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9,6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또 공무원 늘리기…'큰 정부' 부메랑은 코로나보다 무섭다

    ... 말해주듯 공무원이 늘면 규제도 따라서 늘어난다는 것은 상식이다. 더구나 인구감소 시대에 접어든 마당에 공공서비스 확대를 위해 공무원을 늘린다는 것은 명분도 약하다. ‘큰 정부’로 치닫다가 국가 부도위기를 맞은 그리스는 반면교사다. 안드레아스 파판드레우 전 총리는 1981~1996년 사이 두 차례에 걸쳐 11년간 집권하면서 30만 명이었던 공무원 수를 3배 가까이 늘렸다. 이것이 부메랑이 돼 그리스는 2010년 재정위기를 맞고 경제가 파탄났다. ...

    한국경제 | 2020.05.14 18:04

  • thumbnail
    文정부 3년간 늘린 공무원, 李·朴정부 9년간 늘린 수의 1.5배

    ... 675조원에서 작년 944조원으로 뛰었다. 현 정부 임기 내 1000조원을 돌파하리란 관측이 나온다. 공무원연금은 지금도 보험료 수입보다 연금액 지출이 많아 매년 혈세로 수조원의 적자를 메우고 있다. 일각에선 정부 규모 확대가 계속되면 그리스와 같은 재정난이 닥칠지 모른다는 경고도 나온다. 그리스는 1980년 30만 명 규모였던 공무원을 2007년 87만7300명까지 늘렸다. 공무원 인건비가 급증하면서 그리스의 정부 부채 비율은 1980년 22.5%에서 2005년 107.4%로 급격히 ...

    한국경제 | 2020.05.14 17:36 | 서민준

  • thumbnail
    '내란음모 조작사건' 김대중 옥중수필 공개…"박정희 정권 용서"

    ... 40주년을 기념해 이와 연결된 김대중 내란음모 사건 관련 사료를 공개했다"고 설명했다. 김 전 대통령은 사형수 시절인 1980년 12월 3일 쓴 옥중 수필에서 자신이 맞서온 박정희·전두환 정권에 대한 용서를 강조했다. 그는 "나는 나의 그리스챤(기독교인)으로서의 신앙과 우리 역사의 최대 오점인 정치보복의 악폐를 내가 당한 것으로 끝마쳐야겠다는 신념을 (19)76년의 3·1 민주구국선언사건으로 투옥된 후 굳게 하며 그 이후에 일관했다"고 수필 서두에 썼다. 이어 박정희 정권 당시 ...

    한국경제 | 2020.05.14 16:04 | YONHAP

  • thumbnail
    [최형순의 과학의 창] 미다스의 손과 금빛 黃銅

    ... 늘어난 여파다. 그깟 누리끼리한 쇠붙이가 뭐라고 다들 난리인가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인간이 이 노란색 쇠붙이에 묘하게 매력을 느껴 왔다는 사실은 부정할 수 없다. 이런 금의 매력을 잘 드러내는 이야기 중 하나가 그리스 신화 속 미다스의 이야기다. “음주가무의 신 세일레노스가 술에 취해 프리기아의 왕인 미다스의 장미 정원에 쓰러진다. 이를 발견한 미다스는 그를 데려다가 열흘간 극진히 모시는데, 이에 감복한 세일레노스의 양아들 디오니소스는 ...

    한국경제 | 2020.05.13 18:14

  • thumbnail
    [차병석 칼럼] "원컨대 일본과 화친을 끊지 마소서"

    ... 정상화 이후 두 나라는 경제적으로 협력하고 월드컵까지 공동 개최하면서도 과거사와 독도 문제만 터지면 얼굴을 붉혔다. 한·일의 이런 가깝고도 먼 관계를 두 나라 정치권이 악용한 사례도 있었다. 한·일 관계는 그래서 그리스 신화의 ‘시시포스의 형벌’에 비유되곤 한다. 바위를 산 위로 밀어 올리면 굴러떨어져 다시 밀어 올리기를 무한 반복해야 하는 숙명의 형벌 말이다. 지금은 그 바위가 산 밑바닥에 떨어져 있다. 식민지 시절 강제징용자에 ...

    한국경제 | 2020.05.13 18:10 | 차병석

  • thumbnail
    "EU, 회원국에 내부국경 통제 점진적 해제 권고 예정"

    ... 직격탄을 맞은 관광 업계를 구하기 위한 것이다. 관광은 EU 국내총생산(GDP)의 10%를 차지하는 주요 산업이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각국의 봉쇄, 여행 금지 조치로 유럽에서 여행이 거의 중단되면서 큰 타격을 입었다. 특히 그리스, 이탈리아, 스페인, 포르투갈 등 남부 유럽에서는 휴가객들이 집에 머물러야 할 경우 그렇지 않아도 안 좋은 경제 상황이 악화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EU 집행위는 관광 부문에서 640만개의 일자리가 사라질 수 있다고 추산하고 ...

    한국경제 | 2020.05.13 17:12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조직위, 경비 절감 위해 성화 봉송 재검토

    ... 기간 단축과 규모 축소를 협의 중이라고 전했다. 올림픽 1년 연기로 파생되는 추가 경비를 줄이고 코로나19 확산도 막겠다는 취지에서다. 일본 경제 전문가들은 우리 돈 3조원 이상의 경비가 더 들 것으로 추산했다. 도쿄조직위는 그리스 올림피아에서 채화돼 일본으로 옮긴 성화를 3월 26일부터 원래 올림픽 개막일인 7월 24일까지 121일간 봉송할 예정이었다. 후쿠시마현을 출발해 47개 도도부현(都道府縣·광역자치단체)을 순회한 뒤 올림픽 개회식이 열리는 도쿄 ...

    한국경제 | 2020.05.13 15:21 | YONHAP

  • thumbnail
    '유럽한인 100년 발자취' 이달말 출간…22개국 이주史 담아

    ... 한인들, 임시정부 주 파리위원부의 활동(1919∼1921년), 한인 노동자들의 프랑스 이주와 재법한국민회 결성, 1920∼1930년대의 재프랑스 유학생 등의 100년 전 프랑스 이주사를 소개한다. 제1권과 같은 분량의 제2권에는 그리스,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벨기에, 스위스, 스페인, 아일랜드, 이탈리아 한인들의 이주사와 한인 사회의 특징, 한인회 출범과 발전 과정, 주요 행사, 한인 단체 현황 등이 담겨져 있다. 328쪽 분량의 제3권에서는 노르웨이, 덴마크, ...

    한국경제 | 2020.05.13 09:09 | YONHAP

  • thumbnail
    구제금융 조건 놓고 유럽서 불거진 '그린딜 논쟁'

    ... EU가 역점 추진하는 그린딜은 코로나19 사태가 끝나면 본격적으로 탄력을 받을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독일, 프랑스, 오스트리아, 덴마크, 핀란드, 이탈리아, 라트비아, 룩셈부르크, 네덜란드, 포르투갈, 스페인, 스웨덴, 그리스 등 EU 회원국 13개국은 지난달 중순 재생에너지를 중심으로 하는 그린딜을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기부양의 핵심수단으로 사용하겠다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유럽 현지 매체는 코로나19로 국제유가가 바닥을 찍고 있는 지금이야말로 유럽이 재생에너지 ...

    한국경제 | 2020.05.13 08:00 | 강경민

  • thumbnail
    터키 "그리스·키프로스·이집트·프랑스·UAE는 악의 동맹"

    동지중해 자원 갈등·리비아 사태서 입장 엇갈려 그리스 등 5개국 외무장관 터키 비판 공동성명 채택 터키가 그리스·키프로스·이집트·프랑스·아랍에미리트(UAE)를 거론하며 '악의 동맹'을 형성하려 한다고 비판했다. 터키 외교부는 12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이들 5개국이 "동지중해에서 지역 혼란과 불안정을 추구하고 있으며, 독재자의 무자비한 침략으로부터 민주주의를 갈망하는 리비아인을 희생시키고 있다"고 밝혔다. 하미 악소이 터키 외교부 대변인은 ...

    한국경제 | 2020.05.13 00: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