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71,1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원·서울, 시즌 첫 슈퍼매치서 '6골 난타전'…3-3 무승부(종합)

    ... 서울은 2015년 4월 18일 원정 경기에서 1-5로 패한 이후 리그 수원전 17경기 연속 무패(9승 8무)를 이어갔고, 그 기간 수원은 무승에 그쳤다. 타가트와 김건희를 선봉에 세운 수원이 시작 7분 만에 찾아온 페널티킥 기회를 놓치지 않고 리드를 잡았다. 골 지역 왼쪽 박상혁의 슈팅 때 서울 중앙 수비수 윤영선의 핸드볼 파울이 나와 비디오 판독(VAR)을 거쳐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키커 타가트가 침착하게 깔아 차 넣었다. 타가트의 시즌 2호 골.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7.04 22:24 | YONHAP

  • thumbnail
    승점은 땄지만…서울 윤영선의 불안한 '2경기 연속 PK 허용'

    ... 키커로 나선 수원 주포 타가트가 낮게 깔아 차 선제골로 연결했다. 윤영선은 경고를 받았다. 이번 시즌 9라운드까지 최하위 인천 유나이티드보다도 많은 18골로 리그 최다 실점을 기록한 서울은 수비 강화를 위해 울산 현대에서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하던 윤영선을 임대해 와 뒷문 강화를 노렸다. 김주성 등 젊은 선수들이 많은 수비진의 중심을 잡는 역할도 기대됐다. 하지만 새 팀에서 의욕이 너무 큰 탓인지 윤영선은 2경기 연속 핸드볼로 페널티킥을 내주고 말았다. 임대 ...

    한국경제 | 2020.07.04 22:23 | YONHAP

  • thumbnail
    수원·서울, 시즌 첫 슈퍼매치서 '6골 난타전'…3-3 무승부

    ... 서울은 2015년 4월 18일 원정 경기에서 1-5로 패한 이후 리그 수원전 17경기 연속 무패(9승 8무)를 이어갔고, 그 기간 수원은 무승에 그쳤다. 타가트와 김건희를 선봉에 세운 수원이 시작 7분 만에 찾아온 페널티킥 기회를 놓치지 않고 리드를 잡았다. 골 지역 왼쪽 박상혁의 슈팅 때 서울 중앙 수비수 윤영선의 핸드볼 파울이 나와 비디오 판독(VAR)을 거쳐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키커 타가트가 침착하게 깔아 차 넣었다. 타가트의 시즌 2호 골.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7.04 21:59 | YONHAP

  • thumbnail
    김하성·이정후 3타점씩 폭발…키움, kt에 역전승

    키움 히어로즈가 기회마다 집중력을 발휘한 타선의 힘으로 kt wiz에 역전승을 거뒀다. 키움은 4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원정 경기에서 kt를 10-6으로 제압했다. 키움은 전날 kt에 끝내기 역전패를 당했지만, 이날 역전승으로 설욕했다. 키움 선발투수 최원태는 4이닝 4실점으로 흔들렸지만, 득점 기회마다 팀 타격으로 점수를 뽑아낸 타선이 패전을 막아줬다. 1∼3번 타자들의 활약이 빛났다. ...

    한국경제 | 2020.07.04 21:54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한화, 두산 꺾고 5연패 탈출…최진행 3안타

    ... 정은원이 득점했다. 한화 타선은 4회에 폭발했다. 선두 타자 정진호가 중견수 키를 넘기는 큼지막한 2루타를 날리자 장운호가 우중간 적시 2루타를 작렬해 4-1을 만들었다. 이후 이용규가 우전 적시타를 쳤고, 계속된 2사 1루 기회에서 최진행이 좌익 선상 적시타를 터뜨려 6-1로 도망갔다. 한화는 6회 장민재와 김종수, 8회 문동욱이 나와 상대 타선을 틀어막았다. 9회엔 박상원이 2루수 강경학의 수비 실책과 볼넷으로 1사 1, 2루 위기에 놓인 뒤 최주환에게 ...

    한국경제 | 2020.07.04 21:17 | YONHAP

  • thumbnail
    '8전9기' 김민우, 드디어 걷어낸 무승 그림자 [잠실:포인트]

    ... 묶었다. 구원투수로 시즌을 시작한 김민우는 개막시리즈였던 5월 6일 문학 SK전에서 선발이 조기강판 된 후 두 번째 투수로 4⅓이닝 3실점으로 제 몫을 했다. 이날 김민우는 최고 151km/h 구속을 마크했고, 곧바로 선발 기회를 받았다. 그리고 2경기 7이닝 무실점, 7이닝 1실점으로 호투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다. 그런데 그 이후부터 잘 풀리지가 않았다. 잘 던지고도 득점 지원을 받지 못하고 패한 적도 있고, 어느 날에는 스스로 무너지기도 했다. 6월 ...

    한국경제 | 2020.07.04 21:16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김민우 첫 승+최진행 2타점' 한화, 두산 꺾고 5연패 탈출 [잠실:스코어]

    ... 박건우의 중전안타, 오재일의 2루타, 최주환의 볼넷을 만든 찬스에서 허경민의 내야안타로 1점을 만회했다. 리드를 잡은 한화는 조금씩 점수를 추가하며 달아났다. 3회초에는 정은원과 최진행의 안타로 잡은 무사 2·3루 기회를 잡고 김태균의 땅볼 때 득점을 올렸다. 4회에는 정진호의 2루타, 송광민의 땅볼 후 장운호의 2루타, 이어진 이용규의 적시타로 2점을 더 냈다. 여기에 최진행의 2루타까지 터졌고, 한화는 점수를 6-1까지 벌렸다. 두산은 9회말 박상원을 ...

    한국경제 | 2020.07.04 21:15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트럼프에 충성 안하면 해고" 백악관, 국방관리 정치성향 검사

    ...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백악관 측은 지난 1일 국방부 정무관들에게 이메일을 보냈으며, 백악관 인사담당실(PPO) 대표들과 회의를 잡도록 했다. 이 매체가 입수한 이메일에서는 '자신의 경력과 2021년 이후 관심사에 대해 논의할 기회가 될 것'이라는 내용과 함께 이번 회의를 트럼프 대통령이 재선할 경우 정무관들이 자신의 직무 적합도를 보일 기회라고 평가했다고 포린 폴리시가 전했다. '오피스 콜'(office call)이라고 명명한 이번 회의에는 향후 수 주 동안 ...

    한국경제 | 2020.07.04 21:02 | YONHAP

  • thumbnail
    김민선, 3년 만에 KLPGA 투어 우승 기회…2R 단독 선두(종합)

    김민선(25)이 3년간의 우승 갈증을 씻어낼 기회를 잡았다. 김민선은 4일 강원도 평창군 버치힐 골프클럽(파72·6천434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맥콜·용평리조트오픈(총상금 6억원) 2라운드에서 버디 6개를 쓸어 담아 6언더파 66타를 쳤다. 중간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김민선은 공동 2위인 유해란(19)과 이슬기(19)를 1타 차로 따돌리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공동 5위에서 출발한 김민선은 1번 홀(파4)부터 ...

    한국경제 | 2020.07.04 18:57 | YONHAP

  • thumbnail
    김민선, 3년 만에 KLPGA 투어 우승 기회…2R 단독 선두

    김민선(25)이 3년간의 우승 갈증을 씻어낼 기회를 잡았다. 김민선은 4일 강원도 평창군 버치힐 골프클럽(파72·6천434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맥콜·용평리조트오픈(총상금 6억원) 2라운드에서 버디 6개를 쓸어 담아 6언더파 66타를 쳤다. 중간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김민선은 공동 2위인 유해란(19)과 이슬기(19)를 1타 차로 따돌리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공동 5위에서 출발한 김민선은 1번 홀(파4)부터 ...

    한국경제 | 2020.07.04 18: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