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 인터뷰] '악의 꽃' 김지훈 "재발견이요? 그저 감사할 따름이죠"

    "저에게 있어 '악의 꽃'은 오랫동안 고정된 이미지를 벗게 해 준 작품이에요. 대중들에게 김지훈이라는 배우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게 해준 고마운 친구죠." 배우 김지훈의 폭발적인 열연이 안방극장을 공포로 몰아넣었다. 지난 23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 사이코패스 살인마 백희성 역을 맡은 그는 광기 어린 눈빛과 서늘한 표정으로 숨 막힐 듯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김지훈이 연기한 백희성은 ...

    텐아시아 | 2020.09.29 14:54 | 박창기

  • thumbnail
    [인터뷰+] 김지훈 "'악의꽃' 눈빛, 무서웠다고요?"

    완벽한 변신이었다. 호평 속에 막을 내린 tvN '악의 꽃'이 많은 것을 남겼지만, 그 중에 가장 큰 발견은 김지훈이 아닐까. 배우 김지훈은 2002년 KBS 2TV '러빙유'로 데뷔했다. 아이돌 일색이었던 SM엔터테인먼트 출신 꽃미남 배우였던 김지훈은 '악의 꽃'을 통해 광기어린 눈빛을 선보이며 섬뜩한 매력을 선보였다. 김지훈은 "정말 무서웠다"는 주변의 반응에도 "이렇게 ...

    연예 | 2020.09.29 06:36 | 김소연

  • thumbnail
    김지훈 "'악의 꽃', 평생 잊을 수 없는 작품 될 것"(인터뷰②)

    배우 김지훈이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제작진을 비롯한 동료 배우들과 시청자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이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김지훈은 극 중 연쇄살인마 백희성 역으로 열연했다. 15년 전 예기치 못한 사고로 인해 혼수상태에 빠진 인물이다. 김지훈은 서늘한 눈빛과 말투로 소름 돋는 열연을 ...

    텐아시아 | 2020.09.28 13:09 | 박창기

  • thumbnail
    '악의 꽃' 김지훈 "사이코패스 살인마 役, 나에게도 큰 모험이었다"(인터뷰①)

    배우 김지훈이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의 짜임새 있는 구성과 설득력 있는 인물에 반해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이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김지훈은 극 중 연쇄살인마 백희성 역으로 열연했다. 15년 전 예기치 못한 사고로 인해 혼수상태에 빠진 인물이다. 김지훈은 서늘한 눈빛과 말투로 ...

    텐아시아 | 2020.09.28 11:59 | 박창기

  • thumbnail
    [TEN 인터뷰] '악의 꽃' 서현우 "조급함 내려놓고 여유 찾았어요"

    ... '악의 꽃'을 통해 첫 주연을 맡게 된 서현우. 그는 "부담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다. 걱정이 많이 됐는데 함께 출연한 배우들이 내 마음을 알았는지 편하게 해줬다"면서 "이준기, 문채원, 장희진, 김지훈은 수많은 작품에서 주연으로 극을 이끈 배우들이다. 그만큼 워낙 노련해서 촬영할 때 많이 기댔다"고 밝혔다. "처음 주연을 해보니까 연기 외적인 요소들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이더라고요. 현장 스태프들과의 교류나 현장 ...

    텐아시아 | 2020.09.25 13:55 | 박창기/서예진

  • 금주(9월18일~9월24일)의 신설법인

    ... 전자책(Electronic book) 출판업)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602 6층 이238 (삼성동,미켈란107) ▷뉴노멀(이정수·10·인쇄업)서울 중구 서애로 27 501호 (필동3가,서울캐피탈빌딩) ▷뉴스서치(김지훈·20·신문발행업)서울 마포구 신촌로4길 5-13 2층 일부201호 (동교동) ▷대단한미디어(김지형·50·출판업)서울 강동구 고덕로 104 2층 (암사동) ▷성진삼점오(...

    한국경제 | 2020.09.25 10:05 | 민경진

  • thumbnail
    '악의 꽃' 김지훈 “많은 사랑 감사...여운 길게 남을 작품” 종영소감 전해

    [연예팀] 김지훈이 '악의 꽃' 종영소감을 전했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 김지훈은 사이코패스 백희성을 맡아 열연했다. 백희성은 15년간의 식물인간 상태에서 깨어난 뒤 죄책감 없이 악행을 저지르고 도현수(이준기)와 대립각을 세우며 드라마에 긴장감을 더했다. '악의 꽃'에서 김지훈은 연기는 물론 비주얼까지 캐릭터에 완전히 녹아 들어 백희성을 완성했다. 지능적 연쇄살인마의 입체적인 감정을 섬세한 연기로 표현했으며 장발로 임팩트를 더해 새로운 ...

    bntnews | 2020.09.24 14:54

  • thumbnail
    '악의꽃' 마지막회, 제작진 "아직도 여운 가시지 않아"

    ... 작품이다. 하지만 극이 진행 되면서 주인공은 모든 예측을 무너뜨렸고 멜로와 스릴러의 완벽한 조화는 드라마와 함께 호흡해온 모두를 감동시켰다"며 작품의 비하인드 스토리로 포문을 열었다. 여기에 "14년 간 백희성(김지훈 분)이란 이름에 숨어살던 도현수가 스스로에 대한 편견마저 무너뜨리고 도현수로서 자신의 삶을 되찾았듯 '악의 꽃'은 끝났지만 이제 우리도 다시 각자의 자리에서 스스로 빛날 수 있길 소망한다. 시작부터 마지막까지 함께해준 ...

    연예 | 2020.09.24 14:24 | 김소연

  • thumbnail
    '악의 꽃' 남기애 "공미자, 나에게 벅찬 캐릭터…가장 연기하기 어려웠다"

    ... 맡았다. 그는 극의 중심에서 전개를 능숙하게 이끌며 장르적 색깔에 힘을 실었다. 앞서 모성애와 히스테리를 넘나들며 신개념 엄마 캐릭터를 탄생시킨 남기애는 서늘한 카리스마로 극을 풍성하게 채웠다. 이후 연쇄 살인마이자 친아들 백희성(김지훈 분)을 직접 칼로 찌른 주인공으로 밝혀지며 충격적인 반전을 선사했다. 남기애는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를 통해 “마지막 촬영이 끝나고 6개월간 공미자로 지내온 압박감에서 벗어났다"면서 "홀가분함과 후회가 동시에 밀려와 ...

    텐아시아 | 2020.09.24 11:31 | 박창기

  • thumbnail
    남기애 '악의 꽃'으로 만개한 '고품격 연기'

    ... 신개념 엄마 캐릭터를 탄생시킨 남기애는 캐릭터에 동화된 명품 연기를 선사하며 극의 품격을 높였다. 극 초반부 서늘한 카리스마로 극을 가득 채우며 등장만으로도 긴장감을 고조시켰던 '미스터리 맘'에서 극 중반부 연쇄 살인마 친아들 백희성(김지훈 분)을 직접 칼로 찌른 주인공으로 폭발적인 감정선을 드리우며 극의 판도를 뒤흔든 것. 예측할 수 없는 감정 변주로 극 전체의 텐션을 쥐락펴락한 공미자의 존재감이 '악의 꽃'의 흥행을 이끄는데 큰 몫을 했다는 평이다. 특히, 빗나간 ...

    한국경제TV | 2020.09.24 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