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2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관광의 모든 것 '비짓부산'에서 한눈에

    ... 플랫폼을 합친 것이 아니라 운영 방식도 탈바꿈했다. 텍스트 위주의 단순한 정보를 제공하던 데서 수요자 중심으로 재편해 620개 이상의 여행 콘텐츠를 다양한 방식으로 제공한다. ‘스마트관광 플랫폼’이라는 수식어에 ... 축제·공연·전시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월별 다이어리’ 기능도 제공된다. 오는 5월 완성되는 부산시 문화 포털과 연계되면 더 많은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전망이다. 외국인 ...

    한국경제 | 2020.02.13 18:29 | 김태현

  • 경남도, 이전공공기관-지자체 소통 강화한다

    경상남도는 진주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역할을 확대하기 위해 협의체 기능을 강화한다고 13일 발표했다. 도는 기존 협의체인 ‘혁신도시를 사랑하는 모임’(혁사랑회)을 확대·재편해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과 지방자치단체 간 소통창구 역할을 맡도록 했다. 혁사랑회는 2016년 4월 도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 등 11개 이전공공기관과 진주시, 경상대, 경남과기대 실무책임자 15명으로 창립했다. 도는 앞으로 혁사랑회 장점은 ...

    한국경제 | 2020.02.13 18:25 | 김해연

  • thumbnail
    신임 우리은행장에 권광석…은행장 직속 소비자보호그룹 신설

    ... 업무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도록 했다. 은행도 기존 소비자브랜드그룹을 금융소비자보호그룹과 홍보브랜드그룹으로 분리 재편했다. 금융소비자보호그룹은 은행장 직속 조직으로 둬 독립성을 강화했다. 그룹 내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지주 차원의 ... “인사가 두 달가량 미뤄지면서 조직이 뒤숭숭한 측면이 있었다”며 “그룹 차원의 소비자 보호 기능 강화로 고객 신뢰를 되찾는 금융그룹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소람/정지은 기자 ram@han...

    한국경제 | 2020.02.11 17:19 | 정소람/정지은

  • thumbnail
    또 사상 최대 실적…15년 연속 성장한 '차석용 리더십'의 비밀

    ... 물리치기 위해 '럭셔리 라인 강화'를 택했다. 또 M&A를 통해 LG생활건강의 사업 영역을 '삼각 편대'로 재편했다. ◆'궁중 마케팅'으로 2조 브랜드 등극한 '후' 글로벌 화장품 브랜드를 비롯해 뷰티 인플루언서들의 자체 ... 앤드 패션(Fruits & Passion)'을 인수했다. 또 영진약품 드링크 사업부문을 인수해 건강 음료와 기능성 음료 시장 확대에도 주력했다. 차 부회장은 뷰티 시장의 트렌드를 좇는 방법으로도 M&A를 시도했다. 2014년에는 ...

    한경Business | 2020.02.10 10:42

  • thumbnail
    중국 '초대형 공룡' CSG 탄생, 한국 조선업의 운명은?

    ... “한국은 현대중공업·대우조선 합병으로 시너지가 발생할 수 있지만 중국은 CSIC· CSSC가 합병 전에도 이미 서로 기능을 공유해 왔기 때문에 두 기업의 합병으로 한국이 받는 영향은 거의 없을 것” 이라고 전망했다. 일각에선 중국 조선업이 ... 그룹의 합병은 대외적인 시너지보다 내부적으로 코스트(비용)를 줄이기 위한 노력으로 보인다.” -일본도 조선업을 재편하면서 몸집을 불리고 있다. “일본은 계속 인수·합병(M&A)을 해왔다. 1980년대까지 일본 조선 산업을 ...

    한경Business | 2020.02.03 15:44

  • thumbnail
    한솔제지, 국내 유일 종합제지회사…끝없는 R&D로 '글로벌 톱20' 노린다

    ... 집중하고 있다. 최근에는 인쇄 소재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부가가치가 높은 특수지와 성장성이 높은 패키징 소재로 재편하고 있다. ○“글로벌 톱20 제지사 목표” 한솔제지는 글로벌 ‘톱20’ ... 뷰티 관련 제품에 특화된 고급 패키징 용지인 ‘CCPⓝ’과 공기 및 수분 차단 성능이 우수한 기능성 패키징 용지 ‘프로테고’ 등 신제품을 출시해 시장에서 주목받았다. ○“올해는 ...

    한국경제 | 2020.01.28 16:03 | 나수지

  • "제2 DLF·라임 사태는 없다"…금감원, 소비자보호처 강화

    금융감독원은 23일 금융 소비자 보호와 혁신금융 지원 기능 강화를 핵심으로 하는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금융소비자보호처는 소비자 피해 예방과 소비자 권익 보호 부문으로 확대 재편했다. 애초 금융소비자보호처에는 보험과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이 있었다. 개편된 조직에선 소비자 피해 예방(사전)과 권익 보호(사후) 기능을 강화했다. 대규모 원금 손실을 부른 해외 금리 연계 파생결합증권(DLS) 사태와 라임자산운용의 펀드 환매 중단 사태에 따른 후속 조치 ...

    한국경제 | 2020.01.23 16:25 | 박신영

  • thumbnail
    DLF·라임 사태에…금감원 소비자보호처 '매머드급'으로(종합)

    ...소비자보호처 조직·인력 대폭 확대…부원장보도 1명 늘어 금융감독원은 23일 소비자 보호와 혁신금융 지원 기능 강화를 핵심으로 하는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먼저 보험 부문과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으로 구성된 금융소비자보호처를 소비자 피해 예방 부문과 소비자 권익 보호 부문으로 재편했다. 보험 부문은 다른 영역으로 옮겼다. 대규모 원금손실을 부른 해외 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와 라임자산운용의 ...

    한국경제 | 2020.01.23 15:56 | YONHAP

  • thumbnail
    DLF·라임 사태에…금감원 소비자보호처 '매머드급'으로

    ...소비자보호처 조직·인력 대폭 확대…부원장보도 1명 늘어 금융감독원은 23일 소비자 보호와 혁신금융 지원 기능 강화를 핵심으로 하는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먼저 보험 부문과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으로 구성된 금융소비자보호처를 소비자 피해 예방 부문과 소비자 권익 보호 부문으로 재편했다. 보험 부문은 다른 영역으로 옮겼다. 대규모 원금손실을 부른 해외 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와 라임자산운용의 ...

    한국경제 | 2020.01.23 11:43 | YONHAP

  • thumbnail
    조직개편 나선 금감원…'소비자보호' 전면 배치

    금융감독원이 조직을 개편했다. 금융소비자보호를 전면에 내세웠다. 금융소비자보호처를 대폭 확충하고 기능재편했다. 이 밖에 P2P(개인 간 거래) 금융업법 시행을 대비해 감독·검사 전담조직을 늘렸다. 금감원은 23일 ... 금감원 관계자는 "소비자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높은 상품에 대해 소비자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연금감독 기능 등을 금소처로 넘겨 소비자의 경제적 자생력을 키울 예정"이라고 했다. 권익보호 부문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1.23 11:30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