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팩트체크] '광고비 받고도 안 받은 척' 유튜버 처벌가능?

    ... 논란…사업주 처벌하는 표시·광고 공정화법, 유튜버엔 적용 어려워 조준형 기자·예림 인턴기자 = 260만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먹방(먹는 방송) 유튜버 쯔양은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 준하는 인플루언서로 인정될 경우엔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이 법은 기본적으로 사업주를 제재하는 것이 목적이다. 임신혁 변호사(법무법인 강남)는 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은 적용 ...

    한국경제 | 2020.08.06 18:09 | YONHAP

  • thumbnail
    라임펀드 2000억원 판 증권사 센터장, 혐의 부인

    ... 대신증권 반포WM센터장(42)이 첫 공판에서 혐의를 대부분 부인했다. 15일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2부(부장판사 신혁재)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금융알선·수재 ... 대가로 직무 관계에 있는 고객에게 2억원을 무상으로 빌리고(특경가법 수재 등), '라임사태' 주범인 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위해 직무 관계인 고객에게 15억원의 대부를 알선한 뒤 자신이 연대보증(사금융 알선 등)했다는 ...

    한국경제 | 2020.07.15 14:08 | 양길성

  • thumbnail
    무자본 M&A 사기범에겐 너무 관대한 법

    ... 넘겨졌다. 주식담보 대출 사실 등을 허위 공시한 혐의도 적용됐다. 재판을 맡은 서울남부지방법원 형사13부(부장판사 신혁재)는 자본시장법상 사기적 부정거래와 공시위반 혐의를 인정했다. 다만 검찰 주장대로 이들이 98억원의 부당이득을 얻은 ... 단정하기 어렵고, 부정거래로 취득한 부당이득을 명확하게 산정하기 어렵다는 이유에서다. 서울남부지법은 지난해 10월 태섭 바른전자 회장의 주가조작 혐의를 인정해 징역 5년을 선고했다. 추징금 부과는 없었다. 재판부는 회장이 허위정보 ...

    한국경제 | 2020.06.30 17:29 | 양길성/이인혁

  • thumbnail
    '악재 공시 전 매도' 제이에스티나 전 대표 보석으로 석방

    주가 하락이 예상되는 악재를 공시하기 전 보유주식을 대거 팔아 손실을 회피한 혐의로 구속됐던 기석 전 제이에스티나 대표가 보석으로 풀려난 것으로 확인됐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법 형사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 하고, 주거를 변경하거나 출국하려 할 때, 사흘 이상 여행을 할 때는 미리 법원에 신고해 허가를 받도록 했다. 전 대표는 제이에스티나 최대 주주인 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의 동생이자 2대 주주다. 그는 지난해 2월1일부터 같은 ...

    한국경제 | 2020.06.21 07:55 | YONHAP

  •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1심 무죄

    ... 사업가로부터 금품을 받아 기소됐던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이 1심에서 무죄를 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2014년 지방선거에서 아내가 양천구청장에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에게 사업을 봐주는 명목으로 ... 알선을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고 인정하기 어렵다"고 무죄 판결 이유를 밝혔다. 이 전 구청장의 아내인 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날 남편의 무죄 판결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구청장은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으로 배우자의 ...

    한국경제 | 2020.06.05 14:17 | 박종관

  • thumbnail
    "3000만원 받았지만 대가 없었다" 이 말 믿어준 법원

    ...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제학(57) 전 서울 양천구청장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5일 아내(수영 현 양천구청장)가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에게 3000만원을 받은 혐의(알선수재)로 ... 제출한 증거들만으로는 알선을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고 인정하기 어렵다"고 무죄 판결 이유를 밝혔다. 아내인 수영 구청장은 남편의 무죄 판결 환영 입장문을 내고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으로 배우자의 억울함이 해소 되었다"며 ...

    한국경제 | 2020.06.05 13:50 | 김명일

  • thumbnail
    '3000만원 받았는데 대가성 없다'…또 여권 인사에 관대한 처분

    ... 금품을 받아 기소된 이제학(57) 전 서울 양천구청장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5일 아내(수영 현 양천구청장)가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에게 3000만원을 받은 혐의(알선수재)로 ... 이어지고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3일에는 아내를 골프채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유승현 전 경기 포시의회 의장(56)이 항소심에서 대폭 감형을 받았다. 1심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았던 유 전 의장은 2심에서 ...

    한국경제 | 2020.06.05 11:43 | 김명일

  • thumbnail
    "3천만원, 청탁 의사 없는 돈"…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1심 무죄(종합)

    ... 사업가에게서 금품을 받아 기소됐던 이제학(57) 전 양천구청장에게 1심에서 무죄가 선고됐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2014년 지방선거에서 아내가 양천구청장에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의 사무실에서 사업을 봐주는 ... 증거들만으로는 알선을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고 인정하기 어렵다"고 무죄 판결 이유를 밝혔다. 이 전 구청장의 아내인 수영 현 양천구청장은 남편의 무죄 판결을 환영한다고 구청을 통해 밝혔다. 구청장은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으로 ...

    한국경제 | 2020.06.05 11:32 | YONHAP

  • thumbnail
    검찰, 알선수재혐의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징역 2년6개월 구형

    ...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이제학(57) 전 양천구청장에 대해 검찰이 징역형을 구형했다. 이 전 구청장은 수영 현 양천구청장의 남편이다. 27일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 전 구청장의 ... 혐의로 기소돼 이듬해 대법원에서 벌금 250만원의 당선무효형이 확정돼 구청장직을 상실했다. 이 전 구청장의 아내인 구청장은 2014년 처음 당선됐으며, 지난해 재선에 성공했다. 이 전 구청장에 대한 선고는 오는 6월 5일 예정됐다. ...

    한국경제 | 2020.05.27 12:34 | YONHAP

  • 허위공시로 부당이득…라임 투자처 '하이소닉' 전 경영진 실형

    ... 하이소닉은 2018년 7월 라임자산운용이 100억원대 자금을 투자한 곳이기도 하다. 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법 형사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자본시장법 위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횡령 방조) 등 혐의로 기소된 하이소닉의 류모 전 대표(52)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다. 범행을 공모한 혐의를 받은 동업자 배모씨(48)·모씨(49)에게는 징역 3년이 선고됐다. 이들은 각각 벌금 100억원도 선고받았다. 이들은 2016년 일반 투자자에게 200억원 ...

    한국경제 | 2020.05.07 15:41 | 양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