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약속 잡고 가도 문전박대"…코로나에 홀대받는 가정방문 근로자

    ... 드러내거나 사전 약속 후 방문하더라도 문 앞에서 출입을 거부당하는 일이 많기 때문이다. 도시가스 안전점검원 1년차인 정모(52)씨는 "사전 약속 후 찾아간 경우도 문을 열어주지 않아 헛걸음할 때가 부지기수"라며 "여기저기 싸돌아다녀놓고 ... 문전박대당할 때면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도 든다"고 말했다. 청주 흥덕구에서 정기적으로 아파트 소독 업무를 하는 모(33)씨도 똑같은 어려움을 토로하고 있다. 그는 "문 앞에 세워놓고 취조하듯이 신분 등을 캐묻고는 소독을 거부하는 ...

    한국경제 | 2020.09.19 08:10 | YONHAP

  • thumbnail
    '풍물소리에 어깨춤 덩실'…40일만에 문연 구례 오일시장 '화색'

    ... 추는 등 기쁨을 표현했다. 상인회는 재개장 기념으로 손님들에게 물건을 원가에 판매하도록 권장했고, 상인들은 기쁜 마음으로 값을 깎아줬다. 채소를 파는 정모(69)씨는 "오늘은 개업식을 하는 날"이라며 "지금까지 장을 열지 못해 너무 힘들었는데 오늘은 힘이 난다"고 말했다. 도넛 가게 상인 모(55)씨 역시 "다시는 이런 일을 겪고 싶지 않다"며 "일을 못 해 병이 날 것 같았는데 이제라도 다시 장사를 할 수 있게 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9.18 14:48 | YONHAP

  • thumbnail
    추미애 아들 '군무이탈죄' 적용시 징역형에 처해진다

    ... 연장 사례가 일반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2017년 당시 지역대에서 카투사 인사처리 업무를 담당했다는 모씨(26)는 "일반 병사들은 휴가와 병가를 처리할 때 선임병장, 지원반장에게 보고한 후 지휘 계통을 통해 ... 적이 없다"며 "나였으면 그렇게 해줬을까하는 생각이 든다"고 했다. 2016년 제대한 정모씨(27)는 "병가를 연달아 쓴 후 연가를 쓰는 것 자체는 문제가 없지만 연가를 쓰기 전에 보고가 명확히 ...

    한국경제 | 2020.09.18 07:00 | 최다은/안효주

  • thumbnail
    해경, 컨테이너 이용 밀수조직 검거...담배·녹용 360억원

    ... 인천항 컨테이너 화물을 통해 시가 360억원 상당의 국산 수출용 담배, 외국산 녹용, 가짜시계 등 잡화를 밀수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조직 7명을 검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중 밀수품 실제 화물주인 모씨(43), 정모씨(51) 두 명을 구속했다고 해경 측은 밝혔다. 밀수한 담배는 총 5만3000 보루 상당이다. 현지에서 1보루 1만여원에 사들여 국내로 몰래 들여와 2만~3만원에 판매해 막대한 불법수익을 취하려고 했다. 수출용 ...

    한국경제 | 2020.09.17 14:28 | 강준완

  • thumbnail
    9월 모평 마친 재수생들 "작년 수능과 비슷…신유형 많아 당황"

    ... 문제가 어려웠다는 반응이 나왔다. 이날 오후 4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강남대성학원에서 시험을 보고 나온 재수생 모(19)씨는 "국어는 문학에서 처음 보는 형태의 지문이 나와 6월 모평보다 어렵고, 작년 수능과는 비슷한 느낌이었다"며 ... 것 같긴 하지만 전반적으로 어렵게 출제되지는 않았다"고 했다. 서울 마포구 강북종로학원에서 시험을 치른 재수생 정모(19)씨는 "최고난도 문제는 평이했는데, 중간 난이도 문제가 어려웠던 것 같다"며 "전체적으로는 문제를 풀 시간이 ...

    한국경제 | 2020.09.16 18:35 | YONHAP

  • thumbnail
    0시 이후 불켜진 24시 식당…거리두기 완화에 "일단 다행"

    ... 중요해 그동안 타격이 컸는데 일단 다행이죠." 14일 오전 0시, 경기 의정부시 금오동의 한 24시 밥집 주인 A씨는 손님이 주문한 밥을 바쁘게 썰었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 후 '24시간 운영'이라는 ... 저렴한 PC 이용료를 음식 판매 수익으로 메꿔 온 PC방의 특성상 반발이 큰 것이다. 인천시 남동구의 PC방 사장 정모(38)씨는 "영업 제한이 풀리는 오늘 자정부터 PC방 문을 열 예정"이라며 "그러나 그간 ...

    한국경제 | 2020.09.14 00:50 | YONHAP

  • thumbnail
    "0시 되자마자 셔터 올립니다" 거리두기 완화에 자영업자들 반색

    ... 하는 상황이어서 내일 영업이 쉽지만은 않을 것 같다"고 걱정을 나타냈다. 카페에서 승진 공부를 해 온 직장인 모(33)씨는 "프랜차이즈 카페를 이용하지 못하게 된 후 동네 카페를 찾으려 했지만, 그곳도 매장 내 거리두기 때문에 ... 가능하다고 해서 실제 방문 의사가 있는 손님이 있다면 곧장 문을 열 것"이라고 했다. 인천시 남동구의 PC방 사장 정모(38)씨는 "영업 제한이 풀리는 오늘 자정부터 PC방 문을 열 예정"이라며 "그러나 그간 영업을 못 한 데다 당장 ...

    한국경제 | 2020.09.13 20:45 | YONHAP

  • thumbnail
    "월 200만원 모아 집 살 수 있나?"…절박함이 부른 주식투자

    ... “초저금리, 부동산 투자 규제 등으로 주식 투자가 유일한 자산 증식의 기회가 됐다”고 답했다. 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2030세대에게 주식 투자는 선택이 아니라 필수가 되고 있다”며 ... 사람에겐 삶의 활력소지만, 많은 이에게는 미래를 위한 절박한 재산 증식 수단이기도 하다. 30대 중반 직장인 정모씨는 서울 마포구 원룸에 살고 있다. 대구에서 고등학교를 나오고 서울 명문대를 졸업했다. 대기업에 다니는 그의 연봉은 ...

    한국경제 | 2020.09.13 17:41 | 고재연/박의명

  • thumbnail
    "놀 수는 없고…" 코로나에 '배달알바' 뛰는 자영업자·휴직자

    ... 경쟁에 사고 느는데 산재보험 가입은 드물어 축제 등 각종 행사에 장비를 대여·설치하는 사업을 하는 모(38)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일감이 1년 전의 10분의 1로 줄었다. 생계 압박에 ... 해야 좋은 평가를 받고 수입도 많아지기 때문에 무리하게 일을 하다 사고가 나는 경우가 많다. 여행사에서 일하던 정모(33)씨는 코로나19 이후로 무급휴직이 길어지자 스쿠터를 한 대 마련해 배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 항상 조심해서 ...

    한국경제 | 2020.09.13 08:15 | YONHAP

  • thumbnail
    "의대생 구제도, 공공의대도 반대"…2030 '세대정신' 된 공정성

    ... 앞으로 생길 의료공백을 막기 위해서 필요하다는 이유다. 하지만 여론은 반대 목소리가 훨씬 크다. 공무원 준비생 정모씨(26·여)는 "의대생은 본인들 이익을 위해 스스로 시험 응시를 포기한 것 아니냐. 국가가 ... 집단'인 만큼 미래의 의사가 될 의대생에게 일찌감치 특혜를 주는 일은 없어야 한다는 지적도 나왔다. 직장인 모씨(34)는 "미래의 특권층인 의대생에게 국가가 주관하는 시험 일정을 바꿔주는 특혜를 주면, 그들은 특혜를 ...

    한국경제 | 2020.09.12 10:00 | 이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