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9,0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WSJ "한국 부동산대책 효과내면 다른 나라들도 따를 것"

    ... 수도권 부동산 가격이 지난 8년간 50% 오르고 서울의 소형 아파트는 2배 이상 급등했다는 사실을 소개한 뒤 "이제 한국은 다른 경제 선진국들과 같은 도전에 직면했다. 어떻게 하면 부족한 부동산의 거품을 더 키우지 않으면서도 낮은 금리를 유지할 수 있을까라는 문제"라고 분석했다. 부동산 대책을 강화하는 나라는 한국뿐만이 아니다. WSJ에 따르면 최근 영국은 잠재적 부동산 매수자들의 대출 제한 가능성을 열었고, 뉴질랜드와 호주는 외국인 부동산 매수자들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7.16 00:43 | YONHAP

  • thumbnail
    '高배당 리츠' 이지스밸류플러스 16일 상장

    ... 삼성그룹이 계열사 사옥으로 사용하던 건물로 현재 CJ대한통운, 삼성생명, 중국공상은행, 보람상조 등 우량 임차인을 확보하고 있다. 회사 측이 밝힌 리츠의 예상 배당 수익률은 앞으로 10년간 연 6.45%다. 이날 국고채 10년물 금리인 연 1.41%의 네 배를 웃돈다. 자산관리는 국내 최대 부동산 자산운용사인 이지스자산운용이 담당한다. 이지스자산운용은 리츠 상장 이후에도 우량 자산을 지속적으로 편입한다는 계획이다. 우량 오피스빌딩을 앞세운 이지스밸류플러스리츠는 지난달 ...

    한국경제 | 2020.07.15 17:23 | 이태호

  • 두산인프라코어, 3억弗 해외채권 완판

    ... 투자적격등급 중 세 번째로 높은 등급이다. 두산인프라코어의 주인이 바뀌더라도 산은이 해당 채권을 보증하는 내용에는 변함이 없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산은 보증으로 신용도를 높인 덕분에 자금 조달비용을 절감하는 데도 성공했다. 이번 채권은 미국 3년 만기 국채보다 0.875%포인트 높은 연 1.058%로 발행된다. 이 회사가 지난 1월 국내에서 발행한 2년 만기 원화채권 금리는 연 4.433%였다. 김진성 기자 jskim1028@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5 17:19 | 김진성

  • thumbnail
    코픽스 0%대…주담대 금리 더 떨어진다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받았거나 새로 받으려는 금융 소비자의 이자 부담이 더욱 줄어들 전망이다.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산정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사상 처음 0%대로 떨어졌기 때문이다. 은행연합회는 지난달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전월 대비 0.17%포인트 하락한 연 0.89%를 기록했다고 15일 공시했다. 2010년 2월 코픽스 집계를 시작한 이후 사상 최저치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지난해 12월부터 6개월 ...

    한국경제 | 2020.07.15 17:16 | 김대훈

  • 조윤제, 보유주식 전량 매도…한은 기준금리 결정회의 참여

    ... 매도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조 위원은 주식을 3000만원어치 이상 보유하고 있다는 이유로 지난 5월 28일 열린 금통위 통화정책 결정회의 심의·의결 과정에서 배제(제척)된 바 있다. 한은은 조 위원이 보유 주식을 전량 매각함에 따라 16일 열리는 금통위 기준금리 결정 회의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16일 금통위에선 연 0.50%인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이란 전망이 지배적이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5 17:10 | 김익환

  • thumbnail
    집값 불쏘시개 됐나…유동성 증가폭 사상 최대

    ... 저축성예금 등 단기 금융상품을 합친 단기자금의 잔액은 5월 말(계절조정계열 월말 잔액 기준) 1166조8033억원으로 전달에 비해 39조9454억원 늘었다. 시중 유동성이 크게 불어난 것은 한은이 올초 연 1.25%였던 기준금리를 두 차례 인하해 사상 최저인 연 0.5%까지 끌어내린 영향이 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으로 대내외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유동성을 축적하려는 가계·기업의 움직임도 유동성 증가로 이어졌다. 시중에 ...

    한국경제 | 2020.07.15 17:06 | 김익환

  • 국고채 금리 대체로 하락…3년물 연 0.847%

    15일 국고채 금리가 대체로 하락했다. 이날 서울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0.7bp(1bp=0.01%포인트) 내린 연 0.847%에 장을 마쳤다. 10년물 금리는 연 1.414%로 0.4bp 하락했다. 5년물과 1년물은 각각 0.1bp 하락, 0.4bp 하락으로 연 1.148%, 연 0.700%에 마감했다. 20년물은 연 1.598%로 0.4bp 올랐다. 30년물과 50년물은 각각 0.1bp 하락, 0.1bp ...

    한국경제 | 2020.07.15 16:32 | YONHAP

  • thumbnail
    '디지털 전환' 새 판 짜는 금융지주…"빅테크 폭풍에 맞서라"

    ... 로봇자동화프로세스(RPA)를 통한 업무 자동화, 페이퍼리스 및 생체인증 도입 등을 중점 추진하고 있다. 주력 계열사인 부산은행과 BNK캐피탈은 KT와 협력해 통신정보를 활용한 대안신용평가 대출을 집행하고 있다. 실제 신용도보다 높은 금리를 물어야 하는 ‘신파일러(thin filer: 금융거래 이력이 부족한 사람들)’들에게 유용한 상품이다.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부산은행 디지털금융본부 안에 비대면 영업추진 전담 부서인 언택트영업부를 신설했다. ...

    한국경제 | 2020.07.15 15:39 | 박종서

  • thumbnail
    은행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 더 내려갈 듯

    시중은행의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처음으로 0%대에 진입했다. 은행 변동형 주담대가 더 내려갈 전망이다. 15일 은행연합회는 6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0.89%로 전달 대비 0.17%포인트 내렸다고 밝혔다. 코픽스는 변동금리 주담대의 기준금리로 활용되며 7개월째 하락했다. 같은 기간 잔액 기준 코픽스와 신 잔액 기준 코픽스도 일제히 ...

    한국경제 | 2020.07.15 15:39 | 윤진우

  • thumbnail
    '원 신한' 그룹 전체…코로나 피해 긴급 지원

    ... 지원했다. 신한은행은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을 위해 신속한 금융지원 체제를 갖췄다. 5000억원 규모의 긴급자금 대출을 지원하고 있으며 ‘신한 코로나 보릿고개 지원대출’ 상품을 출시해 코로나19 피해기업에 금리 우대, 이자납부 유예 등을 제공했다. 수출 중소기업이 대금을 받지 못해 손실이 발생하는 경우 손실액의 최대 95%, 연간 2만달러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수출안전망 보험’ 가입도 지원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소상공인과 ...

    한국경제 | 2020.07.15 15:32 | 임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