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요금값 못하는 5G 싫어"…알뜰폰으로 눈돌리는 소비자들

    ... 고조되고 있다. 전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내놓은 올 상반기 5G 품질 평가 결과에 따르면 국내 이동통신 3사의 5G 평균 다운로드 속도는 초당 700Mbps(메가비트)로 LTE보다 4.1배 빨랐다. 이통사가 5G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이론적으로 최대 초당 20Gbps(기가비트)까지 가능하다"고 광고했던 것과는 차이가 크다. 5G 커버리지(이용 가능 구역)도 서울시조차 100% 구축돼있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과 6대 광역시 ...

    한국경제 | 2020.08.06 13:39 | 조아라

  • thumbnail
    "20배 빨라진다더니?"…5G 첫 정부평가 결과에 소비자 '분통'

    ...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5일 발표한 5세대 이동통신(5G) 첫 품질평가 결과에는 이동통신 3사 5G 평균 속도가 700Mbps(초당 메가비트)도 되지 않는다는 측정 결과가 담겼다. 이통3사가 5G 서비스를 내놓으면서 "4G 롱텀에볼루션(LTE)보다 전송 속도가 20배 빨라진다, 이론적으로 최대 20Gbps(초당 기가비트)까지 가능하다"고 광고했던 것과 비교하면 초라한 수치다. 과기부에 따르면 서울과 6대 광역시에서 5G 품질을 측정한 ...

    한국경제 | 2020.08.05 11:30 | YONHAP

    #5G
  • thumbnail
    D램 고정價 5%↓…"수요 꾸준해 조정 길지 않을 듯"

    ...PC 제조 업체들의 재고 증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대에 따른 반도체 수요 감소 등이 가격 하락으로 이어졌다. 31일 시장조사 업체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PC 범용 D램인 ‘DDR4 8Gb(기가비트) 1Gx8 2133MHz’의 7월 고정거래가는 전달보다 5.44% 떨어진 3.13달러를 기록했다. D램 고정거래가가 하락한 건 2019년 10월(-4.42%) 이후 9개월 만이다. 고정거래가는 기업들이 D램을 대량으로 ...

    한국경제 | 2020.07.31 17:30 | 황정수

  • thumbnail
    '코로나 특수' SK하이닉스, 2분기 깜짝실적…영업익 1.9조 [종합]

    ... 뛰어넘는 '어닝 서프라이즈(깜짝실적)'을 달성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기가 위축됐지만 비대면(언택트) 시장이 성장함에 따라 반도체 수요가 늘며 '특수'를 맞은 것으로 분석된다. ... 5개월 연속 상승한 것도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시장조사기관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2분기 DDR4 8Gb(기가비트) D램 고정거래가격은 3월말 2.94달러에서 6월말 3.31달러로 12.5% 올랐다. 고정거래가격은 기업 간 표준 ...

    한국경제 | 2020.07.23 09:03 | 배성수

  • thumbnail
    다산네트웍스의 재발견…"5G 낭중지추"

    ... 1만1500원으로,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다산네트웍스는 5G 핵심 장비인 네트워크 통신장비를 개발·공급하는 업체다. 주요 제품은 데이터를 근거리 특정 단말기에 보낼 수 있도록 하는 장비인 이더넷 스위치 등이다. 기가비트 수동형 광네트워크(GPON)를 비롯한 네트워크 액세스 장비가 매출의 70%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다. 다산네트웍스는 지난해 2억원의 영업손실을 냈지만 올해는 영업이익 125억원(증권사 추정치 평균)으로 흑자전환이 예상되고 있다. 내년에는 ...

    한국경제 | 2020.07.20 17:32 | 고윤상

  • 5G 가운데 낭중지추 다산네트웍스…"올해부터 성장가속도"

    ... 1만1500원으로 52주내 최고가를 기록했다. 다산네트웍스는 5G 핵심장비인 네트워크 통신장비를 개발 공급하는 업체다. 주요 제품은 데이터를 근거리 특정 단말기에 보낼 수 있도록 하는 장비인 이더넷 스위치 등이다. GPON(기가비트 수동형 광네트워크)를 비롯한 네트워크 액세스 장비가 매출의 70%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다산네트웍스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작년 대비 흑자전환한 125억원이다. 내년에는 ...

    한국경제 | 2020.07.20 15:51 | 고윤상

  • thumbnail
    SK하이닉스, 차세대 D램, 128단 낸드플래시로 승부수

    ... 상대적으로 타격이 덜했다. 서버용 반도체 수요가 견실했기 때문이다. 문제는 하반기다. 업계에선 지금과 같은 분위기가 연말까지 이어질 수 있을지 장담하기 어렵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코로나19로 수요와 가격 예측이 쉽지 않기 때문이다. ... 집중해 불확실성 시기를 넘겠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SK하이닉스는 2018년 11월 2세대 10나노급 8기가비트(Gb) DDR4 D램을 개발했다. 기존 제품보다 생산성은 20% 향상됐고 전력 소비량은 15% 넘게 줄었다. 데이터 ...

    한국경제 | 2020.07.20 15:23 | 송형석

  • 속도 50% 빠른 차세대 D램 나온다

    ... 있다. DDR5는 현재 널리 쓰이는 DDR4 이후 나올 D램의 표준 규격이다. 최대 대역폭은 8400Mbps(메가비트)로 3200Mbps인 DDR4보다 두 배 이상 빠르다. 다만 시제품은 4800Mbps로 출시될 것이 유력해 DDR4보다 ...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 전력은 1.1V로 1.2V인 DDR4보다 약 10% 적다. 칩당 최대 용량은 64Gb(기가비트)로 16Gb인 DDR4의 네 배다. JEDEC가 표준 규격을 발표하면서 DDR5 시장도 빠르게 커질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20.07.15 17:50 | 황정수

  • thumbnail
    5G만큼 빠른 와이파이, 올해 안에 상용화된다

    연내 5배 빠른 와이파이 서비스가 상용화된다. 6기가헤르츠(㎓) 대역을 활용하는 ‘와이파이6E(익스텐션)’ 서비스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최근 6㎓ 주파수 대역(5915~7125㎒) 총 1200메가헤르츠(㎒) ... 나왔고 1999년 ‘802.11b’ 표준이 상용화됐다. 최고 속도는 11Mbps(초당 메가비트) 수준이었다. 2003년에는 54Mbps까지 지원하는 ‘802.11g’가 나왔고 2009년에는 ...

    한국경제 | 2020.07.10 17:40 | 이승우

  • thumbnail
    꿩 대신 닭?…'미 제재' 화웨이, 남아공에 5G 장비 구축

    ... 위해 화웨이의 대용량 다중입출력장치를 사용했다. 또 보다 넓은 지역에 5G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1GHz(기가헤르츠)에 4G와 5G 사이에 기존 4G 기지국을 5G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으면서도 더 넓은 5G 커버리지 확보가 ... 5G 장비의 속도 성능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다운로드 최대 속도는 700Mbps(1Mbps는 1초당 100만 비트를 보낼 수 있는 전송 단위) 이상, 업로드 최대 속도는 100Mbps 이상을 기록했다고 화웨이는 설명했다. 지연시간(레이턴시)은 ...

    한국경제 | 2020.07.03 14:02 | 배성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