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수진 앵커 "주말 '뉴스데스크' 단독 진행,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 뿐"

    ... 김수진 앵커가 주말 MBC ‘뉴스데스크’ 단독 진행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김수진 앵커는 는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 MBC에서 열린 MBC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앵커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김주하 앵커에 이어 두 번째로 주말 ‘뉴스데스크’ 단독 진행을 맡게 됐는데 정말 너무 부담이 된다”고 털어놨다. 이어 김수진 앵커는 “일단 MBC 뉴스에 대한 시청자들의 신뢰가 무너졌다. 그리고 그 사이에 ...

    텐아시아 | 2017.12.21 14:24 | 이은진

  • thumbnail
    SBS 최장수 앵커 신동욱, TV조선 간다

    ... 그는 사회부, 정치부, 경제부 기자를 거쳐 2005년 11월부터 2011년 3월까지 5년 5개월간 8시 뉴스를 진행했다. 이후 3년 동안 워싱턴 특파원을 지내고 2015년 1월 다시 8시 뉴스 앵커 자리로 복귀해 지난해 12월 국제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로써 손석희(JTBC)·김주하(MBN) 등 지상파 출신 앵커들과 함께 종편에서 치열한 시청률 경쟁을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1.28 07:36 | 뉴스룸

  • thumbnail
    은행연합회·우리은행·생보협회 CEO 이번주 가려진다

    ... 후보자를 압축하는 과정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농협은행 외에도 농협생명과 농협손보, 농협캐피탈 등 다른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도 논의될 예정이다. 차기 NH농협은행장 후보로는 오병관 농협금융 부사장이 유력 후보로 거론된다. 김주하 전 농협은행장과 이경섭 현 행장 모두 지주 부사장에서 은행장으로 자리를 옮겼기 때문이다. 이 밖에 이창호 농협 부산지역본부장과 박규희 부행장의 이름도 나온다. 이 행장이 연임에 성공할 가능성도 지울 수 없다. 생명보험협회는 ...

    한국경제 | 2017.11.26 18:24 | YONHAP

  • thumbnail
    금융권 수장 물갈이 중반전… 내부승진 vs 낙하산 '팽팽'

    ... 대행하는 손태승 글로벌 부문 겸 글로벌그룹장을 비롯한 쟁쟁한 내부 인사가 있어 외부인사가 들어오기가 쉽지 않다는 관측도 있다. 농협금융지주도 이날 오전 임추위를 열고 행장 후보자 추천을 위한 일정과 절차 등을 논의했다. 차기 행장은 김주하 전 농협은행장과 이경섭 현 행장 모두 지주 부사장에서 은행장으로 자리를 옮겨온 전례에 비췄을 때 내부 인사가 올 것으로 당연시된다. 앞서 SGI서울보증은 15일 이사회를 열어 김상택 전무를 신임 대표이사 후보자로 결정했다. ...

    한국경제 | 2017.11.20 16:06 | YONHAP

  • thumbnail
    우리은행 임추위, 외부인사 포함 10명내 후보군 추려

    ... 추천을 위한 일정과 절차 등을 논의했다. 금융권에서는 2012년 농협이 신경분리 된 이후로 행장을 연임한 사례가 없어서 이번에도 새로운 행장이 뽑힐 것으로 보고 있다. 유력한 후보로는 오병관 농협금융 부사장이 거론된다. 김주하 전 농협은행장과 이 행장 모두 지주 부사장에서 은행장으로 자리를 옮겼기 때문이다. 이 밖에 이창호 농협 부산지역본부장, 김형열 부행장, 박규희 부행장 이름도 나온다. 농협금융지주는 임추위에서 최종 행장 후보를 추천하면 내달 중 주주총회를 ...

    한국경제 | 2017.11.20 13:04 | YONHAP

  • [톡톡CEO]기로에선 이경섭 행장...연임 험로 예상

    ... 길이 녹록치만은 않군요. 전임 행장들과 비교했을 때 이경섭 행장은 어떤가요? 이경섭 행장이 연임 가능성이 열린 것에는 숫자로 나타난 실적 외에도 의사결정이 정확하고 빠르며 소통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도 한 몫 합니다.하지만 김주하 전 행장 사례를 보면 역시 경영실적이 좋고 현장소통이 뛰어나다는 호평 속에 연임에 대한 관측이 많았지만 결국 실패했습니다.실적이나 평가가 연임의 결정적 계기로 작용하진 않는다고 볼 수 있는데요.당시 김용환 회장이 전임인 임종룡 ...

    한국경제TV | 2017.10.27 17:39

  • [톡톡 CEO] '농심(農心)` 외면 이경섭 행장...연임 험로 예상

    ... 길이 녹록치만은 않군요. 전임 행장들과 비교했을 때 이경섭 행장은 어떤가요? 이경섭 행장이 연임 가능성이 열린 것에는 숫자로 나타난 실적 외에도 의사결정이 정확하고 빠르며 소통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도 한 몫 합니다.하지만 김주하 전 행장 사례를 보면 역시 경영실적이 좋고 현장소통이 뛰어나다는 호평 속에 연임에 대한 관측이 많았지만 결국 실패했습니다.실적이나 평가가 연임의 결정적 계기로 작용하진 않는다고 볼 수 있는데요.당시 김용환 회장이 전임인 임종룡 ...

    한국경제TV | 2017.10.25 16:36

  • thumbnail
    금융협회장 후보 대부분 '관출신'… 관치금융 부활하나

    ... 기업은행장도 거론되고 있다. 은행연합회는 다음달 중순 단독 후보를 선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은행연합회장 후보에는 여전히 민간 후보가 언급되고 있다.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민병덕 전 국민은행장, 이종휘 전 우리은행장, 김주하 전 농협은행장 등이 거론됐다. 하지만 관료 출신이 차기 손보협회장에 오르는 게 확실시되면서 은행연합회장 후보 선정에도 상당 부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한 은행장은 “관료 출신 후보가 더 많이 거론되고 있는 게 ...

    한국경제 | 2017.10.23 19:15 | 박신영/안상미

  • thumbnail
    차기 은행연합회장에 김창록 급부상

    ... 인사가 바통을 이어받을 것이란 관측이 우세했다. ‘낙하산 인사’에 대한 비판 여론이 여전히 남아 있어서다. 민간 출신 중에선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민병덕 전 국민은행장, 이종휘 전 우리은행장, 김주하 전 농협은행장 등이 거론됐다. 그중에서도 신 전 사장이 유력 후보자로 알려졌다. 전북 군산 출신인 신 전 사장은 1967년 산업은행에 입행한 뒤 신한은행으로 옮겨 신한은행장을 지냈다. 2009년 신한금융지주 사장에 올랐다가 라응찬 ...

    한국경제 | 2017.09.25 19:21 | 안상미

  • 이번주 신설법인 현황 (9월15일~9월21일)

    ... 주변기기 도소매업) 용산구 원효로 156, 3층 303호 (원효로2가,라온빌딩) ▷데일리버튼(김종성·1·통신판매업) 구로구 구로중앙로 197, 제에이브럭동 제지하층 제28호 (구로동) ▷도레미클럽(김주하·20·전자제품 도.소매업) 중랑구 동일로157길 60, B동 203호 (묵동,기림빌딩) ▷돈돈에프앤디(홍진휘·100·축산물 도소매,유통,무역업) 성동구 마장로31나길 7, 203호 ...

    한국경제 | 2017.09.22 10:29 | 조아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