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13,9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하늘, 이태은과 열애설 그 후…"불편한 기색은 없었다"

    ... 여행을 간 것"이라고 해명했다. 또 열애설 보도 직후 강하늘의 반응에 대해 "불편해하는 기색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태은은 1987년생으로 뮤지컬 '닥터지바고'로 데뷔, '그리스', '두 도시 이야기', '엘리자벳', '위키드' 등에 출연했다. 강하늘은 지난해 전역 후 KBS2 '동백꽃 필 무렵'으로 복귀,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현재 영화 '비와 ...

    HEI | 2020.04.09 09:12 | 김예랑

  • thumbnail
    모기 잡는 한국디비케이, 충치도 잡는다

    ... 특수치약을 개발해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나섰다. 이제후 한국디비케이 대표(사진)는 8일 “입 냄새, 충치, 플라크 등의 제거 효과가 탁월한 국내 유일의 특수치약을 오는 9월 출시한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1월 그리스 업체와 치약 원료수입 계약을 마쳤고, 영국 런던 의학학술지에 원료의 우수성이 게재됐다고 덧붙였다. 디비케이는 특수치약이 출시되면 연 매출이 20억원 증가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올해 매출 목표는 130억원으로 잡았다. 특수치약 ...

    한국경제 | 2020.04.08 18:20 | 윤상연

  • thumbnail
    [전문가 포럼] 코로나 이후 脫중국 공급망 재편에 대비해야

    문명은 연결의 과정이다. 개체가 연결되고 신뢰를 바탕으로 네트워크가 확장되면 가치가 창출된다. 21세기 글로벌 초연결 시대의 축소판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식탁이다. 미국산 소고기, 스페인산 돼지고기, 그리스산 올리브유, 러시아산 명태로 조리한 음식을 먹으면서 프랑스산 치즈와 이탈리아산 와인을 곁들인다. 1980년대 이후 정보기술을 기반으로 발전한 고도화된 글로벌 공급망(SCM·supply chain management) 덕분이다. 이렇듯 ...

    한국경제 | 2020.04.08 18:12

  • KOTRA, 해외진출 지원 화상상담장 15개로 확대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해외 바이어 상담 수요가 늘어난 데 따른 조치다. KOTRA는 이날 개소식을 생략하고 해외 바이어와 국내 기업 간 화상상담회를 열었다. 미국, 일본, 러시아, 베트남, 터키, 그리스 등 해외 바이어 35개사와 국내 기업 70개사 간 85건의 상담이 이뤄졌다. 이날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도 화상상담장을 찾아 수출기업의 어려움을 듣고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KOTRA는 앞으로 본사 외 지방지원에도 화상상담장을 45개 ...

    한국경제 | 2020.04.08 17:57 | 이수빈

  • [사설] 외환위기 때 金 모았던 나라서 벌어지는 기막힌 장면들

    ... 미래통합당 의원)는 비판이 나왔다. 허경영 총재가 이끄는 이 당은 1인당 월 150만원의 배당금 지급을 공약한 바 있다. 여야가 앞서거니 뒤서거니 돈을 뿌려대고, 국민은 그 달콤함에 눈이 먼다면 포퓰리즘으로 나라가 거덜 난 그리스 베네수엘라의 전철을 밟지 말란 법도 없다. 20여 년 전 외환위기 때를 돌이켜보자. 나라가 부도 위기에 처하자 정부부터 허리띠를 졸라맸고, 기업·금융·노동·공공 등 4대 부문은 뼈를 깎는 ...

    한국경제 | 2020.04.07 18:22

  • thumbnail
    [이학영 칼럼] 총선공약에 "그래서?"를 따져보자

    ... 공약에는 그 나름의 논리와 명분이 있다. 정작 중요한 것은 “그래서?”다. ‘혁신’ ‘공정’ ‘포용’ 등의 아름다운 말로 포장된 엉터리 정책들이 멀쩡한 경제를 어떻게 파괴하는가는 그리스 아르헨티나 베네수엘라 등의 사례가 차고 넘친다. 이들 나라를 나락에 빠뜨린 첫 단추는 선거였다. 공약의 현실적합성을 짚고 또 짚어야 하는 이유다. hak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7 18:15 | 이학영

  • thumbnail
    유유제약, 고함량 활성형·여성 맞춤형 비타민 특화

    ... 장기 복용할 수 있다. 약국에서 구매 가능하다. 근육 경련, 손발 저림, 수족냉증, 혈액순환 등 각종 갱년기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는 일반의약품 ‘비나플러스’는 여성 소비자에게 특화한 제품이다. 비나플러스는 그리스 신화에서 미(美)의 여신으로 불리는 비너스와 ‘더한다’는 뜻인 플러스의 합성어로 여성의 삶의 질을 더해주는 의약품이라는 뜻이다. 말초혈행장애, 갱년기 증상, 육체피로로 고민하는 여성을 위한 제품이다. 당과 지방대사 ...

    한경헬스 | 2020.04.07 15:10 | 임유

  • thumbnail
    [전문가 포럼] 코로나가 알려준 다변화와 과학의 중요성

    ... 것이다. 공급망을 중국에 의존했던 글로벌 기업들 역시 공급망 다변화의 중요성을 깨달았을 것이다. 다변화는 진리고, 위험 관리의 기본이라는 것이 이번에도 증명됐다. 조상들이 남긴 문화유산과 자연환경에 안주해온 이탈리아, 스페인, 그리스 등은 이제 관광 의존도에서 벗어나 다변화하지 않으면 국가 경제가 언제든 흔들릴 수 있다는 점을 깨닫고 있을 것이다. 19세기가 유럽의 시대였다면 20세기는 미국의 시대였고, 21세기는 아시아의 시대가 아니냐는 희망찬 조짐을 보기도 ...

    한국경제 | 2020.04.06 17:13

  • thumbnail
    강하늘, 이태은과 열애설…소속사 "친한 동료" [공식입장]

    ... 이태은이 함께 여행을 갔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둘이 간 것이 아닌 '신흥무관학교' 동료들과 함께 갔다"고 밝혔다. 이태은은 1987년생으로 뮤지컬 '닥터지바고'로 데뷔, '그리스', '두 도시 이야기', '엘리자벳', '위키드' 등에 출연하며 입지를 굳혔다. 강하늘은 1989년생으로 지난해 전역 후 KBS 2TV '동백꽃 필 무렵'으로 성공적으로 ...

    HEI | 2020.04.06 08:27 | 김소연

  • EU, 코로나 충격 방어…320兆 구제금융 푼다

    ... 때부터 회원국이 공동 발행하는 유로채권을 도입하자는 목소리가 나왔다. 회원국이 개별적으로 발행하는 국채를 대신해 유로존 회원국이 공동으로 지급 보증한 우량 채권을 발행하는 방식이다. 프랑스 이탈리아 벨기에 스페인 포르투갈 그리스 슬로베니아 아일랜드 룩셈부르크 등 EU 9개 회원국은 지난달 25일 일시적인 유로채권 발행을 요구하는 공동성명을 냈다. 하지만 독일과 네덜란드, 오스트리아 등 재정 여력이 탄탄한 국가들은 유로존 공동 채권 발행에 반대 입장을 굽히지 ...

    한국경제 | 2020.04.05 17:09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