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351-27360 / 27,7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취재여록] 벤처 울리는 코스닥등록制

    ... 증권업협회는 등록포기 기업이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벤처기업들이 그토록 갈망했던 코스닥 티켓을 찢어버리는 이유는 뭘까. 주간사 증권회사나 증협은 단순히 주가 탓으로만 돌린다. "공모주식에 대한 시장의 평가(주가)가 기대치를 크게 밑돌고 있어 상장계획을 철회하는 것은 시장논리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인데 뭐 호들갑 떨게 있느냐"는 식이다. 물론 증시와 관련된 일은 주가가 떨어지면 뭐든 어긋나게 마련이다. 그러나 주가가 아니라 상장제도에 코스닥 티켓을 ...

    한국경제 | 2000.11.27 00:00

  • ['환율급등' 산업계 파장] (上) '업종따라 희비 엇갈려'

    최근 환율이 급등하면서 기업들간에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전자 자동차 조선 등 수출 주력업체들은 기대치 않았던 환산익이 발생한 반면 수입업체와 해외로부터의 원부자재 조달률이 높은 업체,외화차입이 많은 기업 등은 부담 증가를 우려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환율 상승이 일시적 현상으로 그칠지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일부 기업들은 내년도의 적정한 예상환율을 어떤 수준으로 잡아야 할지 갈피조차 잡지 못하는 모습이다. ◆ 대박맞은 차.전자 =전자 ...

    한국경제 | 2000.11.25 00:00

  • [증시산책] 뗏목

    ... 현물가격 급반등이란 뗏목을 얻었다. 반도체가격이 요동을 친 배경으로 감산 가능성이 꼽혔지만 아직 재고물량이 많아 기술적 반등에 불과하다는 시각도 있다. 당장의 가격변동은 눈으로 확인되는 것이지만 초동단계에서 그 성격을 규정하기란 몹시 까다로운 문제다. 주식시장에서도 뗏목에 대한 기대치를 놓고 몸싸움이 뜨겁다. 논란이야 어떻든 한 방향으로만 움직이던 가격이 몸부림을 친 것은 범상치 않은 움직임이다. 허정구 기자 huhu@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24 00:00

  • 추가매수여력 2조 넘을듯..'근로자주식저축 재도입 배경 및 효과'

    ... 효과=재경부 관계자는 과거 사례를 근거로 근로자주식저축에 2조∼4조원은 몰릴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주가수준이 현재보다 높았던 지난 96년 한햇동안 11만명이 가입해 6천6백억원을 납입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증권업계의 기대치는 높지 않다. 근로자주식저축 허용이 호재이긴 하지만 시장의 기조를 바꿔 놓을 만한 전기가 되지 못한다는 분석이다. 김지영 삼성증권 투자정보팀장은 "환율상승 고유가 반도체가격하락 등 악재가 중첩된 상황에서는 호재로서의 강도가 약할 ...

    한국경제 | 2000.11.22 00:00

  • [시론] 미국정치 정말 위기인가 .. 김준길 <청주대 객원교수>

    ... 지수,30년만의 최저 실업률을 보이고 있다. 1992년 3,252였던 다우존스공업지수가 1만선을 넘은 지 오래다. 미국인의 과반수가 주식이나 뮤추얼펀드에 가입하고 있다. 미국인들은 점점 더 건강해지고 있다. 미국인의 평균 수명 기대치는 2000년에 태어난 아기들의 경우 77.1세로 늘어났다. 1992년 출생아들의 경우 75.8세였다. 심장질환 암 뇌일혈 등 미국인의 3대 사망 원인은 줄어들었다. 그러나 청소년 흡연과 마약이 증가하고 영양과다로 인한 비만이 ...

    한국경제 | 2000.11.15 00:00

  • 다음, '동네북' 신세 전락 .. 증권사들 잇따라 투자등급 낮춰

    ...로 낮췄다. 현대증권 역시 매수(buy)에서 시장수익률(market perform)으로 조정했다. LG증권은 매수(buy)에서 관망(hold)로 낮췄다. 이들 증권사가 다음을 사시(斜視)로 보는 이유는 간단하다. 실적이 당초 기대치에 못미친다는 게 골자다. 3·4분기 매출액은 76억원이다. 전분기보다 22% 증가했다. 2·4분기엔 62억원을 올려 전분기보다 50%이상 늘어났었다. 성장률이 큰 폭으로 둔화된 것.반면 영업손실은 31억원으로 전분기(38억원)와 ...

    한국경제 | 2000.11.14 00:00

  • 블록버스터 2편 충무로 '혈투' .. '리베라 메'-'단적비연수'

    ... 충분하다. 시사회에서 모습을 드러낸 "단적..."은 일단 화려한 외형이 두드러진다. 태고적 분위기를 살려낸 장엄한 세트,정교하게 제작된 의상과 소품,중량감있는 색채로 담아낸 힘있는 영상. 그러나 여러가지 장점에도 불구하고 영화는 기대치를 충족시키기에는 미흡하다. 신화나 자연에 도전하는 인류에 깃든 역사적 상징이나 은유를 바라는 것은 욕심이다. 하지만 매끄럽지 않은 이야기는 관객을 재미에 몰입시키는데도 어려움을 겪는다. 비극의 씨앗이 될 주인공들의 성격적 ...

    한국경제 | 2000.11.10 00:00

  • [News & Views] 은행 등 '금융 살생부' 촉각

    ... 자기자본비율이 다소 여유있다. 증시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도 궁금하다. 증시는 유가 반도체 등 해외변수들이 안정되고 있는 데다 기업퇴출발표 등 구조조정이 본격화됨에 따라 상승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그러나 시장의 기대치에 미치지 못한 현대건설과 쌍용양회의 퇴출 판정유보 등으로 관망세에 그칠 것이라는 분석도 만만치 않다. 고사위기에 있는 대우자동차는 이번주 큰 고비를 맞는다. 엄낙용 산업은행 총재는 대우자동차 노조가 구조조정에 대한 동의서를 제출하지 ...

    한국경제 | 2000.11.06 00:00

  • 강남 백화점 '제살깎기' 과열

    ... 당초에 겨냥했던 고급소비자 공략에 제동이 걸리고 있는 셈이다. 신세계 강남점만 부진한 것은 아니다. 롯데백화점이 ''고급화''를 선언하고 지난 6월에 선보인 강남점(옛 그랜드백화점)도 하루 평균 매출이 10억원에도 못미치고 있다. 기대치인 하루 15억원에 훨씬 못미치고 있다. 터줏대감격인 현대백화점도 불경기에다 신규참여업체의 시장잠식으로 고전하고 있다. 강남권의 대형백화점들이 몸살을 앓고있는 것이다. 과당경쟁으로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한동안 잠잠하던 백화점간 ...

    한국경제 | 2000.11.06 00:00

  • [주간 전망대] 외국인 움직임 최대변수 .. 주초 일시조정 예상

    ... 실망매물이 나올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증권사들은 그러나 실망매물이 쏟아지는 기간이 매우 짧을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외국인의 순매수는 계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외국인의 한국시장에 대한 평가는 △기업퇴출에 대한 기대치가 높지 않았고 △구조조정 효과에 대해서도 성급해 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퇴출기업 판정에 따른 매매패턴 변화 가능성은 높지 않다(신용규 대신경제연구소 투자전략실 선임연구원)는 것이다. 오는 7일 미국 대통령선거는 증시의 변수로 작용할 ...

    한국경제 | 2000.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