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1,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차오름 "양호석, 입만 열면 거짓말…언론에 쓰레기 만들었다" 2차 폭로

    ... 안와골절, 코뼈 함몰 등 전치 6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는다. 다음 공판 기일은 다음 달 29일이다. 양호석은 1989년생으로 2015년 WBC 코리아 피트니스 오픈 월드 상반기 대회 남자 모델 1위, 머슬마니아 세계대회에서 스포츠모델 그랑프리에 오른 바 있다. 차오름은 1991년생으로 2008년 전국동계체육대회에서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1위를 기록한 선수다. 삼육대 생활체육학과 졸업 후 현재 코치로 활동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HEI | 2019.07.09 16:49 | 김예랑

  • thumbnail
    성균관대, 국제학술지 논문 1위…서울대, 논문 영향력 4년째 '으뜸'

    ... 이상의 학회 논문을 발표했다. 조 교수가 지금까지 취득한 특허는 50건이 넘는다. 2015년에는 체온을 통해 전력을 생산해내는 웨어러블 기기용 체온발전 기술을 개발해 유네스코가 선정한 ‘세계를 바꿀 10대 기술’ 그랑프리(대상)에 뽑히기도 했다. 국내 연구자로는 처음이었다. KAIST, 교수당 국제학술지 논문 수 1위 KAIST는 ‘2019 이공계 대학평가’ 중 연구의 질 분야에서 2년 연속 종합순위 1위를 차지했다. 교수당 ...

    한국경제 | 2019.06.18 17:28 | 노유정

  • thumbnail
    [팩트체크] '칸 80년' 미국·유럽·일본 잔치판 엎은 봉준호 '한국 첫 황금종려상'

    ... 프랑스·이탈리아 못지 않은 수상 실적을 냈습니다. 국력으로 봤을 때 유럽을 대표하는 3대 국가 입니다. 미국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 등 4개국이 받은 황금종려상은 52차례 나 됩니다. 1939년 칸영화제의 전신인 국제영화제 그랑프리(Grand Prix du Festival International du Film) 시절부터 92개 작품 감독이 대상을 받았습니다. 그랑프리를 포함해 황금종려상까지, 미국과 유럽 3개국이 56.5%를 휩쓴 셈 입니다. 칸 80년사 ...

    뉴스래빗 | 2019.06.04 09:35 | 강종구/김민성

  • 부산 국제매직페스티벌 라인업 공개

    부산시는 6월 25~30일 영화의 전당 등에서 열리는 ‘제14회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매직갈라쇼 라인업을 공개했다. 단 하나의 화살로 브로드웨이를 쏘아올린 벤 블랙(미국), 우크라이나 그랑프리를 수상한 마술사 듀오 더블판타지(우크라이나), 세계적 나이트 갈라쇼의 피날레를 장식하고 있는 현철용(한국) 등이다.

    한국경제 | 2019.05.27 18:09

  • thumbnail
    [천자 칼럼] 황금종려·황금사자·황금곰…

    ... 각각 영화제 개최 도시를 대표하는 상징물이다. 종려나무는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에서 가장 흔한 나무다. 영화제 로고인 종려나무 잎사귀는 프랑스 시인이자 영화감독인 장 콕토가 디자인했다. 1939년 창설 때 최고상을 ‘그랑프리(대상)’라고 했으나 1955년 ‘황금종려상’을 신설했다. 1932년 최초의 국제영화제로 출범한 베니스영화제 로고는 날개 달린 황금사자다. 이는 베니스의 수호성인이자 성경 속 ‘마가복음’의 ...

    한국경제 | 2019.05.26 17:46 | 고두현

  • thumbnail
    'F1의 전설' 니키 라우다 별세

    ...rsquo;로 꼽히는 레이서 니키 라우다가 20일(현지시간) 별세했다. 향년 70세. 1971년 데뷔한 라우다는 1975·1977·1984년 세 차례에 걸쳐 F1 월드 드라이버 챔피언에 올랐다. 선수 기간 그랑프리 우승을 25차례 했고 2·3위로 포디엄에 선 것은 54회에 달한다. 은퇴 후엔 페라리 F1팀 자문을 거쳐 메르세데스 F1팀의 비경영 사장을 지냈다. 그는 기업가로도 활동했다. 2003년엔 저비용항공사인 니키항공을 설립해 ...

    한국경제 | 2019.05.21 18:05 | 선한결

  • thumbnail
    전설의 카레이서 니키 라우다, 향년 70세로 별세…'불사조' 결국 하늘로

    ... 태어난 니키 라우다는 집안에서 카레이싱을 반대하자 집을 나와 71년 F1 레이서로 데뷔했다. 고인은 1975년, 1977년, 1984년 포뮬러 원 월드 드라이버 챔피언에서 우승한 사상 최고의 드라이버로 꼽히는 인물이다. 이외에도 그는 그랑프리 우승 25회, 포디엄 54회 등의 기록을 세운 바 있다. 그는 1976년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열린 그랑프리 경기 중 차량과 벽이 충돌하는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오른쪽 귀 대부분을 잃고 코마 상태로 지냈지만 6주만에 레이싱에 ...

    HEI | 2019.05.21 11:26 | 김예랑

  • thumbnail
    [기업 포커스] 쌍용차 신형 코란도, 인간공학 디자인상

    쌍용자동차의 신차 코란도가 17일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인간공학 디자인상에서 최고상인 그랑프리를 수상했다. 코란도는 용이성, 효율성, 기능성, 감성 품질, 안전성, 보전성, 가격 등 7개 항목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코란도는 지난 3월 출시 이후 지난달까지 두 달 만에 4000대가량 판매됐다.

    한국경제 | 2019.05.17 17:38

  • LG유플러스 공익 캠페인, 광고상 수상

    LG유플러스는 자사의 캠페인 광고가 한국광고학회가 주관하는 ‘제26회 올해의 광고상’에서 그랑프리 상을 받았다고 12일 발표했다. 이번에 수상한 광고는 ‘고마워, 나에게 와줘서’란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캠페인이다. 1급 시각장애인이 7개월 된 아들 육아에 ‘U+우리집AI’ 서비스를 활용하는 모습을 담았다. 음성인식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음성으로 ...

    한국경제 | 2019.05.12 18:07 | 홍윤정

  • thumbnail
    [종합] 차오름 "양호석에게 까불었다? 손 한번 뻗은 적 없어"

    ...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1위를 기록한 선수다. 삼육대 생활체육학과 졸업 후 현재 코치로 활동하고 있다. 양호석은 1989년생으로 2015년 WBC 코리아 피트니스 오픈 월드 상반기 대회 남자 모델 1위, 머슬마니아 세계대회에서 스포츠모델 그랑프리에 올랐다. 또 2017년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유니버스 위크엔드 스포츠모델 남자 1위를 기록하는 등 피트니스 모델로 이름을 알려 왔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

    HEI | 2019.04.26 10:18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