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7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日 올해 신규국채 1천조원 육박"…재정건전성 우려 확대

    ... 국채, 단기 국채 모두 더욱 적극적으로 매입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일본은행은 특히 10년물 국채 금리가 0% 정도의 추이를 유지하도록 "상한을 두지 않고 필요한 금액의 장기국채를 매입한다"고 규정했다. ... 이어진다"고 경고했다. 일본 재무성에 따르면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장기채무 잔액은 2020년도 본예산을 기준으로 2021년 3월 말에 1천125조엔(약 1경2천447조9천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일본 GDP의 ...

    한국경제 | 2020.06.06 13:1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고용쇼크 더 커지나…4월까지 세수규모도 관심

    ... 관리재정수지는 55조3천억원 적자였다. 통합재정수지와 관리재정수지 적자 폭은 관련 통계를 집계한 2011년 이후 3월 기준으로 가장 컸다. 기재부는 12일 6월 최근경제동향(그린북)을 발간한다. 앞서 기재부는 5월 그린북에서 코로나19의 ... 집계(2009년 6월) 이후 가장 큰 폭(27조9천억원)으로 불어났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소상공인 대상 초저금리 대출, 중소·중견기업 대상 정책금융기관 자금 지원이 이뤄진 데다 중소기업뿐 아니라 대기업들까지 자금난에 놓이면서 ...

    한국경제 | 2020.06.06 09:01 | YONHAP

  • thumbnail
    자본유출 우려 속 홍콩달러 강세…"풍부한 유동성 때문"

    ... 있으며, 이 범위를 유지하기 위해 당국이 환율시장에 개입한다. 홍콩 금융당국의 시장개입 후 5일 오전 7시 51분 기준 환율은 전날 7.7500에서 7.7501로 올라갔다. 자오상(招商)증권은 "홍콩달러화 강세요인 중 하나는 금리"라면서 ... 연방준비제도(Fed)의 양적완화 정책으로 인해 풍부해진 유동성이 홍콩달러 강세의 국제적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미국과 홍콩의 금리 차이를 이용해 이득을 보려는 자금이 홍콩으로 유입되고 있다는 것이다. 그뿐만 아니라 SCMP는 대형 기업들의...

    한국경제 | 2020.06.05 17:47 | YONHAP

  • thumbnail
    역세권 상업시설 '힐스에비뉴 여의도' 눈길

    ‘제로’금리에 가까운 저금리 기조가 장기화되고 있다. 지난 5월 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0.75%에서 0.5%로 낮췄다. 이에 은행 예금이나 적금 상품에 비해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수익형 부동산에 주목도가 높아지는 추세다. 특히 부동산 전문가들은 입지가 뛰어난 서울 지역에서 새롭게 분양하는 역세권 상업시설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이 유리하다 말한다. 역세권 상업시설은 유동인구가 풍부해 대형 상권이 형성되기 쉽고 가격 하락이나 ...

    한국경제 | 2020.06.05 17:41 | 배경민

  • thumbnail
    배당주는 수비형 포수…'방어 능력' 확인이 관건

    ... 최고 수준이다. 무엇보다 투수 리드 능력이 빼어나 A감독에겐 더없이 든든한 안방마님(포수의 별칭)이다.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연 0.5%로 낮추면서 저금리 시대 투자방법이 주목받고 있다. 금리가 낮아지면 주식의 매력이 부각된다. 여기에 요즘처럼 향후 주가 흐름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에선 배당주 투자를 권하는 목소리가 높아진다. 금리가 낮아 주식을 해야겠는데 주가가 많이 오른 상태라 불안하다면 배당이라는 안전판이 있는 배당주에 관심을 두라는 얘기다. 지금 ...

    한국경제 | 2020.06.05 17:35 | 장경영

  • thumbnail
    과도한 판매 제한…"은행서 팔 상품이 없어요"

    ... 있다”며 “가입을 원한다는데도 못하게 하니 당황스러웠다”고 말했다. ‘제로금리’에 들어선 예·적금의 대안으로 보험 상품 수요가 늘어나면서 은행권의 해묵은 방카슈랑스 규제가 ... 은행을 통한 보험 상품 가입 수요가 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두 차례에 걸쳐 기준금리가 떨어지면서 예·적금 금리는 연 0%대로 추락했다. 상대적으로 높은 금리를 주거나 절세할 수 있는 방카슈랑스 ...

    한국경제 | 2020.06.05 17:34 | 정소람

  • [마켓인사이트]포스코케미칼 회사채에 5500억원 몰려

    ... 있다. 이 회사는 2022년까지 양극재는 연간 6만5000t, 음극재는 연간 9만t을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연간 생산능력은 양극재가 1만5000t, 음극재는 4만4000t 수준이다. 포스코케미칼은 넉넉한 투자수요가 모이자 채권 발행금액을 2100억원까지 늘리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 채권 발행금리도 당초 희망했던 수준으로 결정될 가능성이 높다. 적잖은 기업이 조달비용 확대를 감수하고 채권을 발행하는 분위기를 고려하면 선방했다는 ...

    마켓인사이트 | 2020.06.05 09:08

  • ECB, 돈 더 푼다…820조원 채권매입

    ... 6월’로 연장하면서 코로나19 위기가 끝났다고 판단할 때까지 PEPP를 통한 자산 매입을 진행하겠다는 방침을 내놨다. 이와 함께 ECB는 기준금리를 현행 0%로 유지하고, 예금금리와 한계대출금리 역시 각각 현행 -0.50%와 0.25%를 유지하기로 했다. ECB는 물가 상승률이 목표인 2% 수준에 근접할 때까지 금리를 현재 또는 더 낮은 수준으로 유지할 것이라는 방침을 재확인했다. 한편 미국 노동부는 이날 지난주(5월 24~40일) 신규 실업수당 신청건수가 ...

    한국경제 | 2020.06.04 23:19 | 강현우

  • thumbnail
    ECB, 코로나19 부양책 820조원 증액…금리 동결

    ... 사태 이후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1천200억 유로(163조9천812억 원)의 자산을 더 매입하기로 했던 방침도 유지했다. 이와 함께 ECB는 정책금리에 대해 기준금리를 현행 0%로 유지하고, 예금금리와 한계대출금리 역시 각각 현행 -0.50%와 0.25%로 유지하기로 했다. ECB는 금리를 물가 목표인 2%에 수준에 수렴될 때까지 현재 또는 더 낮은 수준으로 유지할 것이라는 방침을 재확인했다. 시장에서는 ECB의 발표 이후 유로와 유럽 국채가 ...

    한국경제 | 2020.06.04 21:38 | YONHAP

  • thumbnail
    유럽중앙은행, 팬데믹자산매입 820조원 증액…금리 동결

    ...'(PEPP)의 규모를 이같이 증액시키기로 했다. ECB는 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지난 3월 7천500억 유로(1천24조8천825억 원) 규모로 PEPP를 마련했다. ECB는 PEPP를 내년 6월까지 늘리고, 적어도 2022년 말까지 만기 자금을 재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ECB는 정책금리에 대해 기준금리를 현행 0%로 유지하고, 예금금리와 한계대출금리 역시 각각 현행 -0.50%와 0.25%로 유지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4 21: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