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4,2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SG 최정, KBO리그 첫 '16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

    최정(34·SSG 랜더스)이 KBO리그 사상 처음으로 '16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쳤다. 최정은 18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방문 경기, 5-3으로 앞선 7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해 좌중간을 넘어가는 솔로포를 터뜨렸다. 최정은 KIA 사이드암 윤중현의 커브를 걷어 올려 좌중간 담 외야 잔디석에 떨어지는 비거리 130m짜리 홈런을 만들었다. 올 시즌 최정의 10번째 홈런이다. 2005년 ...

    한국경제 | 2021.05.18 21:01 | YONHAP

  • 김인식 우리은행 부행장 부친상 등 부고

    ... 이경희씨·영재 前 경인일보 주필·영철 협성대 교수 부친상, 김성철 前 지멘스 상무 장인상=18일 아주대병원 발인 20일 오전 7시 ▶주동연 前 광주 동구의회 의원 별세, 안금옥씨 남편상, 영란·영남·민아·용완 강릉원주대 교수(前 한국인터넷진흥원 본부장)·현오 기아자동차 근무 부친상, 임남섭 플랜트산업협회 상무 장인상=18일 광주 천지장례식장 발인 20일 오전 9시30분

    한국경제 | 2021.05.18 18:40 | 공태윤

  • thumbnail
    18일, 외국인 거래소에서 현대차(+1.76%), 기아(+1.72%) 등 순매수

    외국인 투자자는 18일 거래소에서 현대차, 기아, 대우건설 등을 중점적으로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투자자의 순매수 상위 20개 종목은 현대차, 기아, 대우건설, 효성티앤씨, 삼성엔지니어링, SK아이이테크놀로지, 만도, KT, LG화학, 한미약품등이다. 이중에 운수장비 업종에 속한 종목이 4개 포함되어 있다. 이날 외국인 투자자가 순매수한 종목들 중에 현대차, 기아, 대우건설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다. [05월18일]거래소 외국인 ...

    한국경제 | 2021.05.18 18:35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18일, 거래소 기관 순매수상위에 전기,전자 업종 3종목

    ... 투자자는 18일 거래소에서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SK하이닉스 등을 중점적으로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 투자자의 순매수 상위 20개 종목은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SK하이닉스, 현대차, NAVER, 셀트리온, 기아, LG화학, POSCO, 삼성SDI등이다. 이중에 전기,전자 업종에 속한 종목이 5개 포함되어 있다. KODEX 레버리지, SK하이닉스, 현대차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대한항공 등은 주가가 하락했다. [05월18일]거래소 ...

    한국경제 | 2021.05.18 18:35 | 한경로보뉴스

  • [마켓인사이트]현대코퍼레이션, 현대차 1차 협력사 신기인터모빌 인수 추진

    ... 포함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기인터모빌은 1970년 설립된 차량용 플라스틱 부품 전문 생산업체다. 1987년 현대차 협력업체로 등록된 이후 33년간 콘솔박스, 엔진커버, 휠가드, 내장트림 등 고기능 경량화 플라스틱 부품을 현대차와 기아에 공급해왔다. 신기인터모빌의 주력 플라스틱 부품은 전동화의 영향을 받지 않을 뿐 아니라 경량화 추세에 따라 수요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으로 업계에서 평가받는다. 마켓인사이트 뉴스룸 insight ...

    마켓인사이트 | 2021.05.18 18:13

  • thumbnail
    현대코퍼레이션, 신기인터모빌 인수 추진…부품사업 확대

    ... 70%로 알려졌다. 신기인터모빌은 1970년 설립된 차량용 플라스틱 부품 전문 생산업체다. 1987년 현대차 협력업체로 등록된 이후 33년간 콘솔박스, 엔진커버, 휠가드, 내장트림 등 고기능 경량화 플라스틱 부품을 현대차와 기아에 공급해왔다. 정밀 플라스틱 사출 가공 분야에서 7년 연속 '5스타' 등급을 획득하기도 했다. 신기인터모빌의 주력 플라스틱 부품은 전동화의 영향을 받지 않을 뿐 아니라 경량화 추세에 따라 수요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

    한국경제 | 2021.05.18 17:56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크레타' 뭐길래…러시아·브라질·인도 '국민차' 등극

    크레타, 리오…. 한국에선 생소하지만 인도, 러시아, 브라질 등에서는 대부분 사람이 아는 이름이다.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코나, 셀토스 등과 같은 플랫폼을 이용해 현지에서만 생산·판매하는 전략 차종들이다. 크레타는 인도, 러시아 등에서 ‘국민 차’로 불릴 정도다. 많은 짐을 실을 수 있고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뛰어나 가족용 차로 인기를 끌고 있다. 크레타, 인도 SUV 부문 ...

    한국경제 | 2021.05.18 17:38 | 김형규

  • thumbnail
    신기인터모빌 인수 추진…新사업 영토확장 나선 정몽혁

    ...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기인터모빌은 1970년 설립된 차량용 플라스틱 부품 전문 생산업체다. 1987년 현대차 협력업체로 등록된 이후 33년간 콘솔박스, 엔진커버, 휠가드, 내장트림 등 고기능 경량화 플라스틱 부품을 현대기아차에 주력 공급해 왔다. 신기인터모빌의 지난해 매출은 3239억원이며, 영업이익은 72억원이다. 2018년부터 3년 연속 영업흑자를 내고 있다. 최대주주는 지분 70%를 보유한 ㈜신기다. 정밀 플라스틱 사출 가공 분야에서도 7년 ...

    한국경제 | 2021.05.18 17:35 | 강경민

  • thumbnail
    현대차 반등 시동…"반도체 쇼티지 곧 해소"

    ... 세우겠다고 발표했다. 전기차 생산설비뿐 아니라 수소차, 자율주행차, 로보틱스 등 미래차 전반에 대해 2025년까지 74억달러를 투자하겠다는 계획이다. 유지웅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2025년 기준 현대차·기아의 전기차 예상 판매량은 약 110만 대지만 이는 미국 시장 진출 계획이 반영되지 않은 수치”라며 “미국 공장에서 전기차를 본격적으로 생산하고, 미국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 이슈까지 겹치면 2025년까지 최소 150만 대 ...

    한국경제 | 2021.05.18 17:34 | 심성미

  • thumbnail
    [포토] 기아, 두바이서 LED쇼

    기아는 지난 14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 있는 세계 최고층 빌딩 부르즈칼리파에서 LED 쇼를 열어 새로운 브랜드로의 변신을 중동 시장에 알렸다. 기아는 부르즈칼리파 외벽을 통해 새 브랜드 슬로건과 로고, 첫 전용 전기차 EV6를 소개했다. 기아 제공

    한국경제 | 2021.05.18 1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