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2,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H 직원 성과급 ⅛ 토막…우체국물류지원단장 등 4명 해임건의(종합2보)

    ... 2020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결과 및 후속조치안을 심의·의결했다. ◇ 공공기관 16%는 D등급 이하…한국마사회 공기업 유일 E등급 평가단은 올해 LH 사태를 계기로 윤리경영 분야에 대해 과거 어느 때보다 엄정한 기준을 들이댔다. ... 대한석탄공사와 인천항만공사 등 8곳에 대해선 기관장에게 경고 조치를 내렸다. 반면 입점업체 임대료를 감면하거나 금융지원에 나서는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나선 공공기관에 대해선 가점을 부여했다. 그 결과 양호 이상(A·B) ...

    한국경제 | 2021.06.18 17:43 | YONHAP

  • thumbnail
    LH 경영평가 등급 `D`…우체국물류지원단장 등 4명 해임건의

    ... 및 후속조치안을 심의·의결했다.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는 교수·회계사·변호사 등 민간전문가 108명이 131개 공기업·준정부기관의 경영실적과 59개 공공기관의 감사에 대한 직무수행 실적을 가늠하는 연례행사다. 평가단은 올해 LH ... 대한석탄공사와 인천항만공사 등 8곳에 대해 기관장에게 경고 조치를 내렸다. 반면 입점업체 임대료를 감면하거나 금융지원에 나서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나선 공공기관에 대해선 가점을 부여했다. ...

    한국경제TV | 2021.06.18 16:56

  • thumbnail
    LH 경영평가 '미흡' 등급…우체국물류지원단장 등 4명 해임건의(종합)

    ... 및 후속조치안을 심의·의결했다.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는 교수·회계사·변호사 등 민간전문가 108명이 131개 공기업·준정부기관의 경영실적과 59개 공공기관의 감사에 대한 직무수행 실적을 가늠하는 연례행사다. 평가단은 올해 LH ... 대한석탄공사와 인천항만공사 등 8곳에 대해 기관장에게 경고 조치를 내렸다. 반면 입점업체 임대료를 감면하거나 금융지원에 나서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나선 공공기관에 대해선 가점을 부여했다. ...

    한국경제 | 2021.06.18 16:23 | YONHAP

  • thumbnail
    "2023년 이후 종이어음 전면 폐지…배서횟수 5회로 제한"

    ...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8일 열린 제38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어음제도 개편 및 혁신금융 활성화 대책을 발표했다. 당초 중기부는 결제기간 장기화와 연쇄부도 위험 등을 감안해 어음의 단계적 폐지를 추진해왔으나 ... 활성화에도 나선다. 내년 상생 결제 규모를 연 150조원까지 확대하기 위해 상생결제 예치계좌 압류 방지와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제도 개편 등을 추진하고, 납품대금 결제를 위한 구매자 금융 보증을 6조3천억원에서 7조원으로 확대한다. ...

    한국경제TV | 2021.06.18 14:02

  • thumbnail
    대기업 전자어음 만기 3개월→2개월로 줄인다

    ... 만기가 단축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개최된 '제38차 비상경제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법무부, 금융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등과 이런 내용을 담은 '어음 제도 개편 및 혁신금융 활성화' 방안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 120조원이었다. 정부는 2차 이하 협력사로 상생결제가 확산할 수 있도록 지자체 등과 협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때는 상생결제 도입 및 이용 노력이 반영된다.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 인수 규모를 올해 20조원에서 ...

    한국경제 | 2021.06.18 13:30 | YONHAP

  • 홍남기 "착한 임대인 세액공제, 폐업 소상공인도 포함"

    ... 분석 시스템을 마련,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선 논의된 어음제도 개편·혁신금융 활성화 방안과 관련 "전자어음 의무발행기업 기준을 현재 자산 10억원 이상(29만개)에서 올해 9월 5억원 ... 언급했다. 그는 "내년 상생결제 규모를 연 150조원까지 확대하기 위해 상생결제 예치계좌 압류방지,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제도 개편 등을 추진하고, 납품대금 결제를 위한 구매자금융 보증을 6조3000억원에서 7조원으로 확대하겠다"고 ...

    조세일보 | 2021.06.18 10:26

  • thumbnail
    홍남기 "2023년 이후 종이 어음 전면 폐지 추진"

    ...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 겸 혁신성장전략회의에서 '어음제도 개편 및 혁신금융 활성화 방안'을 밝혔다. 홍 부총리는 "중소기업의 자금조달 여건 개선 및 현금 등 유동성 확보지원을 위해 그동안 ... 활성화에도 나선다. 내년 상생 결제 규모를 연 150조원까지 확대하기 위해 상생결제 예치계좌 압류 방지와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제도 개편 등을 추진하고, 납품대금 결제를 위한 구매자 금융 보증을 6조3천억원에서 7조원으로 확대한다. ...

    한국경제 | 2021.06.18 10:15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대선출마 선언…"강한 한국의 경제대통령 되겠다"(종합)

    ... 혁신경제, 소득 4만불 시대 달성, 돌봄사회 등 구체적인 경제 대통령 구상을 제시했다. 그는 "소득 4만불 시대를 열기 위해 담대한 사회적 대타협을 제안한다"며 "재벌 대기업 대주주에 대한 배당과 임원·근로자 급여를 3년간 동결하자. 금융공기업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여력으로 불안한 여건에서 허덕이는 하청 중소기업들의 납품 단가인상과 근로자 급여 인상을 추진하면 어떻겠느냐"며 "비정규직 우대 임금제도 도입해 확대하자"고 했다. 또 자신이 앞서 제안한...

    한국경제 | 2021.06.17 16:36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재벌대기업 임직원 급여 3년간 동결시키자"

    ... 출마선언식에서 "국민께 소득 4만불 시대를 열기 위해 담대한 사회적 대타협을 제안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대기업 노동자의 땀과 중소기업 노동자의 땀을 차별해선 안 된다"며 "금융공기업의 임원 및 근로자의 급여 동결도 마찬가지"라고 했다. 그는 "비정규직을 공정하게 대우하는 비정규직 우대 임금제를 도입하고 확대해 나가자"라고 했다. 정 전 총리는 이날 '강한 대한민국, 경제 대통령'을 ...

    한국경제 | 2021.06.17 14:27 | 고은이

  • thumbnail
    정세균, 대선출마 선언…"강한 한국의 경제대통령 되겠다"

    ... 등 구체적인 경제 대통령 구상을 제시했다. 그는 "소득 4만불 시대를 열기 위해 담대한 사회적 대타협을 제안한다"며 "재벌 대기업 대주주에 대한 배당과 임원·근로자 급여를 3년간 동결하자. 금융공기업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여력으로 불안한 여건에서 허덕이는 하청 중소기업들의 납품 단가인상과 근로자 급여 인상을 추진하면 어떻겠느냐"며 "비정규직 우대 임금제도 도입해 확대하자"고 ...

    한국경제 | 2021.06.17 14: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