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우중 빈소 마지막날도 조문 행렬…이틀간 8000여명 찾아

    재계 주요 그룹 인사들 "큰 인물 가셔 안타까워" 일제히 애도 文대통령, 김상조 보내 위로 전해…연예인·일반인들도 발걸음 고(故)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장례식 이틀째인 11일에도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졌다. 빈소가 마련된 전날부터 이날까지 이틀간 8천명이 넘는 조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추산됐다.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전날 미처 방문하지 못한 정·재계 ...

    한국경제 | 2019.12.11 22:25 | YONHAP

  • thumbnail
    홍남기·김상조, 김우중 빈소 조문…文대통령 위로 전달

    文대통령 참여정부 시절 인연 언급하며 애도 전해 홍남기 "한국 경제 기여 꼭 기억" 김상조 "세계 경영 신화"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11일 고(故)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들은 현 정부 인사로는 처음으로 김 전 회장 빈소를 직접 찾아 문재인 대통령이 보낸 애도 메시지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장례식 첫날인 전날 조화도 보냈다. 홍 부총리와 김 실장은 이날 오후 8시쯤 수원 아주대병원 ...

    한국경제 | 2019.12.11 20:56 | YONHAP

  • thumbnail
    김우중 前회장 타계…각계 인사들의 회고 "청년에 꿈·도전 심어주신 분"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님을 뵙고 싶습니다.” 1989년 어느 날. 당시 40대 열혈 문인이던 이문열 작가는 무작정 대우그룹 비서실에 전화를 했다. 밥 먹고 살기도 어려운 6명의 젊은 작가를 도와달라는 요청을 하기 위해서였다. 생면부지인 김 전 회장은 두말 않고 “한번 와보라”고 했다. 이 작가는 김 전 회장을 찾아가 “뛰어난 젊은 작가들이 배를 곯아 글을 쓰지 못할 지경이다. 도와달라”고 ...

    한국경제 | 2019.12.11 17:29 | 장창민/은정진

  • thumbnail
    김우중 빈소에 이틀째 7천명 조문…허창수·최태원·박지만도 발걸음

    고(故)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장례식 이틀째인 11일에도 빈소에는 정·재계 주요 인사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등이 이날 빈소를 다녀갔다. 이날 오전 9시께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와 가족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기렸다. 박 대표는 "재계의 큰 인물이셨는데 ...

    한국경제 | 2019.12.11 15:47

  • thumbnail
    김우중 빈소 이틀째 조문 행렬…허창수·최태원·박지만 발걸음(종합)

    미세먼지 날씨에도 조문객 줄이어…이날 오후까지 6천명 넘어 정재계 주요 인사 "우리나라 경제 큰 역할 한 기업인" 애도 고(故)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장례식 이틀째인 11일에도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지고 있다.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전날 미처 방문하지 못한 정·재계 주요 인사들이 오전 일찍부터 모습을 보였다.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손학규 바른미래당 ...

    한국경제 | 2019.12.11 15:34 | YONHAP

  • thumbnail
    "김우중 회장 덕에 해외취업 꿈 이뤄"…빈소 찾은 GYBM 1기생

    대우 해외 취업 프로그램 이수 후 인도네시아 나이키 공장 취업해 공장장 승진 "김우중 전 회장님 덕분에 해외 취업의 꿈을 이뤘습니다. 도전의 가르침을 잊지 않겠습니다" 대우세계경영연구회가 운영하는 청년 해외 취업 프로그램 'GYBM(Global Young Business Manager)' 1기생이자, 인도네시아 소재 나이키 생산라인에서 공장장을 맡고 있는 백지우(29) 씨는 해외 취업의 길을 열어준 은인으로 김 전 회장을 기억했다. 11일 ...

    한국경제 | 2019.12.11 15:14 | YONHAP

  • thumbnail
    [기자수첩] 떠나는 거인들...남겨진 숙제

    세계경영과 탱크주의로 요약되는 우리 경제의 1세대 경제인 가운데 1명인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세상을 떠났다. 대우그룹과 `세계는 넓고 할일은 많다`를 회고하는 많은 이들이 그의 별세 소식에 안타까움을 보였다. 지금은 너무나 당연했던 `세계로 나가자`는 김 전 회장이 왕성하게 활동하던 시대에는 상상하기 힘든 일이었다. 동구권에서 사회주의가 몰락하자 이를 기회로 공격적으로 진출하면서 수많은 `전설`도 만들어졌다. 단군이래 최대의 부도로 불리던 ...

    한국경제TV | 2019.12.11 11:09

  • thumbnail
    "재계 큰 인물 가셔 안타까워"…김우중 빈소 이틀째 조문행렬

    전날 늦은 밤까지 3300여명 조문…오늘 입관 절차 진행 지난 9일 숙환으로 별세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빈소에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틀째 이어지고 있다. 11일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전날 미처 방문하지 못한 정·재계 인사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오전 9시께는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와 가족들이 빈소를 찾아 고인의 마지막 길을 기렸다. 박 대표는 취재진에 "저희 형님과 ...

    한국경제 | 2019.12.11 11:01 | YONHAP

  • thumbnail
    배우 송승헌부터 재계 별까지…김우중 빈소에 3천여명 조문행렬

    9일 숙환으로 별세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빈소에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졌다. 10일 경기도 수원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옛 대우그룹 관계자들과 정·재계 인사들의 발길이 종일 끊이지 않았다. `소박하고 조촐한 장례`를 원한다는 고인의 뜻에 따라 유족은 부조금과 조화를 받지 않을 예정이었으나, 애도의 뜻을 존중해 조화는 받았다. 빈소는 조문객들과 취재진까지 몰려 북적이긴 하지만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장례가 치러졌다. ...

    한국경제TV | 2019.12.10 22:44

  • thumbnail
    "내 평생 보스"·"대표 경영인"…김우중 빈소에 3천명 조문행렬(종합2보)

    文대통령 조화로 애도…재계 함께 이끌었던 이건희·정몽구 조화 눈길 주요 대기업 일제히 조문…전국서 '대우맨'들 모여 9일 숙환으로 별세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빈소에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졌다. 10일 경기도 수원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옛 대우그룹 관계자들과 정·재계 인사들의 발길이 종일 끊이지 않았다. '소박하고 조촐한 장례'를 원한다는 고인의 뜻에 따라 유족은 부조금과 조화를 받지 않을 예정이었으나, 애도의 뜻을 ...

    한국경제 | 2019.12.10 22: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