이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동교동계 출신 원로인 권노갑·정대철 당 상임고문과 오찬회동을 하면서 대선 행보와 당의 진로 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반-안 연대’ 시나리오가 등장한 직후 ‘여권이 분화되면 여권 후보가 되는 것 ...

    한국경제 | 2016.10.14 13:33 | 홍영식

  • 갈라진 두野, DJ 7주기 총출동 '적통경쟁'…곳곳 어색한 조우

    ... 더민주에서는 김종인 비상대책위 대표와 우상호 원내대표 등 의원단을 비롯, 문재인 전 대표, 김원기 임채정 전 국회의장 등 참여정부 인사들이 모습을 드러냈다. 국민의당에서는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 안철수 전 상임대표를 필두로 권노갑 김대중재단 이사장 등 동교동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한광옥 국민대통합위원장과 한화갑 전 민주당 대표도 추도식장을 찾았다. 새누리당에서도 이정현 대표와 정진석 원내대표가 참석했다. 청와대 김재원 정무수석도 참석했다. 박근혜 ...

    연합뉴스 | 2016.08.18 13:11

  • 박지원, 비대위 구성 마무리 몰두…"당 잘 아는 사람으로"

    ... '금귀월래(金歸月來)'를 의정 생활의 원칙으로 삼았던 박 비대위원장은 지난주의 경우 보통보다 이른 토요일 저녁에 귀경했다. 그는 이후 공식 외부 일정 없이 비대위 구성안 마무리에 집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3일엔 권노갑 당 상임고문 등 동교동계 원로들을 만나 비대위 구성 방안을 상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일단 박 비대위원장이 '구(舊)정치가 필요하다'고 말할 정도로 당의 체계 확립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는 점에서 기존 정당의 ...

    연합뉴스 | 2016.07.03 18:29

  • 안철수, 대표직 149일만에 물러나…탈당·창당·총선·사퇴까지

    ... 취임 후 일지. ▲ 2015년 12월13일 =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탈당 ▲ 2016년 2월2일 = 국민의당 창당…안·천 공동대표 선출·사무총장 박선숙 ▲ 3월2일 = 박지원·권노갑, 국민의당 합류 ▲ 3월3일 = 안철수, 김종인 야권통합 제안 정면 거부 ▲ 3월6일 = 안철수, '수도권 연대' 제안도 거부…"광야에서 죽어도 좋다" ▲ 3월7일 = 안철수-김한길, ...

    연합뉴스 | 2016.06.29 12:44

  • 潘-친노, 얄궂은 운명…같은 배 탔다 대권 라이벌로?

    ... 국민의 정부 당시 핵심 인사들과 반 총장과의 관계도 완전히 달라졌다.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는 전날 TV조선에 출연해 "(반 총장이) 김대중 정부 때 저한테 와서 입각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고 회고했다. 권노갑 전 더민주 상임고문 역시 2014년 회고록 '순명' 출판기념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반 총장의 측근이라고 할 수 있는 분들이 (반 총장이) 야당 쪽에서 대선 후보로 나왔으면 좋겠다는 의사를 타진했다"고 ...

    연합뉴스 | 2016.05.26 17:18

  • 김홍걸 "국민의당, 새누리 2중대·물갈이 집합소"

    ... 경기, 인천에서 수십석 의석을 새누리당에 갖다바치려 한다"며 "새누리당 표를 가져오는 제3당이 되겠다면서 영남에서 후보다운 후보를 출마시키지 못한채 호남의 의석만 분열시키려 한다"고 맹공했다. 국민의당 권노갑 선대위 고문의 행보와 관련해 그는 "권 고문이 어머니(이희호 여사)의 허락을 받고 입당했다 말씀하셔서 지난 달에 어머니에게 여쭤봤다"며 "어머니는 현실정치 개입 않는다고 하셨고 그분(권 고문)에게도 '당신 ...

    연합뉴스 | 2016.04.11 11:32

  • 국민의당, 野심장부서 "야당교체"…더민주와 전면전

    "더민주 당선시키면 패권세력 하청업자"·"표셔틀 취급 당해" 권노갑, 김종인 국보위 전력 비판…박지원 "文, 호남 못 와" 안철수, 조기축구 유세…정동영 "똘똘 뭉쳐 전북 석권해야"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 공동대표는 2일 4·13 총선 공식 선거운동 개시 이후 첫 주말을 맞아 야권의 심장부인 호남에서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총공세를 ...

    연합뉴스 | 2016.04.02 1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