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9,2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교황 올해 첫 해외 방문지는 지중해 섬나라 몰타…5월 예정

    ... 유럽연합(EU) 회원국 중 가장 작은 나라다. 전체 인구의 98%가 가톨릭 신자다. 가톨릭계에선 이번 방문을 계기로 교황이 난민·이주민 위기와 관련한 새로운 메시지를 던질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몰타는 이탈리아와 스페인, 그리스 등과 더불어 아프리카·중동 출신 이주민·난민이 가장 많이 유입되는 유럽 국가다. 보트를 타고 지중해를 건너다 조난을 한 이주민·난민들의 구조를 놓고 종종 이탈리아와 갈등을 노출하는가 하면 국제구호단체 선박이 구조한 이들의 입항을 금지하기도 ...

    한국경제 | 2020.02.10 21:34 | YONHAP

  • thumbnail
    물가상승률 OECD 최하위권…'우한 폐렴'이 더 끌어내리나

    ... 10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0.4%로 OECD 회원국 36개 가운데 33위로 나타났다. 지난해 한국의 물가 상승률은 1965년 통계를 집계한 이후 가장 낮았다. 한국보다 낮은 나라는 그리스(0.2%) 포르투갈(0.3%)뿐이었다. 스위스(0.4%)는 한국과 같았다. 한국의 물가 상승률은 2017년 1.9%를 기록해 OECD 회원국 가운데 15위로 중위권에 속했다. 하지만 2018년 1.5%로 떨어지며 26위에 자리했고 지난해에는 ...

    한국경제 | 2020.02.10 18:07 | 김익환

  • 라임펀드 횡령 의혹, '테트라 4인방' 잠적

    ... 전해졌다. 김 회장은 서울 강남 예식장을 운영하는 라움의 부회장을 지내기도 했다. 라움 최대주주이자 시행 사업을 하는 박모 회장은 라임의 ‘아바타 운용사’로 불리는 라움자산운용의 대주주이기도 하다. 고대 그리스어로 ‘4’를 뜻하는 테트라는 라임 4인방을 의미한다는 얘기도 있다. 이 전 부사장과 함께 김 회장, 리드 오너이자 엔터테인먼트업계 마당발인 다른 김모 회장, 신한금융투자 프라임브로커(PBS) 출신인 심모 대표 ...

    한국경제 | 2020.02.10 17:27 | 조진형

  • thumbnail
    남미에서도 가장 안전한 나라 유료

    ... 손꼽히는 대표 휴양지 중 하나인 이곳은 세계의 정치가와 할리우드 배우들의 별장들이 모여 있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주요 관광지는 반도 양쪽에 위치한 라 만사(la Mansa)와 라 브라바(la Brava)해변이다. 라 만사해변에서는 그리스의 미코노스섬과 산토리니섬을 능가하는 아름다운 일몰을 감상할 수 있다. 부드러운 새하얀 모래로 뒤덮인 투명한 바다를 즐기고 싶다면 호세 이그나시오(José Ignacio)를 추천한다. 럭셔리하고 힙한 호텔, 별장, 레스토랑으로 ...

    모바일한경 | 2020.02.10 14:58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모르몬교 100조원 규모 펀드 운용, 내부고발로 알려져

    십일조 사용처 등 논란…교회 "어려운 시기 선교 대비" 미국 유타주에 본부를 둔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모르몬교)가 무려 100조원대의 투자 펀드를 조성한 사실이 내부고발자에 의해 알려지면서 논란을 낳고 있다. 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모르몬교가 운영하는 투자펀드 '엔사인 피크 어드바이저스'의 포트폴리오 매니저였던 데이비드 닐슨이 지난해 이런 내용을 미 국세청(IRS)에 제보했다. 닐슨은 이 펀드의 ...

    한국경제 | 2020.02.10 11:44 | YONHAP

  • thumbnail
    韓 물가상승률 OECD 36개국 중 33위…신종코로나에 추가 하락 우려

    ... 올해 물가상승률은 더 낮아질 것으로 우려된다. 10일 OECD 통계에 따르면 2019년 한국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통계 집계 이후 최저인 0.4%에 그쳤다. 36개 회원국 가운데 33위다. 스위스의 물가상승률이 한국과 같았고, 그리스(0.2%)와 포르투갈(0.3%)이 한국보다 낮았다. 일본은 한국보다 높은 0.5%를 기록했다. 2017년 한국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1.9%로 15위였지만, 2018년 1.5%로 낮아지며 26위로 밀려났다. 2019년에는 최하위권까지 ...

    한국경제 | 2020.02.10 08:30 | 한민수

  • thumbnail
    韓물가상승률 OECD 최하위권…2017년 15위 → 2019년 33위

    ... 낮아질 수 있다고 경고한다. 10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통계를 보면 지난해 한국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통계 집계 이후 최저인 0.4%에 그치며 36개 회원국 가운데 33위를 나타냈다. 한국보다 물가 상승률이 낮은 곳은 그리스(0.2%)와 포르투갈(0.3%)뿐이다. 스위스(0.4%)는 스위스프랑 가치 절상에 물가 상승률이 한국과 같았다. 90년대에 장기간 디플레이션을 겪은 일본(0.5%)은 한국보다 높았다. 2017년만 해도 한국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

    한국경제 | 2020.02.10 07:05 | YONHAP

  • thumbnail
    K리그2 이랜드, 세르비아 출신 미드필더 아르시치 영입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서울 이랜드FC가 세르비아 출신의 공격형 미드필더 라자르 아르시치(28)을 영입했다고 9일 밝혔다. 라자르 아르시치는 세르비아, 헝가리, 그리스 등의 리그를 거쳐 지난해에는 중국 갑급리그(2급)의 메이저우 하카에서 뛰었다. 활동량과 수비 가담이 좋고, 왼발 킥 능력이 좋아 세트피스 전담 키커로 활약해왔다. 등 번호 9번을 받은 아르시치는 "K리그가 굉장히 경쟁이 치열한 리그로 알고 있다"라며 "빠르게 팀에 녹아들어 ...

    한국경제 | 2020.02.09 09:32 | YONHAP

  • thumbnail
    "신종 코로나 등 돌발 악재로 이탈리아 경제 하방 위험"

    ... 이같이 밝혔다.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 내 3위 경제국인 이탈리아는 2008년 금융 위기 이후 장기 저성장 늪에 빠져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정체된 경제성장률, 생산성 저하, 과도한 공공부채 등으로 유럽연합(EU)에서 그리스와 함께 2007년 이전 국내총생산(GDP) 규모를 회복하지 못한 국가로도 꼽힌다. 다만, 최근 들어선 생산·소비 등의 주요 경제 지표가 긍정적인 사인을 보내며 경제 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지난달 이탈리아 중앙은행은 올해 ...

    한국경제 | 2020.02.09 03:40 | YONHAP

  • thumbnail
    키프로스, 프랑스서 3천140억원어치 미사일 구매키로

    ... 프랑스에서 2억4천만 유로(약 3천140억원)어치 미사일을 구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구매 목록에 엑조세 대함 미사일과 미스트랄 방공 미사일이 포함됐다고 설명했다. 키프로스는 1960년 영국에서 독립했으며 이후 친(親) 그리스 장교들이 쿠데타를 일으키자 터키군이 섬 북부를 점령해 키프로스와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이하 북키프로스)으로 분단됐다. 국제사회에서는 그리스계 주민이 대다수인 키프로스만 정식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친(親) 터키계 정부가 들어선 북키프로스를 ...

    한국경제 | 2020.02.08 18: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