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8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태우 "문 대통령 '왜 사직서만 받느냐' 의견 남긴 적 있다"(종합3보)

    조국 재판서 증언…"유재수 건 아닌 실적 보고서에 대통령 의견" "조국, 친문에 잘 보여 출세…나는 양심껏 일했는데 가혹하게 해임"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등의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을 최초로 폭로한 전직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특감반장을 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인물이다. 전 수사관은 이날 "유재수 감찰 무마 당시 윤건영과 경수 등 대통령의 측근들이 조국에게 청탁을 했다는 점이 공소장을 ...

    한국경제 | 2020.07.03 21:02 | YONHAP

  • thumbnail
    태우 "조국, 친문실세에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가"(종합2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등의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을 최초로 폭로한 전직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조 전 장관을 겨냥해 "'친문실세'들에게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지 의심스럽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전 ...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특감반장을 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인물이다. 전 수사관은 이날 "유재수 감찰 무마 당시 윤건영과 경수 등 대통령의 측근들이 조국에게 청탁을 했다는 점이 공소장을 ...

    한국경제 | 2020.07.03 19:55 | YONHAP

  • thumbnail
    'DJ의 영원한 비서실장' 박지원, 대북정보 수장으로

    ... 이끌어냈다. 당시 정상회담 준비단 소속으로 박 의원과 함께 비밀 협상에 참여한 인물이 서훈 국가안보실장 내정자다. 고 정일 국방위원장과 두 차례 면담으로 북한 내 박 전 의원의 위상은 탄탄한 편으로 알려져 있다. 2005년 정일 ... 무소속으로 당선되며 재기에 성공했다. 정치적 부침 속에서도 남북 소통의 창구 역할은 이어졌다. 2007년 8월에는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금강산 방문에 동행했으며, 2009년 8월 대통령 서거 당시 북측 조의단으로 ...

    한국경제 | 2020.07.03 17:47 | YONHAP

  • thumbnail
    태우 "조국, 친문에 청탁받고 감찰 중단"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을 처음 폭로한 태우 전 검찰수사관이 “당시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비위 정도는 최소 해임”라며 “이를 무마한 조 전 장관은 ... 뇌물수수와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조 전 장관의 재판을 속행했다. 이날 청와대 특별감찰반원이었던 전 수사관은 법정에 들어서기에 앞서 “유재수 감찰무마 당시 윤건영과 경수 등 대통령 측근들이 조 전 ...

    한국경제 | 2020.07.03 17:32 | 남정민

  • thumbnail
    안보라인 정비…내친김에 청와대·내각 인적쇄신?

    ... 후반기 국정운영의 고삐를 죌지 주목된다. 청와대는 후속 인사 여부에 대해 가타부타 언급을 삼가고 있지만, 문 대통령이 머지않은 시점에 개각을 단행할 수 있다는 관측은 줄곧 이어져왔다. 여권에선 문 대통령이 6월초 21대 국회 개원식에 ... 내놓은 데 대한 국민의 시선이 따가운 상황이지만, 마땅한 대안이 없다는 점이 현실적 고민인 것으로 알려졌다. 대통령의 신임이 두터운 노 실장이 이번에 유임된다면 '노-강-'으로 불리는 청와대 권력의 3대 축이라는 강기정 정무수석과 ...

    한국경제 | 2020.07.03 17:29 | YONHAP

  • thumbnail
    태우 "조국, 친문실세에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가"(종합)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등의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을 최초로 폭로한 전직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조 전 장관을 겨냥해 "'친문실세'들에게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지 의심스럽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전 ...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특감반장을 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인물이다. 전 수사관은 이날 "유재수 감찰 무마 당시 윤건영과 경수 등 대통령의 측근들이 조국에게 청탁을 했다는 점이 공소장을 ...

    한국경제 | 2020.07.03 17:17 | YONHAP

  • [사설] 무능·실패 책임자 모두 시장 전문가로 교체하라

    ... 된 데는 관련 정책 담당자들의 무능과 무지가 무엇보다 크게 작용했다는 점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주무장관인 현미 국토교통부 장관부터 그렇다. 장관은 과거 부동산과 관련한 전문적인 지식이나 이력을 쌓을 기회가 거의 없었다고 ... 있다”며 장관 사임을 요구한 것도, 더 이상 그의 손에 부동산을 맡겨선 안 된다는 여론과 무관하지 않다. 문 대통령이 긴급 대책을 주문했지만 장관과 이 정부의 부동산 대책은 시장의 신뢰를 잃었다, 장관은 물론 상조 청와대 ...

    한국경제 | 2020.07.03 17:16

  • thumbnail
    "부동산대책만 20번 넘겨"…현미 곧 '최장수 국토부장관' 된다

    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사진 )이 2개월 후면 역대 최장수 국토부장관이 된다. 현미 장관은 취임 후 2개월에 한번 꼴로 총 22번의 부동산 대책을 내놨지만 도리어 집값이 폭등했다. J노믹스(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설계자로 ... 실패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자 "정책은 다 종합적으로 작동하고 있다"며 반박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이달 2일 현미 장관을 불러 부동산대책 관련 긴급보고를 받았지만 도리어 "언제든지 추가 대책을 만들라"면서 ...

    한국경제 | 2020.07.03 17:10 | 김명일

  • 문재인 대통령은 왜 직접 나섰나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일 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으로부터 긴급보고를 받은 것은 보고 당일 갑작스레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조기숙 전 청와대 홍보수석의 공개 비판에 이어 청와대 다주택 참모들의 논란까지 확산되자 문 대통령이 긴급히 ... 다주택자가 12명에 달한다는 뉴스가 민심 이반에 불을 댕긴 점도 청와대가 서둘러 진화에 나선 배경이다.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이 이달에 다주택 상황을 해소할 것을 강력 권고한 것도 이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노 실장은 “법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7.03 17:07 | 강영연

  • thumbnail
    투기와의 전쟁?…잘못된 '부동산 철학'이 집값 폭등 불렀다

    문재인 정부 들어 22번째 부동산 대책이 예고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일 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불러 종합부동산세 인상, 투기성 주택 보유자의 부담 강화 등을 지시했기 때문이다. 문재인 정부 들어선 집값 상승&rarr... 대응하다 보니 실패의 연속이 불가피하다고 진단했다. “잘못된 부동산 철학이 문제 원인” 문 대통령은 올해 신년사에서 “부동산 투기와의 전쟁에서 결코 지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집값 상승의 ...

    한국경제 | 2020.07.03 17:03 | 정인설/성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