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 / 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빙의' 권성징악 엔딩…충격 전개 속 결말 예상 시나리오 셋

    코믹과 스릴러를 넘나드는 독특하고 쫄깃한 스토리로 2달여간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끊임없이 자극했던 ‘빙의’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지난 18일 방송된 OCN 수목 오리지널 ‘빙의’ 14회에서는 딸을 지키기 위해 유반장(이원종)이 김준형(권혁현) 형사를 살해한 것도 모자라 딸까지 빙의된 장춘섭에 의해 살해당하자 스스로 목숨을 끊는 반전에 반전으로 끝까지 예측 불가한 전개를 펼쳤다. 게다가 강력반...

    스타엔 | 2019.04.19 17:06

  • thumbnail
    종영 '너포위'① 성장드라마가 거둔 의미있는 수확

    ... 자기중심적인 박태일 등 각각의 인물들은 제 몫을 하며 극을 이끌어갔다. 반면 다소 상투적으로 흐른 이야기 구도와 수사물과 성장 드라마, 로맨스가 뒤섞이면서 중반부쯤에서 모호해진 듯한 구성은 아쉬움을 낳는 대목이다. ‘권성징악’이라는 주제는 시청자들에게 대리만족을 선사한다는 점에서 여전히 가장 인기있는 스토리지만 이를 풀어가는 과정은 지나치게 예상 가능한 수준이었다는 얘기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어머니에 대한 ...

    텐아시아 | 2014.07.18 07:19 | 장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