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2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간판기업 법인세 '반토막'…올해 '세수 쇼크' 현실로 닥쳤다

    ... 주요 기업이 다음달 납부할 법인세가 지난해의 절반 수준으로 급감할 전망이다. 기업들의 영업이익이 크게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기업 세수 의존도가 높은 경기 이천시, 평택시 등 지방자치단체들은 예산을 대폭 줄이는 등 ‘긴축 재정’에 들어갔다. 경제계에선 기업 실적 급감 탓에 세금이 예상보다 덜 걷히는 ‘법인세 쇼크’가 현실화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 시가총액 상위 50대 기업(금융회사 제외) ...

    한국경제 | 2020.02.26 17:52 | 황정수

  • thumbnail
    [뉴스의 맥] 여행·항공사 주3일 근무…'메르스'보다 가혹한 구조조정 직면

    한 달 넘게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19 쇼크’로 여행·항공·마이스(MICE)산업이 고사 위기에 봉착했다. 주요 여행사들은 주 3일 근무, 전 직원 유·무급휴가 등 강도 높은 자구책을 마련하고 있다. 중소여행사들은 휴·폐업 위기에 몰렸다. 벌써 30여 곳이 문을 닫았다. 항공업계도 초비상 체제에 돌입했다. 임직원 임금 삭감과 무급휴가를 늘리고 있다. 외국인 유입 효과가 큰 대...

    한국경제 | 2020.02.25 18:28 | 고두현

  • thumbnail
    "이제는 주식 팔아도 실익 없는 구간…공포심리 최고조"[한민수의 스톡뷰]

    ... 이뤄진다면 이르면 3월 첫 주부터 증가세가 둔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과거 사례를 보면 코스피의 추가적인 급락 가능성도 낮다는 의견이 나온다. 이은택 KB증권 연구원은 "역사적으로 미국 중앙은행의 통화긴축이 동반되지 않는 경우 전고점 대비 13%를 넘겨 하락한 경우는 거의 없다"며 "현재로는 11% 하락이면 2018포인트, 13%면 1970포인트"라고 했다. 전날 코스피는 2079.04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2.25 09:01 | 한민수

  • thumbnail
    금리인하도 가세하나…27일엔 동결 관측 많아

    ... 이전보다 커졌고, 부동산 정책 관련 부담의 강도도 연초보다 낮아졌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이번 회의에선 금리동결을 예상하는 관측이 여전히 많다. 이 총재가 최근까지 금리 인하에 신중론을 내비친 만큼 중도파와 매파(통화긴축 선호) 성향의 금통위원들이 실물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좀 더 지켜본 뒤 금리 변경 여부를 결정하자는 의견을 낼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다. 지난 1월 열린 금통위에서 금리 인하를 지지한 위원은 7명 중 2명에 그친다. 윤여삼 메리츠종금증권 ...

    한국경제 | 2020.02.23 06:02 | YONHAP

  • thumbnail
    영국공백 예산 메우기 두고 EU 회원국들 단결력 시험대로

    ... 부유한 서유럽 국가가 그렇지 않은 동유럽 국가보다 어느 정도 더 부담할지를 비롯해 EU 회원국 간 심각한 분열을 초래할 수 있는 문제가 논의될 것으로 WSJ은 전망했다. 상대적으로 부유하지 않은 국가의 경우 EU가 이전과 달리 긴축 예산정책을 펼치게 되면 자국에서 EU에 회의적인 목소리가 높아질 것을 걱정한다. 예산 기여도가 높은 네덜란드, 핀란드, 오스트리아, 덴마크 등은 더 많은 예산 삭감을 주장하고 있지만, 헝가리와 폴란드, 불가리아, 루마니아 등은 ...

    한국경제 | 2020.02.20 11:37 | YONHAP

  • 뉴욕증시, 中 부양책 기대·美 지표 호조에 강세…S&P·나스닥, 사상 최고 마감

    ... 2018년 10월 이후 최고치다. 서비스 가격 상승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됐다. 물가 압력이 가시화하는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되지만 소비자물가 등 다른 지표는 아직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만큼, 연준의 통화 긴축에 대한 우려를 자극하지는 않았다. 닐 카시카리 미니애폴리스 연은 총재는 당분간 금리가 동결되겠지만, 향후 금리 변화의 방향성은 인상보다는 인하일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 19 등 위험 요인이 여전하다고 그는 지적했다. 뉴욕증시 ...

    한국경제 | 2020.02.20 06:47 | YONHAP

  • 뉴욕증시, 中 부양책 기대·美 지표 양호 상승 출발

    ... 최고치다. 서비스 가격의 상승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됐다. 물가 압력이 가시화하는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되지만, 소비자물가 등 다른 지표는 아직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만큼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통화 긴축에 대한 우려를 크게 자극하지는 않았다. 이날 개장 이후에는 연준의 1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이 발표될 예정이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중국의 경기 부양에 대한 기대가 시장을 떠받치고 있다고 진단했다. 헤르메스 인베스트먼트 ...

    한국경제 | 2020.02.20 00:04 | YONHAP

  • thumbnail
    이스타항공도 임원 급여 30% 반납·근무시간 단축 시행

    ... 속속 제도 시행에 나서고 있다. 앞서 저비용항공사(LCC) 업계 1위인 제주항공이 12일 비상경영을 넘어선 위기경영체제에 돌입하면서 경영진 임금 30% 반납, 무급휴가 제도 확대 등의 대책을 내놨다. 이어 아시아나항공도 지난 18일 비상경영을 선포하고 임원진 일괄 사표·급여 반납 등의 조치에 나섰다. 이 밖에 에어서울, 티웨이항공, 에어부산 등의 LCC들도 희망퇴직, 희망 휴직, 무급 휴직 등을 받으며 긴축경영에 들어간 상황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9 09:59 | YONHAP

  • thumbnail
    4월 무더기 교체 앞둔 한은 금통위…'매파' 이일형 연임說 솔솔

    ... 금통위원 자리에 누가 올 지 관심을 쏟고 있다. ◆금통위원 '7명중 4명' 교체에 시장 우려 18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신인석·조동철 위원(비둘기파·통화완화 선호), 이일형(매파·통화긴축 선호), 고승범(중도) 금통위원 등 4명의 임기는 오는 4월20일까지다. 이들은 이달 27일, 4월 9일 열리는 두 차례의 통화정책회의에 참석한 후 자리에서 물러난다. 남는 위원은 이주열 한은 총재(금통위 의장 겸 당연직)와 ...

    한국경제 | 2020.02.18 11:04 | 이송렬, 채선희

  • thumbnail
    연초 대형악재 만난 항공업계, 정부 유동성 수혈로 숨통 트일까

    ... 돌입을 선언하고 경영진이 먼저 임금의 30% 이상을 반납하기로 하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도 15일 이상 무급휴가를 사용하도록 했다. 에어서울, 티웨이항공, 이스타항공 등 다른 저비용항공사들도 희망 휴직과 무급 휴가를 신청받는 등 긴축경영에 들어갔다. 이스타항공은 최근 일시적 유동성 악화로 항공유 대금 결제가 밀렸다가 정유사로부터 급유 중단 통보를 받아 서둘러 다른 정유사를 확보하는 일도 있었다. 연결 재무제표 기준 작년 4천274억원의 영업손실을 낸 아시아나항공은 ...

    한국경제 | 2020.02.17 10: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