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1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제금값, 2개월래 최저…1,800달러 선으로 후퇴

    국제유가는 혼조세…WTI 0.3% 상승 국제 금값은 23일(현지시간) 온스당 1,900달러선을 내줬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2.1%(39.20달러) 떨어진 1,868.4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최근 2개월 동안 가장 낮은 가격이라고 로이터통신 등이 전했다. 미국 달러화 강세가 금값을 내리누른 것으로 분석된다. 유럽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례가 다시 급증하면서 다른 주요국 통화 대비 ...

    한국경제 | 2020.09.24 05:10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소폭 반등…WTI 0.7%↑

    ... 있다. 전날 4% 가량 급락했던 유가는 지난주 미국 내 원유 재고가 감소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로이터통신 등의 분석으로 다소 회복세를 보였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유행 우려 등 향후 수요에 대한 불투명한 전망 탓에 반등폭은 제한적이었다. 국제 금값은 온스당 1,900달러 선이 위태로워졌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2%(3달러) 내린 1,907.6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3 04:38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코로나 재유행 우려에 급락…WTI 4.4% '뚝'

    ... 조치 재도입 가능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프랑스와 스페인도 감염자 증가세가 가팔라지고 있다. 또한 리비아 동부 군벌인 칼리파 하프타르 리비아국민군(LNA) 사령관이 원유 생산시설에 대한 봉쇄를 해제하겠다고 발표하면서 공급 증가 우려가 커졌다. 국제 금값은 달러화 강세 속에 급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2.6%(51.50달러) 내린 1,910.6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07:17 | 오정민

  • thumbnail
    [모닝브리핑] 통신비 '선별지원'으로 선회…뉴욕증시 급락

    ...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4.4%(1.80달러) 떨어진 39.31달러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유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다시 늘어나면서 원유 수요 전망이 어두워진 것이 유가에 하방 압력을 가했습니다. 국제 금값도 달러화 강세 속에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2.6%(51.50달러) 떨어진 1,910.60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 독감 백신 무료접종 하루 전 중단…"품질검증 ...

    한국경제 | 2020.09.22 06:58 | 김명일

  • thumbnail
    국제유가, 코로나 재유행 우려 속 급락…WTI 4.4%↓

    영국 등 봉쇄 가능성 경고에 출렁…국제금값도 2.6%↓ 국제 유가는 2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유행 우려 속에 급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4.4%(1.80달러) 떨어진 39.31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11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3시30분 현재 배럴당 3.3%(1.44달러) 내린 41.71달러에 거래되고 ...

    한국경제 | 2020.09.22 04:59 | YONHAP

  • thumbnail
    금속 가격 상승의 대표 수혜주 고려아연 [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 부양을 위한 부동산에 대한 규제 완화로 하반기 현지 아연 수요는 의미 있는 회복이 기대된다.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들의 공장 재가동도 긍정적이다. ◆동박 등 신성장 동력 확보한 점도 긍정적 눈여겨볼 부분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금값의 상승세가 두드러지고 있다는 점이다. 지난해 18.3% 상승했던 금값은 올 들어서도 연초 대비 28.1% 상승하면서 양호한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금은 귀금속 중 산업용 수요 비율이 7%에 불과할 정도로 낮기 때문에 지난해의 미·중 ...

    한경Business | 2020.09.21 17:36

  • thumbnail
    국제금값, 달러 약세에 상승…0.6%↑

    국제 금값은 18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약세에 힘입어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6%(12.20달러) 오른 1,962.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다른 주요국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가 0.1% 이상 하락한 것이 금값을 밀어 올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다른 나라 통화를 쓰는 투자자에게는 금값이 상대적으로 싸졌기 때문이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최근 기준금리를 ...

    한국경제 | 2020.09.19 04:05 | YONHAP

  • thumbnail
    국제금값, 美 FOMC 실망감에 1% '하락'

    국제 금값은 17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Fed)에 대한 실망감에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1.1%(20.60달러) 떨어진 1949.90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전날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에 대해 투자자들의 실망이 이어지면서 금값에 하방 압력을 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Fed는 기준금리 동결을 결정하고 오는 2023년까지 현행 '제로 금리' 유지를 시사했다. 투자자들이 ...

    한국경제 | 2020.09.18 06:02 | 고은빛

  • thumbnail
    국제금값, '연준 실망감'에 1% 넘게 하락

    국제 금값은 17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움직임에 대한 시장의 실망감으로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1.1%(20.60달러) 떨어진 1,949.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전날 막을 내린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가 투자자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한 것이 금값에 하방 압력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연준은 기준금리 동결을 결정하고 오는 2023년까지 현행 '제로 ...

    한국경제 | 2020.09.18 05:05 | YONHAP

  • thumbnail
    허리케인에 국제유가 40달러선 돌파…WTI 4.9%↑

    ... 11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30분 현재 배럴당 4.27%(1.73달러) 오른 42.2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 안전환경집행국(BSEE)은 이번 허리케인 상륙에 대비해 걸프만 연안 원유·가스생산시설의 27%가 문을 닫았다고 밝혔다. 국제 금값은 소폭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22%(4.30달러) 오른 1,970.5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제로금리를 동결한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성명이 금값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 /연합...

    한국경제 | 2020.09.17 04: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