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36,2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늘도 평화롭다고?…작년 중고거래사기 12만건·피해액 900억 육박

    중고거래사기가 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집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면서 중고거래가 활발해진 반면, 사기 피해액도 급증했다. 지난해 말 12만3168건의 중고거래사기가 발생해 피해액만 897억540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6일 국회 정무위원회 유동수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관련 집계를 시작한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55만4564건, 2899억7300만 원의 중고거래 사기가 일어...

    한국경제 | 2021.09.26 11:22 | 김하나

  • thumbnail
    코로나 대확산 우려 여전한데…김총리 "10월말 단계적 일상회복"

    ... 생각하는 일상으로도 되돌아가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771명으로, 누적 30만117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날 신규 확진자 수인 3273명보다 502명 줄어 3000명 아래로 떨어졌지만, 여전히 두 번째로 큰 규모로 코로나19 확산 기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모양새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26 11:05 | 최수진

  • thumbnail
    깜빡하고 못쓴 기프티콘…카카오, '환불'로만 717억 벌었다

    ... 벌어들인 것으로 추산됐다. 소상공인 중개수수료에 더해 환불수수료까지 이중으로 걷어가는 구조여서 개선이 요구된다. 26일 더불어민주당 윤관석 의원(인천남동을)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시장규모 현황조사’ 결과 지난해 거래액 2조5341억원을 기록한 카카오가 전체 온라인 선물하기 시장에서 84.5%(2020년 기준)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시장규모(상위 7개사 기준)는 2016년 7736억원, ...

    한국경제 | 2021.09.26 10:50 | 김하나

  • thumbnail
    4년 전 '80억 FA' 프로야구 롯데 민병헌, 전격 은퇴

    ... 민병헌(34)이 전격 은퇴했다. 롯데 자이언츠 구단은 26일 “민병헌이 최근 현역 생활 지속 및 은퇴 여부를 두고 고심하다가 결국 현역 은퇴를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7년 11월 4년간 총액 80억원 규모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맺고 두산 베어스에서 롯데로 이적한 민병헌은 2018시즌부터 4시즌 동안 타율 0.286, 28홈런, 134타점의 성적을 남겼다. 올 시즌 14경기 출전과 타율 0.190에 그치는 등 부상 및 부진이 이어지며 ...

    한국경제 | 2021.09.26 10:40 | 김봉구

  • thumbnail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771명…전국적 대확산 우려[종합]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771명으로 누정 30만 117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 3272명보다 501명 줄어들어 3000명 아래로 내려왔지만, 여전히 두 번째로 큰 규모다. 지난주 토요일 확진자 수인 1909명과 비교했을 때 862명이 많다. 향후 1~2주간 확진자가 크게 늘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더욱이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가 유행을 주도하고 있고, 10월 초에는 개천절·한글날 ...

    한국경제 | 2021.09.26 10:28 | 최수진

  • thumbnail
    [속보]코로나19 신규확진 2771명…전국 대확산 중대 기로

    ...부(방대본)는 2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771명으로, 누적 30만117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날 신규 확진자 수인 3273명보다 502명 줄어 3000명 아래로 떨어졌지만, 여전히 두 번째로 큰 규모로 코로나19 확산 기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모양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2735명, 해외유입이 36명이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26 09:33 | 최수진

  • thumbnail
    일론 머스크 "반도체 부족 사태, 내년쯤 해결될 듯"

    ...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들은 차량용 반도체를 충분히 공급받지 못해 공장 가동을 중단하거나 감산을 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 컨설팅회사 알릭스파트너스는 반도체 부족이 올해 글로벌 자동차 산업에 2100억 달러(한화 약 247조 원) 규모의 매출 손실을 입힐 것으로 추산했다. 머스크 CEO의 전망과 달리 이른 시일 내에 차량용 반도체 공급이 정상화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의견도 있다. 세계적 반도체 회사들이 미국 등에 새 공장을 짓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으나, 정상 가동까지는 ...

    한국경제 | 2021.09.26 07:17 | 김정호

  • thumbnail
    "죽을힘 다했지만…" 어느 코인거래소 대표의 사과 편지 [임현우의 비트코인 나우]

    ... 4대 거래소만 계약을 계속 연장하면서 선점 효과를 누려온 게 사실이다. 군소 거래소 대표들은 "실명계좌가 없으면 모두 불안한 거래소인 것처럼 이미지가 왜곡됐다"고 토로해왔다. 암호화폐 업계에서는 이용자 규모가 중상위권에 들고, 기술력도 탄탄하다는 평가를 받는 고팍스 등이 이번에 실명계좌를 받을 수 있을지에 주목했다. 그러나 '이변' 없이 4대 거래소만 문턱을 넘은 것이다. 고팍스 운영업체 스트리미의 창업자인 이준행 대...

    한국경제 | 2021.09.25 21:54 | 임현우

  • thumbnail
    [속보]오후 9시까지 신규 확진 2492명…내일 2700명 안팎 예상

    ...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2492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의 2924명보다는 434명 적지만, 한 주 전인 18일의 1852명보다는 640명 늘었다. 2492명은 최종 집계치 기준으로도 역대 두 번째로 큰 규모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은 서울 942명, 경기 689명, 인천 175명 등 수도권에서 1806명(72.5%)이 발생했다. 비수도권은 686명(27.5%)으로 대구 141명, 경북 85명, 충남 75명, 경남 72명, 대전 53명, ...

    한국경제 | 2021.09.25 21:26 | 오세성

  • thumbnail
    '칫, 결계인가…' 용암 쏟아지는 섬에서 홀로 살아남은 주택

    규모 화산 폭발로 400여채의 가옥이 파괴된 한 섬에서 집 한 채가 기적적으로 온전한 상태를 유지해 화제다. 24일(현지시간) 엘문도 등 스페인 언론에 따르면 스페인령 카나리아 제도 라팔마 섬 쿰브레 비에하 국립공원에서 지난 19일 대규모 화산 폭발이 발생했다. 흘러내린 용암과 화산재로 현재까지 400여 채의 가옥이 파괴되고 이재민 7000여명이 발생했다. 카나리아 제도에서 화산이 대규모로 폭발한 것은 1971년 이후 50년 만이다. 수백채의 ...

    한국경제 | 2021.09.25 17:39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