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차그룹, 美로봇AI 연구소 만든다…글로벌SW센터도 국내 설립

    ... 전했다. 이에 따라 로봇 AI 연구소는 차세대 로봇의 근간이 될 근간 기술 확보를 먼저 추진한다. 운동지능, 인지기능 등의 로봇 기술력을 발전시키는 동시에 외부 수집한 데이터 등을 통해 궁극적으로 로봇 제어의 한계에 도전한다는 구상이다. ... 주도할 글로벌 SW 센터도 국내에 설립하기로 했다. 최근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이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빠르게 재편 중인 가운데 소프트웨어가 차량의 주행 성능을 비롯해 기능, 품질을 규정한다는 SDV는 모빌리티 업계의 미래 성장 ...

    한국경제 | 2022.08.12 13:44 | YONHAP

  • thumbnail
    강원도, 공무원 정원 동결…"인건비 절감 통한 재정 혁신"

    ... 도민 눈높이에 맞춰 조정하기로 했다. 녹색국은 산림환경국으로 명칭을 바꾸고, 보건과 체육 업무를 통합해 보건체육국을 신설한다. 문화체육관광국은 문화관광국으로 재편해 문화와 관광 업무에 집중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2실 규모인 동해안산불방지센터는 4실, 1분소 체제로 확대 개편해 기능을 강화한다. 남북교류 업무를 주도해온 평화지역발전본부는 3개국으로 분산해 국별로 관련 업무를 진행하기로 했다. 김 지사는 "이번 조직 개편의 키워드는 도민 눈높이에 ...

    한국경제 | 2022.08.11 14:32 | YONHAP

  • thumbnail
    정황근 "해외 곡물 엘리베이터 확대…식량자급률 50%대로 높일 것"

    ... 밝혔다. 농식품부는 국정과제 달성을 위해 ‘글로벌 공급망 확보’와 ‘국내 생산구성 재편’이란 투트랙 전략을 세웠다. 먼저 민간 전문기업 중심으로 현재 두 개인 해외 곡물엘리베이터를 두 배 ... 기본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다. 난개발된 농촌 공간을 주거·산업·경관·축산 등 기능별로 구분하고, 생활권별로 주택·일자리·사회서비스 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중장기 &l...

    한국경제 | 2022.08.10 17:04 | 황정환

  • thumbnail
    '차 없는 충북도청' 실현조건은…300m 안 대체주차장 확보

    ... 보인다. 대체주체장이 확보되지 않는 한 청내 주차장 폐쇄가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3일 충북도에 따르면 도청 공간을 재편해 도민에게 문화·휴식공간으로 돌려주기 위해 '차 없는 도청' 환경을 만들기로 하고 다음 주 시범 운영을 통해 문제점 ... 장애인, 임산부만 신관 뒤와 농협 옆으로 국한해 주차를 허용한다는 방침이다. 문제는 시범 운영 기간이 끝나면 주차장 기능을 회복시킬 수밖에 없다는 데 있다. 청주시 주차장 조례상의 '부설주차장의 설치 대상 시설물 종류 및 설치기준'을 ...

    한국경제 | 2022.08.03 14:46 | YONHAP

  • thumbnail
    사업재편 기업 금융지원 절차 간소화…종합지원센터 발족

    산업부·금융위, 제1차 사업재편-정책금융 연계 전략회의 사업재편 심의절차와 금융지원 연계…750억원 규모 펀드 조성 정부가 사업재편을 단행하는 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강화하고 신청 절차도 간소화해 기업들의 선제적이고 자발적인 ... 사업재편 기업 발굴은 업종별 협회·단체의 추천이나 개별 기업의 신청을 통해 이뤄져 왔다. 그러나 앞으로는 사업재편 유관 기관과 정책금융기관의 관련 업무 기능을 통합한 사업재편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사업재편 승인 기업의 기술신용(TCB) ...

    한국경제 | 2022.08.03 11:00 | YONHAP

  • thumbnail
    혼돈의 與, 결국 비대위 체제로…쇄신 요구 속 '험로' 전망도(종합2보)

    ...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측 핵심 관계자)' 2선 퇴진론 등도 함께 터져 나오면서 조기 인적 개편 및 권력 지형 재편으로 이어질지도 주목된다. 31일 하루 동안 권성동 대표 직무대행과 조수진·윤영석 최고위원이 줄줄이 사퇴를 선언했다. ... 전환 요건에서부터 논란이 전망된다. 당헌·당규상 규정된 비대위 전환 요건은 '당 대표의 궐위'와 '최고위원회의 기능 상실' 등 '당의 비상상황이 발생한 경우'다. 현 상황이 전자인 '당 대표의 궐위'가 아닌 '사고'로 규정된 가운데 ...

    한국경제 | 2022.07.31 22:55 | YONHAP

  • thumbnail
    비대위 체제 급물살, 혼돈의 與…쇄신론 요구 속 '험로' 전망도(종합)

    ...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측 핵심 관계자)' 2선 퇴진론 등도 함께 터져 나오면서 조기 인적 개편 및 권력 지형 재편으로 이어질지도 주목된다. 31일 하루 동안 권성동 대표 직무대행과 조수진·윤영석 최고위원이 줄줄이 사퇴를 선언했다. ... 전환 요건에서부터 논란이 전망된다. 당헌·당규상 규정된 비대위 전환 요건은 '당 대표의 궐위'와 '최고위원회의 기능 상실' 등 '당의 비상상황이 발생한 경우'다. 현 상황이 전자인 '당 대표의 궐위'가 아닌 '사고'로 규정된 가운데 ...

    한국경제 | 2022.07.31 19:49 | YONHAP

  • 쇄신 요구 불똥튈까…숨죽인 대통령실

    ... 결정할 일이며 대통령이 개입할 사안은 아니다”며 “이런 문제에 대통령이 개입하면 당의 자율적인 기능과 역할이 훼손돼 나중에 더 큰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다만 최근 당내 혼란 상황과 ... 안팎에선 단기 지지율에 흔들리지 말고 장기적 관점에서 국정을 이끌어 나가야 한다는 반론도 없지 않다. 참모진을 재편하는 과정에서 또다시 인사 검증 논란이 불거질 수 있다는 점도 부담 요인이다. 국민의힘의 한 중진 의원은 “대통령 ...

    한국경제 | 2022.07.31 17:54 | 좌동욱

  • thumbnail
    비대위체제 급물살, 혼돈의 與…쇄신론 요구 속 구성까진 험로도

    ... 쇄신론과 윤핵관(윤석열 대통령측 핵심 관계자) 2선 퇴진론 등도 터져나오면서 집권 초기 조기 인적 개편 및 권력지형 재편으로 이어질지도 주목된다. 지난 29일 처음 사의를 밝힌 배현진 최고위원에 이어 31일 하루 동안 권성동 대표 직무대행과 ... 당헌·당규상 규정된 비대위 전환 요건은 '당 대표의 궐위'와 '최고위원회의 기능 상실'이다. 현 상황이 전자인 '당 대표의 궐위'가 아닌 '사고'로 규정된 ...

    한국경제 | 2022.07.31 17:52 | YONHAP

  • thumbnail
    단양 산골에 생긴 마을 카페…'주민 공동체 활성화' 실험

    ... 5월 진행된 단양군 주민 공모사업에 마을 카페가 선정된 것이 행동의 계기가 됐다. 기존 삼태산권역영농조합법인이 재편되면서 모인 출자금 중 200만원과 주민 공모사업 지원금 800만원을 종잣돈으로 마을 카페 창업 준비에 들어갔다. ... 타고 새로운 관광 콘텐츠로 자리 잡게 되면 이 마을 주 소득원의 하나인 체험 관광객을 다시 불러 모으는 마중물로도 기능할 것으로 주민들은 기대한다. 우성용(75) 영농조합법인 위원장은 "새로 생기는 마을 카페가 마을에 생기를 불어넣고 ...

    한국경제 | 2022.07.31 09: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