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9,5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갑론을박에도 北개별관광 시동거는 정부…교착타개 '물꼬' 기대

    ...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북한은 최근 마식령스키장과 양덕온천문화휴양지 등을 잇따라 개장하고 해외 여행사를 통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열을 올리고 있다. 2018년 9월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조건부 재개에 합의한 금강산 관광 문제가 작년 10월 북한의 '남측 시설 철거' 일방 통보로 오히려 해결 기미가 보이지 않는 상황도 영향을 줬다는 시각이 있다. 통일부 당국자도 "개별관광을 통해서 새로운 전기를 만들 수 있다면 '창의적 ...

    한국경제 | 2020.01.20 18:26 | YONHAP

  • thumbnail
    일반인 北개별관광 '윤곽'…中여행사 경유 패키지관광 유력(종합)

    ... 외국 여행사가 별도의 한국인 대상 관광상품을 운용하고 한국민이 여기 참여하는 형태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아 보인다. 20일 통일부의 '개별관광 참고자료'에 따르면, 정부는 현재 '이산가족 또는 사회단체의 금강산·개성 방문', '한국민의 제3국 통한 북한지역 방문', '외국인의 남북 연계관광 허용' 등 세 가지 형태의 개별관광을 검토하고 있다. 통일부는 특히 '제3국을 통한 개별관광'에 ...

    한국경제 | 2020.01.20 17:55 | YONHAP

  • 신변안전 대책 없이…정부, 中 여행사 통한 '北 개별관광' 제시

    ... 방안까지 제시했다. 북한과 협의를 통한 독자적 대북 정책 추진을 강조했지만, 대북 제재 유지 상황과 신변 안전 대책이 미흡하다는 현실을 반영하지 못했다는 비판도 나온다. 통일부는 이날 참고자료를 내고 △이산가족 또는 사회단체의 금강산·개성 지역 방문 △한국민의 제3국 경유 북한 지역 방문 △외국인의 남북한 연계 관광 허용 등 정부가 검토 중인 북한 개별 관광의 세 가지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했다. 통일부 관계자는 제3국 경유 방식에 대해 “우리 ...

    한국경제 | 2020.01.20 17:20 | 이미아

  • thumbnail
    [Q&A] 北개별관광…정부 "최소한의 신변안전보장 따져 승인"

    ... 참고자료와 정부 당국자의 설명을 문답 형태로 정리했다. -- 정부가 구상하는 대북 개별관광의 개념을 설명해달라. ▲ (대북제재 하에서) 할 수 있는 현실적인 방식은 크게 세 가지다. 첫 번째는 이산가족 또는 사회단체들이 남에서 북측 금강산, 개성으로 (육로를 통해) 곧바로 올라가는 방식이다. 두 번째는 우리 국민이 제3국 여행사를 이용해 북한 지역을 관광 목적으로 방북하는 방식이다. 세 번째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남북 왕래 관광 프로그램 방식이다. -- 정부에서 ...

    한국경제 | 2020.01.20 16:26 | YONHAP

  • thumbnail
    일반인 北개별관광 '윤곽'…中여행사 경유 패키지관광 유력

    ... 외국 여행사가 별도의 한국인 대상 관광상품을 운용하고 한국민이 여기 참여하는 형태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아 보인다. 20일 통일부의 '개별관광 참고자료'에 따르면, 정부는 현재 '이산가족 또는 사회단체의 금강산·개성 방문', '한국민의 제3국 통한 북한지역 방문', '외국인의 남북 연계관광 허용' 등 세 가지 형태의 개별관광을 검토하고 있다. 통일부는 특히 '제3국을 통한 개별관광'에 ...

    한국경제 | 2020.01.20 15:48 | YONHAP

  • thumbnail
    정부 당국자 "北과 개별관광 협의 검토…유엔·美제재와 무관"(종합)

    ... 개별관광에 대해 "기존 협력사업체를 통한 단체관광 방식이 아닌" 비영리단체 또는 제3국 여행사 등을 통해서 개별적으로 북측의 초청 의사를 확인한 후 방북승인을 받아 방북하는 것으로 정의했다. 구체적으로는 ▲ 이산가족 또는 사회단체의 금강산· 개성 지역 방문 ▲ 한국민의 제3국 통한 북한지역 방문 ▲ 외국인의 남북 연계관광 허용 등의 유형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제3국 등을 경유하는 개별관광과 관련해서는 이른바 '비자방북'이 검토되고 있다는 점도 확인했다. 통일부는 ...

    한국경제 | 2020.01.20 13:02 | YONHAP

  • thumbnail
    정부 "北개별관광은 '세컨더리 보이콧' 적용대상 아니다"

    '이산가족 등 금강산 방문'·'제3국 경유'·'외국인 남북연계 관광' 제시 "대북 개별관광시 노트북·휴대폰·카메라 소지지침 마련" 정부는 20일 남북 간 교류협력 활성화 일환으로 추진 중인 대북 개별관광이 '세컨더리 보이콧' 대상이 될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 "개별관광은 대북제재에 해당하지 않으므로 '세컨더리 보이콧'도 적용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세컨더리 보이콧'은 북한과 얽힌 제3국 기업과 개인을 겨냥한 미국의 독자적인 대북제재다. 통일부는 ...

    한국경제 | 2020.01.20 11:43 | YONHAP

  • thumbnail
    북한 일부 웹사이트 국내서 접속 가능…방심위 "차단신청 없어"

    ... 온라인 쇼핑몰이다. 화장품과 인삼, 영양제 등을 판매하며 '관광' 카테고리도 있지만, 관광 상품은 아직 올려두지 않았다. 아울러 북한의 대외 홍보 및 교육용 '사이버 대학'인 김일성방송대학의 홈페이지 '우리민족강당', 북한의 조선금강산국제여행사의 홈페이지 '금강산'에도 별도의 VPN(인터넷 우회 접속) 프로그램을 깔지 않고도 접속이 된다. 이들 두 곳은 대외 선전매체들처럼 '.com' 도메인을 사용한다. 정보통신망법 제44조7 제1항은 국가보안법에서 금지하는 ...

    한국경제 | 2020.01.20 10:45 | YONHAP

  • thumbnail
    '선녀들' 송해의 부산 역사 버스킹, 피란민들의 삶과 애환 노래…깊은 울림 선사

    ... “편안히 쉬고 싶을 때는 없으신지?” 묻는 설민석의 질문에, 송해는 “왜 없겠는가. 그런데 다 이루지 못한 게 있다. 고향에 가는 걸 못 이뤘다”라고 말하며, 꿈에서도 보지 못한 어머니를 금강산 만물산에서 환상으로나마 만났던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어 ‘선녀들’이 찾은 곳은 ‘아미동 비석문화마을’. 피란민들은 광복 이후 일본인들이 버리고 간 묘지의 돌벽, 비석을 주춧돌로 삼아 이곳에서 ...

    스타엔 | 2020.01.20 08:06

  • thumbnail
    문 대통령, 올해 첫 수보회의…남북협력 언급 나올까

    ... 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다. 24일부터 설 연휴가 시작되기 때문이다. 남북협력과 관련한 문 대통령의 언급이 나올지 주목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신년사와 신년회견을 통해 접경지역 협력과 남북 철도 및 도로 연결,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 등의 협력을 강보한 바 있다. 지난 17일엔 정부가 북한 개별관광을 전면 허용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한다는 소식도 알려졌다. 권력기관 개혁에 대한 메시지가 나올지도 관심이다. 문 대통령이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의 만찬에서 ...

    한국경제 | 2020.01.20 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