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2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2월 14일~20일) 신설법인 1227개

    ...3·부동산 매매업)부산광역시 남구 동명로112번길 37-4 (용호동) ▷제이엔모스트(류태곤·10·대출모집중개업)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연수로 31 301호 (양정동) ▷조선아이에스부산(김우중·30·종합광고 대행업)부산광역시 동래구 화현길 11 1층 (안락동) ▷주원컴퍼니(남맹옥·10·부동산 매매업)부산광역시 북구 낙동대로1738번길 10 101동 807호 (...

    한국경제 | 2020.02.21 15:06 | 민경진

  • thumbnail
    미스틱스토리, 프로볼링구단 '미스틱브래그' 창단…"국내 최고 목표"

    ...그(MYSTIC BRAGG)’를 창단했다”고 밝혔다. 볼링팀은 ‘미스틱브래그’와 젊은 선수를 육성하는 ‘미스틱노블레스’ 두 팀으로 운영되며, 이용우 단장, 김우중 감독, 김영신 감독을 필두로 다수 대회에서 상을 휩쓴 거물급 선수 최원영을 포함한 12명의 선수가 소속돼 있다. 문화예술 분야를 넘어 스포츠까지 엔터테인먼트 영역을 넓힌 미스틱스토리는 참신한 콘텐츠 창작과 비즈니스 노하우를 살려 ...

    텐아시아 | 2020.02.14 14:53 | 김하진

  • thumbnail
    미스틱스토리, 프로볼링구단 '미스틱브래그' 창단

    ... 볼링'과 손잡고 국내 프로볼링구단 '미스틱브래그'(MYSTIC BRAGG)를 창단했다고 밝혔다. 한일 국제볼링대회, 군산-로드필드 컵 등 각종 대회에서 우승 경험이 있는 최원영(39) 선수 외 11명이 소속됐다. 감독은 볼러 출신 김우중·김영신이, 단장은 이용우가 맡는다. 이동훈 구단주는 "볼링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브래그볼링과 함께 스포츠 분야에 도전할 수 있어 기대된다"며 "국내 최고 볼링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미스틱스토리는 ...

    한국경제 | 2020.02.14 14:31 | YONHAP

  • thumbnail
    막 내린 '창업 1세대' 시대…3·4세 경영 날개 편다

    ... 발전에 기여해야 한다는 생각을 평생 실천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타계한 부친 신 명예회장에 대해 이 같이 추모했다. 롯데그룹 창업주이자 재계 마지막 1세대인 신 명예회장이 지난 19일 영면에 들었다. 지난달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세상을 떠난 지 한 달 여 만이다. 신 명예회장의 별세로 현대그룹 정주영·삼성그룹 이병철·LG그룹 구인회·SK그룹 최종건 창업주 등 '창업 1세대 경영인' 시대가 ...

    한국경제 | 2020.01.25 08:30 | 오정민

  • thumbnail
    "주일 한국대사관 터 사준 신격호 회장…애국심 남달랐죠"

    ... 명예회장은 물값이 20원이고 용기가 40원 하니 용기를 한국에서 제조해 일본에 수출하면 큰돈을 벌 수 있다고 말하곤 했다”고 했다. 롯데의 첫 석유화학 제품은 플라스틱 옷걸이였다. 권 전 소장은 “고인이 된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이 와이셔츠를 수출하기 위해 필요하다며 롯데에 요청했다”고 했다. 석유화학산업에 대한 신 명예회장의 판단은 들어맞았다. 40여 년이 흐른 지금 석유화학은 롯데그룹에서 이익을 가장 많이 내는 캐시카우가 됐다. ...

    한국경제 | 2020.01.21 17:35 | 안효주/오현우

  • thumbnail
    '맨땅에서 한강의 기적까지'…재벌 1·2세 시대 역사 속으로

    김우중·구자경 이어 신격호 '부고'…이건희·정몽구 등 건강도 관심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을 거치며 폐허가 된 땅 위에서 '한강의 기적'을 이룬 1·2세대 기업인들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19일 롯데그룹을 매출 83조원, 한국 재계 5위 재벌 기업으로 키워낸 롯데 창업주인 신격호 명예회장의 별세 소식이 전해졌다. 그는 100세 맞이를 1년 앞둔 백수(白壽·99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신 명예회장은 한국과 일본에서 롯데를 식품·유통·관광·석유화학 ...

    한국경제 | 2020.01.19 19:57 | YONHAP

  • thumbnail
    [청춘만찬] 조태권 광주요 그룹 회장 "세계에 1000여개 프랜차이즈 한식당 오픈이 꿈"

    ... 어떤 계기가 있었나. “일단 한국에 돌아와보니 친구들은 전부 대기업에 취직을 했더라. 당시 경기중학교 선후배들이 대우에 많이 다니고 있어 주변에서 너도 대우에 취직해보는 것은 어떠냐고 권했다. 그 말을 듣고 무작정 김우중 대우 회장을 찾아갔지만 당연히 사전 약속이 없으니 만나주지 않더라. 그럼에도 나는 포기하지 않았고 결국 김우중 회장을 만나 뵐 수 있었다. 고생할 각오가 되어 있냐고 한 마디 딱 묻더니 바로 특채로 출근하게 하시더라.” ...

    한국경제 | 2020.01.17 14:00 | 남민영

  • thumbnail
    새로운 10년…기업할 의욕 살려야 '도약의 문' 열린다

    ... 공장을 세워 일자리를 창출하고, 수출로 외화를 벌어들여 한국 경제를 일으켜 세우겠다는 게 그들의 꿈이었다. 기름때 묻은 야전점퍼를 입은 채 공장을 누비고(고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해외 출장 중엔 공항에서 쪽잠을 자기(고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 일쑤였다. 그렇게 산업 현장을 떠받쳤다. 그리고 한 시대가 지났다. 어김없이 새해(庚子年)가 밝았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기업인들은 여전히 ‘경제 전쟁’의 최전선에 서 있다. 그들을 둘러싼 기업 ...

    한국경제 | 2019.12.31 16:27 | 장창민/김재후/박상용

  • [일지] 역대 정부 특별사면·복권 사례

    ... 2007년 2월 12일 = 박용성 전 두산그룹 회장, 박지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 권노갑 전 민주당 고문, 김영삼 전 대통령 아들 김현철씨, 김홍일 전 민주당 의원 등 434명 특별사면·복권 ▲ 2008년 1월 1일 =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한화갑 전 의원, 임동원·신건 전 국정원장 등 75명 특별사면·감형·복권 ◇ 이명박 정부 (7차례) ▲ 2008년 6월 4일 = 이명박 대통령 취임 100일 기념 ...

    한국경제 | 2019.12.30 11:19 | YONHAP

  • thumbnail
    '색깔' 드러내는 정의선·구광모…3~4세대가 재계 주축으로 부상

    ... 전 LG 회장이 타계했고 2019년 4월에는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이, 1월에는 삼성그룹 창업자 이병철 회장의 장녀이자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누나인 이인희 한솔그룹 고문이 세상을 떠났다. 2019년 12월 9일과 14일에는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과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의 타계 소식이 전해졌다. 창업 1세대 중에서는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을 제외하면 남아 있는 인물이 거의 없다. 2세대 경영인으로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이 있지만 ...

    한경Business | 2019.12.30 1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