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6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 극동 하바롭스크서 김정일 방문 기념비 제막식 열려

    시 당국 "기존에 있던 표지판 분해해 새로 세워" 러시아 극동 하바롭스크주(州) 주도에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이 지역 첫 방문을 기념하는 조형물 제막식이 최근 열렸다. 17일 하바롭스크시(市)에 따르면 2001년 김 위원장의 하바롭스크 방문 기념비 제막식이 지난 11일 무라비예프-아무르스크 기념비 인근에서 지역 주요 인사들과 하바롭스크 주재 북한 총영사관 분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기념비는 2014년 하바롭스크 우쵸스 전망대에 ...

    한국경제 | 2020.09.17 15:37 | YONHAP

  • thumbnail
    서울 6일만에 일일 확진자 다시 60명대…"잠복 감염 많아"(종합)

    ... 나눈 확진율(양성률)은 2.7%로 15일(1.5%)보다 높아졌다. 강남구에 있는 마스크 수출·유통업체 K보건산업 관련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다. 하루 동안 6명이 추가 확진돼 이 회사와 관련된 누적 확진자는 27명이 됐다. 김정일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 방역관은 "K보건산업이 소재한 건물(강남구 역삼동 스타팅빌딩) 엘리베이터 내 CCTV가 없어 입주자들의 마스크 착용 여부 조사가 어려웠으나, 층별 CCTV를 통해 마스크 미착용 및 불완전 착용이 확인됐다"며 ...

    한국경제 | 2020.09.17 11:57 | YONHAP

  • thumbnail
    연휴기간 서울 집회신고 128건…"10인 미만 집회도 금지 검토"

    ... 미만으로 모이겠다고 신고한 집회도 차단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주최 측 예상보다 많은 사람이 참가할 가능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파될 수 있는 위험성 등을 따져 금지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것이다. 김정일 서울시 감염병관리과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10인 미만 집회라도 확대 위험성이 있는지 판단해 금지를 통보할 예정"이라며 "집회 개최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 과장은 "집회를 강행하고자 하는 ...

    한국경제 | 2020.09.17 11:46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일반시민 8천544명 선제검사서 첫 감염사례 발견"

    ... 선제검사 희망하면 일반시민도 7개 시립병원서 무료로 가능 서울시는 3개월간 8천여명에 대해 실시한 일반 시민 상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선제검사에서 처음으로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김정일 통제관(감염병관리과장)은 이날 오전 온라인으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렇게 밝혔다. 서울시는 코로나19의 '조용한 전파'에 대응하기 위해 6월부터 일반인 공개모집 선제검사와 고위험 시설·집단 대상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9.17 11:30 | YONHAP

  • thumbnail
    [속보] 서울시 "일반시민 선제검사에서 첫 감염사례 발견"

    서울시가 8000여명에 대해 실시한 일반 시민 상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제검사에서 처음으로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김정일 통제관(감염병관리과장)은 17일 오전 온라인으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시는 코로나19의 '조용한 전파'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6월부터 일반인 공개모집 선제검사와 고위험 시설·집단 대상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일반시민 선제검사는 ...

    한국경제 | 2020.09.17 11:15 | 이미경

  • thumbnail
    서울시 "일반시민 8544명 선제검사서 첫 감염사례 발견"

    ... 선제검사 희망하면 일반시민도 7개 시립병원서 무료로 가능 서울시는 3개월간 8천여명에 대해 실시한 일반 시민 상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선제검사에서 처음으로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김정일 통제관(감염병관리과장)은 이날 오전 온라인으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렇게 밝혔다. 서울시는 코로나19의 '조용한 전파'에 대응하기 위해 6월부터 일반인 공개모집 선제검사와 고위험 시설·집단 대상 ...

    한국경제 | 2020.09.17 11:09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처음 만난 김정은에 '제거하길 원치 않는다' 말해"

    우드워드 신간 '격노'…1차 북미정상회담서 '카다피 말로' 발언 해명한듯 북미정상회담 비판론엔 '분통'…"김정일 혐오한 부시는 아무것도 못 이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18년 6월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처음 만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당신을 제거하길 원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13일(현지시간) 연합뉴스가 입수한 '워터게이트' 특종기자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처음 ...

    한국경제 | 2020.09.14 22:42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죽은 고모부 전시"…하태경 "문대통령, 北인권 공식의제 삼아야"

    ... 모든 걸 말해줬다"며 "그는 고모부를 죽였고 그 시신을 바로 (북한 고위관리들이 볼 수 있도록 ) 계단에 뒀다"고 말했다. 또 "그의 잘린 머리는 가슴 위에 놓였다"고도 했다. 장성택은 김정일의 여동생인 김경희의 남편으로 김정은 위원장에겐 고모부다. 2013년 12월 국가전복음모죄로 처형됐다. 북한이 장성택 처형에 대공포를 사용했다는 여러 보도가 있었지만, 어떻게 처형됐는지를 공식적으로 밝힌 적은 없다고 AFP는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9.12 13:59 | 이송렬

  • thumbnail
    "고모부 잘린 머리 전시" 트럼프에 엽기행위 자랑한 김정은…왜

    ... 우드워드에게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는 고모부를 죽였고 그 시신을 바로 (북한 고위관리들이 볼 수 있도록 ) 계단에 뒀다"고 말했다. 또 "그의 잘린 머리는 가슴 위에 놓였다"고도 했다. 장성택은 김정일의 여동생인 김경희의 남편으로 김정은 위원장에겐 고모부다. 2013년 12월 국가전복음모죄로 처형됐다. 북한이 장성택 처형에 대공포를 사용했다는 여러 보도가 있었지만, 어떻게 처형됐는지를 공식적으로 밝힌 적은 없다고 AFP는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9.12 12:05 | 고경봉

  • thumbnail
    인천 서해평화 특별기간 운영…한반도기 게양·북한영화 상영

    ... 주제로 시민 토론회가 열린다. 다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별 조치계획이 바뀔 경우 모든 행사는 변경될 수 있다. 10.4 남북공동선언은 2007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발표한 선언으로 서해평화협력 특별지대 설치, 종전선언 문제 협의, 국방장관급회담 개최 등의 내용을 담았다. 당시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이던 박남춘 인천시장은 "평화에 대한 시민 공감대가 현재 경색된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

    한국경제 | 2020.09.10 10: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