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92,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북대 육종사업단 개발 명품 돼지고기 '도지포크' 수도권 진출

    ... 솔루션은 가축의 질병과 악취, 분뇨처리, 생산성 저하 등 축산업계 4대 난제를 유용 미생물로 해결하는 축산기술이다. 이를 적용한 두지포크 육질 분석 결과, 시중 돈육보다 부드럽고 잡내가 없었으며 오메가3 등 불포화 지방산이 높게 나타났다. 이상헌 부처스픽 대표는 "산학이 공동 연구·개발한 고품질 돈육 판매를 위한 협약은 큰 의미를 가진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지역과 잠재 고객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상품을 기획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15:46 | YONHAP

  • thumbnail
    송하진 시도지사협의회장 "자치·분권·균형발전 디딤돌 놓겠다"

    ... 관계 형성에서 시작해야 한다"며 "헌법 개정을 통한 지방정부 명칭 개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송 지사는 "코로나19 위기는 지방자치단체의 중요성을 국민에게 확실히 인식시켰다"며 "포스트 코로나는 산업, 경제, 정치 패러다임 전환까지 아울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낙후 지역에도 미래를 준비할 기회가 충분히 주어져야 한다"면서 "지방분권 현실화를 위해 재정 격차 완화와 지방재정 확충을 위한 대안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15:28 | YONHAP

  • thumbnail
    'P·R·I·D·E'로 크는 LG이노텍…글로벌 1위 소재·부품 기업으로

    ... 최소화 등 일하는 방식 혁신과 인공지능(AI) 번역, AI 챗봇 등 디지털 업무 시스템 정착에 속도를 내고 있다. 교육의 70% ‘온라인 전환’ LG이노텍은 임직원들이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도 제공한다. 해외 주재원, 경영학석사(MBA) 등 학위 파견, 사내 충원 등을 투명하게 진행해 준비된 인재가 좋은 기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임직원들이 언제 어디서나 필요한 지식과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온라인 교육도 ...

    한국경제 | 2020.08.06 15:27 | 황정수

  • thumbnail
    강력한 의사소통 수단인 SNS…CEO에겐 '양날의 칼' 될 수도

    ... 이유다. 정 부회장 자신이 일종의 SNS 인플루언서 역할을 하면서 자신의 영향력을 소비자에게 십분 활용한 것이다. 스몰 브러더 시대는 어떤 경영자들에게는 살얼음판 같이 조심스럽고, 어떤 경영자들에게는 답답했던 기업 홍보의 새로운 기회를 열어줬다. ‘SNS는 인생의 낭비’라며 아예 SNS를 하지 않아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그러나 모두가 인터넷으로 이어진 ‘초연결시대’에 스몰 브러더를 피할 수 있는 것은 불가능에 가깝다. ...

    한국경제 | 2020.08.06 15:20

  • thumbnail
    스테판 방셀 '모더나 테라퓨틱스' CEO, '정체불명 바이러스' 뉴스 듣고 올인

    ... 경험이 전무했을 뿐 아니라 앞으로 2~4년 동안 판매 가능한 신약을 내놓기 어렵다고 스스로 판단한 상황이었다. 이 와중에 시장성이 있는지 없는지도 판단하기 어려운 정체불명 바이러스 백신을 개발하기 위해 다른 신약 개발을 포기하는 기회비용을 치러야 하는지 의구심이 모더나 내부에서 커져갔다. 이때 방셀은 “빅딜이 될 것이다. 우리는 바로 지금 무엇이든 해야 한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실제로 모더나는 연구를 시작한 지 42일 만에 임상시험이 ...

    한국경제 | 2020.08.06 15:18 | 이고운

  • thumbnail
    LG이노텍, 카메라모듈·반도체 기판 '빛나는 본업'…5G로 새로운 기회

    한국에는 세계적인 정보기술(IT) 기업이 많다. LG이노텍도 그 중 하나다. 특히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카메라모듈, 각종 반도체칩용 패키지 기판사업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자랑한다. 주력 사업인 카메라모듈은 삼성전자를 제외한 다수의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가 LG이노텍의 고객이다. 북미에 있는 세계 최대 스마트폰 업체에서 LG이노텍의 카메라모듈 점유율은 50%가 넘는다. 이 회사는 납품업체 선정 과정이 깐깐하기로 정평이 나 있다. 현재 스마...

    한국경제 | 2020.08.06 15:07

  • thumbnail
    스마트폰 시장은 풀죽었지만…'中부품 대체수요' 증가 기대감 커져

    ... 덜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국내 스마트폰 업체들은 중저가 제품의 가격 경쟁력 확보뿐만 아니라 폴더블 같은 고가 제품 대응도 적극적으로 해야 한다. 화웨이도 중국 내수시장에만 의존해서는 어렵다. 대한민국 업체들에 기회가 올 것이다. 걱정되는 것은 부품 업체들이다. 스마트폰 시장 부진은 부품업체들에 부정적 영향이 더 클 것이기 때문이다. 스마트폰 업체들은 B2C 사업이다. 보통 7% 수준의 마케팅 비용을 사용하고 있다. 안 팔리면 마케팅을 줄이면 된다. ...

    한국경제 | 2020.08.06 15:05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한화, 4兆짜리 美 사솔 ECC 인수전 결국 고배

    ... 겪은 끝에 내년부터 본격적인 가동을 앞두고 있다. 해당 설비에 투입된 자금만 총 120억달러(14조6000억원)가 넘었지만, 이 과정에서 모회사의 부채 비율이 급격히 늘며 일부 지분 매각에 돌입했다. 우량 자산을 싸게 인수해올 기회다보니 경쟁도 치열했다. 거래 초반만 해도 해당 지분 가격으로 약 2조원 후반 수준이 거론됐다. 입찰이 진행되면서 글로벌 화학사들의 각축전으로 해당 지분가격만 4조원 수준까지 치솟은 것으로 전해진다. 가격 외 요소도 국내 업체들엔 ...

    마켓인사이트 | 2020.08.06 15:00

  • thumbnail
    '53세 현역' 미우라 가즈요시, J리그컵 '최고령 출전 기록'

    ... 이어가고 있다. 그는 요코하마가 J2(2부)리그에 속했던 2017년 3월 자스파쿠사츠 군마와의 홈 경기에서 결승골을 기록, 50세 14일의 나이로 J리그 역대 최고령 득점 기록을 세웠다. 이번 시즌에는 요코하마의 승격으로 13년 만에 팀과 함께 J1(1부)리그로 돌아왔다. 아직 정규리그 출전 기회를 얻지 못했지만, 그라운드 위 모든 걸음이 신기록인 '최고령 현역' 미우라는 이번 시즌 J1리그에서 다시 한번 기록 경신에 도전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14:49 | YONHAP

  • thumbnail
    샘 오취리, 의정부고 '관짝밈'에 일침 "흑인 입장에서 매우 불쾌" [전문]

    ... 하지 마세요. 문화를 따라 하는 것 알겠는데, 굳이 얼굴 색칠까지 해야돼요?"라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한국에서 이런 행동들은 없었으면 한다"며 "서로의 문화를 존중하는 것이 가장 좋다. 기회가 되면 한 번 같이 이야기 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근 의정부고 학생들이 각양각색의 코스프레로 졸업사진을 촬영한 것이 공개됐다. 몇몇의 학생들은 SNS상에서 유행하는 '관짝밈'을 따라하기 위해 흑인 분장을 ...

    연예 | 2020.08.06 14:46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