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4,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日 가나가와현 최저임금 1012엔, 아키타현 792엔

    ... 재택근로의 경우 사업주의 간접비용(사업장의 조명, 난방 비용 등)을 재택근로자가 부담한다는 이유로 일반 최저임금보다 최저임금이 높다. 연령과 숙련도에 따라 최저임금을 차등 지급하는 곳도 있다. 선진국 중에는 일본 캐나다 호주 그리스 네덜란드 등이, 개발도상국 중에는 멕시코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등이 해당한다. 네덜란드는 15세 이상 21세 미만 청년 근로자에게 최저임금을 연령별로 차등 적용한다. 지난해 6월 기준으로 주 40시간 일한 노동자의 경우 21세 ...

    한국경제 | 2021.07.30 17:26 | 장강호

  • thumbnail
    [김희경의 7과 3의 예술]유럽미술여행 2-화가들이 꼽은 최고의 화가는?

    ... 있습니다. 이 작품은 신화 속 인물과 사건을 담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는 신화를 소재로 삼으면서도, 카메라로 현장을 찍듯 순간을 포착해 냈습니다. 작품에서 후광이 번쩍번쩍 나는 인물은 태양의 신 아폴로입니다. 대장장이 신 불카누스(그리스 신화에선 헤파이스토스)는 아폴로의 오른쪽에 서서 서로 마주보고 있습니다. 불카누스의 아내는 미의 여신 비너스(그리스 신화에선 아프로디테)인데요. 아폴로가 어느 날 비너스가 바람을 피운 것을 알게 돼, 이를 불카누스에게 알리러 온 겁니다. ...

    한국경제 | 2021.07.30 01:01 | 김희경

  • thumbnail
    [책마을] 반복되는 팬데믹 역사, 지금도 그 속에 있다

    ... 파동이 일어날 수 있고, 그다음 해에도 일어날 수 있다고 저자는 예측한다. 그러나 역사에 비춰 볼 때 결국 재파동은 그 규모가 점점 작아질 것이며 코로나19 팬데믹은 종식될 것이라고 전망한다. 책의 제목인 신의 화살은 그리스 신화에서 빌려왔다. 질병과 치유의 신인 아폴론은 트로이전쟁에서 그리스인들에게 화살을 빗발치듯 퍼부어 역병을 안겼다. 저자는 지금의 사태는 현대적 수단으로 무장하되 옛 지혜에 의지해 싸워나가야 한다고 역설한다. 최종석 기자

    한국경제 | 2021.07.29 17:22 | 최종석

  • thumbnail
    수젠텍, 코로나19 항원 자가진단키트 그리스 판매허가 획득

    수젠텍은 코로나19 항원 자가검사 진단키트에 대해 그리스 국가의약품청(EOF)으로부터 판매허가를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제품은 ‘SGTi-flex COVID-19 Ag’다. 감염 의심자의 콧속(비강)에서 도말 검체를 채취해 15분 이내에 검사할 수 있는 제품이다. 회사에 따르면 변이가 잘 일어나지 않는 바이러스의 항원 부위를 표적하기 때문에 델타변이 진단도 가능하다. 수젠텍은 이 제품에 대해 지난 5월 유럽 정식 허가인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7.29 10:01 | 박인혁

  • thumbnail
    "작은 눈으로 공 어떻게 보나"…韓 선수 비하한 해설자 퇴출

    그리스의 올림픽 중계에서 한국 탁구 대표 정영식(29)에 대한 인종차별적 발언이 나왔다. 해당 발언을 한 해설자는 즉각 퇴출됐다. 27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그리스 국영방송사 ERT 텔레비전은 이날 도쿄올림픽 탁구 경기 해설 과정에서 인종차별적 발언을 한 저널리스트 출신 게스트 해설자 디모스테니스 카르모이리스와의 방송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문제의 발언은 남자 탁구 단식 경기에서 정영식이 그리스의 파나지오티스 지오니스에 4-3으로 ...

    한국경제 | 2021.07.28 09:59 | 조수영

  • thumbnail
    "눈 작은데 공 보이나"…한국 선수 비하 그리스 해설자 '퇴출'

    그리스의 한 스포츠 해설가가 도쿄올림픽 경기를 중계하던 중 한국 선수를 향해 비하발언을 해 퇴출당했다. AP통신, 워싱턴포스트 등에 따르면 그리스 국영방송 ERT 텔레비전은 27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남자탁구 단식 3회전(32강) 한국의 정영식 선수와 그리스 파나지오티스 지오니스의 경기를 중계했다. 이날 정영식은 지오니스를 상대로 4-3의 역전승을 거뒀다. 문제의 발언은 16강행이 확정된 이후 나왔다. 경기 해설을 맡았던 저널리스트 ...

    한국경제 | 2021.07.28 07:35 | 김수영

  • thumbnail
    [포토] 마스크 벗고 축제 즐기는 폴란드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신으로 분장한 연기자들이 24일(현지시간)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열린 세인트 도미니크 축제에서 퍼레이드를 하고 있다. 761년 역사의 이 축제는 독일의 크리스마스 마켓, 옥토버페스트와 함께 유럽 대표 문화행사로 꼽힌다. 폴란드의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는 지난 3월 26일(3만5145명) 정점을 찍고 최근 100명을 약간 웃도는 수준으로 급감했다. EPA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5 18:05

  • thumbnail
    "샤워할 때 다 보입니다"…옆집서 보낸 쪽지 한 장

    ... 나가서 욕조가 위치하고 있는 불투명 유리쪽을 바라봤다. 단지 몸의 윤곽만 보일 뿐이었다"며 "그러나 이웃 중 1명은 욕조 옆에 있는 창문을 통해 우리의 나체를 볼 가능성도 있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사라는 "당시 그리스 여행 중이었는데 사촌 동생(케이)이 해당 쪽지의 사진을 보내줬는데 이를 본 순간 당황스러웠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4 21:08 | 김정호

  • thumbnail
    사상 최초 '무관중' 도쿄올림픽…개회식 밖에선 반대파 '인산인해'

    ... 코로나19로 달라진 일상을 영상에 담았다. 각국 대표 선수들이 올림픽을 준비하는 영상이 카운트다운과 함께 끝나자 형형색색의 폭죽이 도쿄의 밤하늘을 장식했다. 나루히토 일왕과 바흐 IOC 위원장 소개에 이어 각국 선수단 입장이 이어졌고, 그리스를 시작으로 205개 국가올림픽위원회 소속팀과 난민대표팀 등 206개 참가국 선수단이 행진했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일본어 국가 표기 순서에 따라 103번째로 입장했다. 배구 여제 김연경과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를 기수로 30명의 선수단은 ...

    한국경제 | 2021.07.23 23:14 | 이보배

  • thumbnail
    입장순서까지 미국 입맛대로…日네티즌 "뭘 위한 올림픽?" [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도쿄올림픽이 개막식 입장순서를 놓고도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23일 저녁 8시 일본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미국대표 선수단은 하이라이트인 종반부에 입장했다. 개막식 입장 순서는 근대 올림픽이 처음으로 열린 그리스가 가장 먼저 입장하고, 개최국이 마지막에 등장하는 것이 원칙이다. 이번에도 그리스와 난민대표팀에 이어 일본어 순서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기준에 따라 203개국 및 지역 선수단이 입장했다. 일본어 50음은 '아이우에오'의 ...

    한국경제 | 2021.07.23 22:26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