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8,2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로존 실업률 12년만에 최저

    ...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유로존 평균 실업률은 7.4%로 전달(7.5%)보다 0.1%포인트 하락했다. 이는 2008년 5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었다. 유로스타트는 "크로아티아 불가리아 등 동유럽 국가들과 그리스에서 최근 일자리 상황이 많이 개선됐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최근 독일 경기가 회복세로 돌아선 것도 유로존의 평균 실업률을 낮추는 요인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독일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지난해 0.6%에 그쳤지만 ...

    한국경제 | 2020.01.31 16:18 | 정연일

  • thumbnail
    [책마을] 아리스토텔레스도 말했다…'워라밸'이 곧 행복이라고

    ... 가능하다는 다른 철학자들과 달리 주관적 행복의 의미를 참구한 최초의 철학자였다. 그러면서도 이론과 경험의 조화와 상호보완을 통한 완성을 추구했다. 아리스토텔레스학파는 소요학파로 알려져 있는데 여기서 ‘소요’는 그리스어로 ‘산책하다’라는 뜻의 동사 peripateo에서 왔다. 아리스토텔레스는 걸어다니면서 생각하기를 즐겼고, 사색을 통해 삶과 인간을 둘러싼 환경, 동물, 과학과 우주 등의 문제에 귀를 기울였다. 이는 그가 철학자이자 ...

    한국경제 | 2020.01.30 17:08 | 서화동

  • thumbnail
    재정확대 정책 놓고…회원국 간 갈등 격화

    ... 이탈리아, 스페인이 대표적이다.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는 세 국가의 GDP 대비 정부 부채 비율이 지나치게 높다고 경고했다. 이탈리아는 2018년 말 기준 GDP 대비 정부 부채 비율이 134.8%에 달한다. 재정위기를 겪었던 그리스(181.2%)에 이어 EU 회원국 중 두 번째로 높다. 프랑스(98.4%)와 스페인(98.6%)도 100%에 육박한다. EU 집행위는 그리스보다 경제 규모가 10배 이상 큰 세 국가에서 재정위기가 불거지면 유로존 전체로 위기가 확산될 ...

    한국경제 | 2020.01.30 17:01 | 강경민

  • thumbnail
    [책마을] 전쟁이 끝난 1920년대 파리…세상에 없던 문화예술이 쏟아졌다

    문화예술인에게 ‘시간여행’의 기회가 주어진다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는 어디일까. 아이스킬로스 소포클레스 에우리피데스 등 비극시인들이 활약한 고대 그리스 아테네, 레오나르도 다빈치와 미켈란젤로가 ‘예술적 격투’를 벌인 16세기 초 이탈리아 피렌체, 셰익스피어의 재능이 만발한 16세기 말 영국 런던, 베토벤의 교향곡들이 울려퍼진 19세기 초 오스트리아 빈. 관심 분야에 따라 선호 지역은 제각각이겠지만 가장 많은 ...

    한국경제 | 2020.01.30 12:54 | 송태형

  • thumbnail
    [여기는 논설실] 北 외환위기 가능성에 남북경협 카드 꺼낸 정부

    ... 피지배국가가 되지 않아도, 경제가 잘못되면 나라는 망하는 것이다. 지금의 베네수엘라처럼. 경제위기에 외환위기만 있는 것은 아니다. 앞뒤 재지 않고 나라살림을 공무원들 멋대로 방만하게 쓰면 ‘재정위기’도 맞을 수 있다. 그리스를 비롯한 유럽의 PIIGS(포르투갈 이탈리아 아일랜드 그리스 스페인)이 그렇게 재정퍼붓기를 하다가 고통을 겪었던 것처럼. 국내에서도 나타나고 있듯이 지역적 현상으로는 ‘산업위기’도 많이 보게 된다. 2008년 ...

    한국경제 | 2020.01.30 09:56 | 허원순

  • thumbnail
    [뉴스의 맥] 2020년을 '경제 선진화' 추진 원년으로 삼자

    ... 중진국권에 있던 26개국 중 일본과 아일랜드는 각각 1980년대와 1990년대에 선진국으로 발돋움했다. 싱가포르와 이스라엘은 각각 1990년대와 2000년대에 선진국이 됐다. 반면 이탈리아, 스페인, 키프로스, 포르투갈, 체코, 그리스 등 19개국은 아직도 중진국권에 머물러 있다. 콜롬비아, 불가리아, 페루는 되레 후진국권으로 추락했다. 중진국권의 선두인 한국이 중진국 함정에서 탈출할 수 있을지는 불투명하다. ‘모든 국민에게 최소한의 인간적 삶을 보장하고 ...

    한국경제 | 2020.01.28 18:22

  • thumbnail
    경영학 구루, 클레이튼 크리스텐슨 별세

    ... 것을 경고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CNN은 파괴적 혁신이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와 애플 공동설립자인 스티브 잡스 등 기업인들에게 많은 영감을 줬다고 보도했다. 한국에 대한 애정도 각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유타주 솔트레이크시티 출신인 고인은 예수그리스도 후기성도교회(모르몬교)의 독실한 신자로, 1971년부터 1973년까지 춘천과 부산 등에서 선교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장현주 기자 blackse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7 17:24 | 장현주

  • thumbnail
    앙상블블랭크가 들려주는 '베토벤이 상상한 미래'

    ... 6개의 바가텔’을 먼저 연주한다. 이후 헬무트 라헨만이 1970년에 쓴 첼로 독주곡 ‘압력’과 아방가르드 작곡가 카를하인츠 슈토크하우젠의 ‘Dr.K 육중주’(1969), 그리스 작곡가이자 건축가 이안니스 크세나키스의 ‘땋은 머리’(1993)를 들려준다. 이를 통해 베토벤 음악이 후대 작곡가들에게 미친 음악적 힘을 보여준다. 작곡가 겸 지휘자 최재혁(26·사진)이 이끄는 ...

    한국경제 | 2020.01.23 16:55 | 윤정현

  • thumbnail
    모네 그림·칸딘스키 추상화·추사 글씨…'아캉스' 떠나볼까

    ... 마련됐다. 로트렉은 19세기 후반 예술의 거리 몽마르트르, 밤 문화의 상징 물랭루즈 등을 무대로 파리 보헤미안의 라이프 스타일을 날카롭게 그려냈다. ‘물랭루즈의 작은 거인’이란 부제가 붙은 이번 전시에는 그리스 아테네 헤라클레이돈 미술관이 소장한 포스터와 석판화, 드로잉, 스케치, 일러스트 및 수채화 등 150여 점의 작품이 관람객을 반긴다. 로트렉의 극적인 일생을 소개하는 영상과 미디어아트도 함께 볼 수 있다. 서울서예박물관에서는 추사 ...

    한국경제 | 2020.01.23 15:44 | 김경갑

  • thumbnail
    이탈리아 포퓰리즘 연정 붕괴 위기…집권당 분열

    ...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 이탈리아의 높은 국가부채 문제로 각종 복지와 인프라 확충 등 공약 이행에 실패하면서다. 이탈리아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부채 비율은 지난해 3분기 기준 137.3%를 기록했다. 유럽연합(EU) 회원국 중 그리스(181.2%)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오성운동 지지율은 현재 2018년의 절반 수준인 15%까지 추락했다. 최근 들어서는 오성운동이 기존 정당들과 별다른 차별성을 보여주지 못한다는 비판이 당 안에서 제기됐다. 오성운동과 민주당의 ...

    한국경제 | 2020.01.23 14:19 | 정연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