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391-9400 / 15,6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북대 통일역사기행단 금강산 다녀와

    경북대 통일역사기행단이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금강산을 다녀왔다. 10일 경북대에 따르면 재학생 162명과 인솔교수.교직원 7명 등으로 구성된 제2기 통일역사기행단은 지난 3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금강산 일대를 방문했다. 3일 오후 속초항에서 설봉호를 통해 고성항에 입항한 뒤 구룡연, 삼일포, 만물상을 감상한 바 있는 이들은 육로로 북측출입국 관리소(C.I.Q)를 지나 군사분계선을통과해 돌아왔다. 기행단은 추첨으로 선발된 학생들과 대학축제 ...

    연합뉴스 | 2003.09.10 00:00

  • 현대아산주식갖기 각계인사 90명 참여

    현대아산 주식갖기 시민운동을 펼치는 금강산평화사업 국민운동본부추진위원회는 현대아산 주식갖기 의향서에 9일까지 각계 인사 90명이 서명했다고 이날 밝혔다. 추진위에 따르면 지난 4일부터 서명운동을 펼친 이래 지금까지 서주원 환경운동연합 사무총장, 고려대 남성욱 교수, 이훈 교육개혁실천시민연대 상임대표, 김규철금강산사랑운동본부 집행위원장 등이 동참해 2천800주 1천400만원 어치를 사겠다는의사를 밝혔다. 서영훈, 이수성씨 등이 고문으로, 김영일 ...

    연합뉴스 | 2003.09.09 00:00

  • 동해선 임시 CIQ 협소로 관광객 불편

    금강산 육로관광이 본격적으로 이뤄지면서 동해선 임시 남북출입관리연락사무소(CIQ)의 공간이 비좁아 관광객이 불편을 겪는 것은 물론 관련 기관들도 사무실을 제대로 확보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9일 고성군에 따르면 통일부는 지난해 11월 동해선 육로를 통해 출입하는 금강산 관광객을 위해 통일전망대 주차장에 하루 500여명이 이용할 수 있는 임시 CIQ를가건물로 신축했다. 경량철골 단층으로 지어진 임시 CIQ는 동해선 본 도로가 개통되고 사천리에 ...

    연합뉴스 | 2003.09.09 00:00

  • 현대아산 김윤규 사장 방북

    현대아산 김윤규 사장이 북측과 각종 현안에 대해 협의하기 위해 9일 해로를 통해 방북했다. 현대아산 관계자는 "방북단은 금강산에서 북측 관계자들과 만나 개성관광과 개성공단, 금강산관광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두루 논의한 뒤 13일 오후 육로를 통해 돌아올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아산은 추석을 맞아 13일까지 온정각 앞마당에 윷놀이와 제기차기, 투호 등 각종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으며 추석 당일인 11일에는 온정각에 차롓상도 ...

    연합뉴스 | 2003.09.09 00:00

  • 현대홈쇼핑, 금강산육로관광 상품 판매

    현대홈쇼핑(www.Hmall.com)은 추석 당일인 11일 밤10시30분부터 자정까지 총 90분동안 금강산육로관광 상품을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방송에서 판매되는 상품은 각각 10월과 11월, 12월, 내년 1월 출발하는 것으로 가격은 1인당 38만원, 기간은 2박3일이다. 10월 단풍여행상품은 480명, 나머지상품은 900명씩을 모집한다. 현대홈쇼핑은 방송중에 현대아산 주식갖기 운동도 함께 홍보할 예정이며, 금강산여행상품 구매고객에게는 ...

    연합뉴스 | 2003.09.08 00:00

  • "금강산관광 호조…내년부터 돈 벌겁니다"..현대아산 김윤규 사장

    ... 있는 만큼 북한과의 경제협력은 반드시 결실을 볼 것으로 전망했다. 김 사장이 대북 사업에 자신감을 보이는 데는 관광사업이 본 궤도에 오른 데다 대북 사업 여건이 점차 개선되는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현대아산측은 금강산 육로 관광의 경우 관광객이 월 1만7천명을 넘어서면 수지를 맞출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육로 관광 신청객이 9월에 1만1천명,10월에 1만2천5백명으로 늘어나는 추세를 감안하면 관광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될 것이란 전망이다. 김 사장은 ...

    한국경제 | 2003.09.08 00:00

  • 현대아산, 자사주 38만주 일반에 공모

    ... 이와 관련 김윤규 사장은 이날 새벽 경기도 하남시 창우리에 위치한 고(故) 정몽헌 회장의 묘소를 찾은 자리에서 "이번 공모를 통해 현대아산은 국민기업으로 새롭게 출발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그는 "공모에 참가한 이들이 금강산과 개성공단에 조성될 평화와 번영의 동산에명패를 단 유실수를 심도록 배려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 사장은 또한 "금강산 여관이 정비를 마치는 올해 말이면 현재 격일로 진행되는 금강산 육로관광이 매일 출발하는 일정으로 바뀔 것"이라며 ...

    연합뉴스 | 2003.09.08 00:00

  • 개성 시범공단 6개월내 4~5社 입주

    ... 청약 희망자는 서울 계동사옥을 찾거나 인터넷(www.hdasan.com)이나 팩스(02-3669-3860) 및 전화(02-3669-3865)로 신청한 후 청약 증거금(1백%)을 납입하면 된다. 회사측은 주식갖기 운동의 일환으로 북한 금강산과 개성에 각각 50만평 규모의 평화민족동산을 조성, 주식을 산 사람들의 이름을 새긴 유실수를 심어주기로 했다. 북한 조선아세아ㆍ태평양평화위원회도 남측의 각계각층에서 전개되고 있는 현대아산 주식갖기 운동에 대해 적극적인 이해와 ...

    한국경제 | 2003.09.08 00:00

  • 현대아산, 국민주 효과에 주목

    ... 하지만 여기서 조성된 19억원은 자본금(4천500억)이 전액 잠식된 현대아산의 자금난을 덜어주는 데는 큰 효과가 없을 전망이다. 오히려 자금난 타개책으로는 주식 공모보다 남북간 4대 경협합의서 교환으로 자산가치를 인정받게 된 금강산지역의 시설투자 1천851억원을 담보로 돈을 빌리는 게 더 쉽다는 분석이다. 더욱이 현대아산은 향후 사업의 방향을 대규모 직접 투자보다는 국내외 기업들의 투자 유치쪽으로 잡고 있어 당장 큰 돈이 필요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03.09.08 00:00

  • 현대아산 국민주 공모

    ... 19억원 규모로 실시하고 향후 법적인 준비를 거쳐 대규모 공모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윤규 사장은 회견에서 "이번 공모를 통해 현대아산은 국민기업으로 새롭게 출발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그는 "공모에 참가한 이들이 금강산과 개성공단에 조성될 평화와 번영의 동산에 명패를 단 유실수를 심도록 배려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현대아산은 또한 지난 6∼7일 방북에서 북측과 합의한 결과도 발표했다. 현대아산은 개성공단에 1만평 규모의 시범공단을 10월중 착공, ...

    연합뉴스 | 2003.09.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