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2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채경, 공포물 '피어썸' 출연 확정…차선우와 호흡

    ... 악몽 같은 순간들은, 우리 일상과 맞닿은 장소에서 벌어지는 만큼 오히려 더욱 섬뜩한 기분을 느끼게 해준다. 여기에 사람들의 왕래가 적은 시골의 음산한 분위기와 공포 실화를 다루는 유튜버 ‘왓섭’의 특별출연으로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 올려 실감 나는 몰입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채경은 극 중 현실인지 구분이 어려울 정도로 매력적인 비주얼을 지닌 귀신 역을 맡아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모두를 홀릴 만큼의 아름다운 목소리와 이제껏 ...

    텐아시아 | 2021.04.12 18:57 | 신소원

  • thumbnail
    신영철 우리카드 감독 "승부를 즐기되, 승리에 집착하지 말라"

    ... 마음이라는 게, 상황에 따라 변할 수 있다. 챔피언결정전에서도 승리에 집착하지 않고, 경기 자체를 즐겼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포스트시즌을 시작하면서 매 경기 '키 플레이어'로 지목되는 세터 하승우에게는 '농담'을 던지며 긴장감을 줄여줬다. 하승우는 11일 1차전 첫 세트 27-26에서 과감한 오픈 공격으로 득점했다. 경기 뒤 신 감독은 "하승우의 득점은 운이 따랐다"고 했지만, 하승우는 "운이 따르기도 했지만, 실력도 가미했다. 원래 공격을 좋아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4.12 18:40 | YONHAP

  • thumbnail
    '괴물' 최진호, 종영 소감 "아들 여진구와의 호흡 환상적"

    ... 그려내 스릴러 장르의 수작이라는 평을 얻고 있다. 극중 최진호가 연기한 한기환은 오직 지위에 대한 욕망으로 가득한 ‘괴물’ 속 또 다른 ‘괴물'로 아들 한주원 역의 여진구와 쫓고 쫓기는 감정선을 연기하며 긴장감을 높였다. 마지막 회에선 결국 모든 죄가 밝혀지며 욕망과 절망의 끝에 동시에 다다른 한기환의 모습을 폭발적인 연기로 만들어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명품 악역이라는 수식어답게 이번에도 역시 탄탄한 연기력으로 극의 몰입도를 상승시키며 시청자들의 ...

    스타엔 | 2021.04.12 18:32

  • thumbnail
    세계 골프史 새로 쓴 마쓰야마, 亞선수 첫 '그린재킷' 입었다

    ... 야속하게 연못에 빠지고 말았다. 챔피언 조에서 4홀 연속 버디를 잡으며 맹추격해온 잰더 쇼플리(28·미국)는 이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버디를 잡아내 순식간에 2타 차로 타수를 줄였다. 이제 남은 홀은 고작 3홀. 긴장감이 지나쳤을까. 쇼플리는 16번 홀에서 어이없는 트리플보기를 기록했다. 아이언 티샷이 물에 빠져 1벌타를 받은 데다 드롭존에서 친 세 번째 샷은 그린을 넘어가 버렸다. 버디 찬스로 활용해야 할 파3홀에서 ‘양파’를 ...

    한국경제 | 2021.04.12 17:23 | 조수영

  • thumbnail
    공유X박보검 '서복', 9년 고뇌 끝에 태어난 한국형 복제인간 [종합]

    ... 서복을 바라보며 주어진 상황에 충실히 연기했다"고 덧붙였다. 이들 뿐만 아니라 믿고 보는 배우 조우진, 장영남, 박병은이 각각 정보국 요원 안부장, 연구원 임세은, 서복 소유권자 서인그룹 대표 신학선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조우진은 다양한 작품에서 서슬퍼런 악역을 연기한 바 있다. '서복'에선 두려움이 키워드라고 밝혔다. 그는 "상대배우를 감정적으로 괴롭히는 인물을 많이 연기했는데, 이번엔 두려움이 가득하면서도 그를 ...

    연예 | 2021.04.12 17:19 | 김예랑

  • thumbnail
    [김희경의 콘텐츠인사이드] 경험과 새로움의 교차점 찾은 '미나리'

    ... 한국 출신 이민자가 미국에서 병아리 감별 등 단순 노동을 하며 힘겹게 생계를 이어갔다. 어떻게든 성공하려고 의지를 불태우는 제이콥과 이를 불안한 듯 바라보는 모니카의 갈등도 왠지 멀지 않게 느껴진다. 이민 간 부부만이 느끼는 긴장감을 표현하면서도, 여느 가정에서나 볼 수 있는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한국 배우 최초로 오스카 여우조연상을 차지할 것으로 기대되는 윤여정이 연기한 순자 역도 마찬가지다. 고춧가루 등을 잔뜩 싸서 미국으로 오고, 화투를 정겹게 치는 ...

    한국경제 | 2021.04.12 16:57 | 김희경

  • thumbnail
    부산 확진자 속출에 의료진들 "밑 빠진 독에 물 붓는 느낌"

    ... 관리해야 하는 실정이다. 부산의료원 관계자는 "최근 확산세가 지속하면서 간호인력 15명을 충원, 지금은 320여명의 의료진이 근무 중"이라며 "그런데도 인력은 항상 부족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매일 확진자가 쏟아지는 데 따른 긴장감으로 인한 정신적 스트레스도 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 지자체 보건소 관계자는 "목욕탕, 유흥주점 관련 확진자가 많아 막막하다"며 "일을 해도 확진자가 줄어들거나 상황이 나아지는 기미가 보이지 않으니 밑 빠진 독에 물 붓는 느낌"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4.12 16:17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여진구 "'괴물' 차기작 멜로 고민, 상대역으로 박보영 누나는…"

    ... '주원이가 조금 불쌍하다' 생각하실거 같았어요. 왜냐면 저도 초반엔 '좀 재수없다'고 느꼈기 때문에(웃음). 그런 부분들에 중점을 뒀죠. ▲ '괴물' 방송 내내 신하균 배우와 팽팽한 긴장감과 공조를 보여줬습니다. 선배님과 연기하면서 너무 재밌었어요. 선배님이 계셨기 때문에 '괴물'이라는 작품이 호평받을 수 있었다고 생각해요. 저 역시 선배님의 연기를 보며 한단계 더 성장할 수 있었고, 앞으로도 호평받을 ...

    연예 | 2021.04.12 16:15 | 김소연

  • thumbnail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 계단 앞 숨멎 맞대면 현장

    '대박부동산' 장나라와 정용화가 계단 앞 숨멎 맞대면을 선보여 긴장감을 드높이고 있다. 오는 4월 14일 첫 방송을 앞둔 KBS2 새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은 공인중개사인 퇴마사가 퇴마 전문 사기꾼과 한 팀이 되어 흉가가 된 부동산에서 원귀나 지박령을 퇴치하고 기구한 사연들을 풀어주는 생활밀착형 퇴마 드라마다. 시나리오 작가 출신 하수진, 이영화, 정연서 작가와 '학교 2017', '맨몸의 소방관', '간서치열전' 등을 연출한 박진석 감독의 만남으로 ...

    한국경제TV | 2021.04.12 15:30

  • thumbnail
    광주서 일가족 관련 연쇄 감염 7명째…최대 1주일간 일상생활

    ... 확인됐다. 방역 당국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긴장도가 완화되면서 유증상자들이 뒤늦게 검사를 받는 사례가 늘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지난 2∼3월 광주 확진자 397명 중 유증상자는 178명(44%)이며 이 중 3일 이상 검사 지연 사례는 112명(62%)에 달한다. 박향 시 복지건강국장은 "최근 광주에서는 확진자가 줄어들며 긴장감이 완화된 것 같다. 증상이 있을 때는 집에 머물고 검사를 받는다는 수칙을 상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2 15: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