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과장&이대리] 달아오른 가을야구…설레는 직장인들

    ... 아닌데도 경기가 있을 때마다 만사 제쳐두고 TV 중계를 챙겨보는 김과장들이 있다. 가입 때 지정한 구단의 성적에 따라 금리가 결정되는 금융상품에 가입한 이들이다. 경쟁 그룹사 소속 팀을 응원하는 바람에 회사에서 야구 이야기를 꺼내지도 못하는 ... 직원이 같은 팀을 응원한다는 사실만으로도 공감대를 형성하곤 한다. ‘야알못’ 김과장이대리들이 먹은 벙어리가 되는 순간이다. 한 중견기업에 다니는 홍 대리(36)는 “임원들의 골프 얘기도 지겹지만 ...

    한국경제 | 2019.10.21 17:16 | 성수영

  • thumbnail
    금주에 추천하는 책 유료

    ... 안전하게 분산투자할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닌 금융 상품이다. 특히 하락장에서도 수익을 낼 수 있어 저성장·저금리 시대에 가장 적합한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다. 초보 투자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눈높이를 맞춰 ETF의 기본 ... ‘또 오고 싶은 가게’로 발돋움한 비결과 현장을 다니며 기록한 ‘사장의 메모’ 등 경험해 본 사람만이 줄 수 있는 생생한 팁도 덧붙인다. (끝) / 출처 한경비즈니스 제1228호

    모바일한경 | 2019.06.23 15:21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현금 맡기면 이자가 연 5%"…유사수신 논란 뒤 불붙은 '캐시백' 대전

    ... 사이버머니를 '이자'처럼 적립해주면서 고객 모집에 열을 올린 까닭이다. 은행 예·적금 금리를 웃도는 높은 수익률이 부각되고 있지만, 유사수신 논란과 함께 소비자 보호가 허술하다는 지적도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 논란이 일자 일부 업체는 캐시백 서비스를 종료하거나 변경했다. 쿠팡은 행사 초기 '연 5%? 은행보다 이잖아!'라는 광고 문구를 사용했지만 은행 예금으로 오해할 수 있다는 비판이 일자 '은행'이라는 ...

    한국경제 | 2019.04.24 14:25 | 김은지

  • thumbnail
    은행 이자만도 못한 저축은행 예금금리

    저축은행의 1년 만기 정기예금 금리가 시중은행 금리 아래로 떨어졌다. 퇴직연금 상품으로 예상보다 많은 자금이 들어오면서 대형 저축은행들이 일반 정기예금 금리를 낮췄기 때문이다. 저축은행을 주로 거래하는 자영업자와 서민 사이에서 ... 시중은행에도 못 미친다. 케이뱅크(K뱅크)의 ‘코드K 정기예금’은 1년 만기에 연 2.55%를 기본금리로 제공한다. 카카오뱅크 정기예금 금리도 1년 만기에 연 2.5%다. 우리은행(위비 마켓 예금)과 농협은행(e금리우대예금)은 ...

    한국경제 | 2019.02.24 17:25 | 정지은

  • OK저축銀, 최고 年 4.6%·아주저축銀, 年 4.5%…'꿀금리' 저축銀 예·적금에 돈 몰린다

    금리 인상기를 맞아 ‘저축은행 예·적금’이 재테크 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다. 주식·부동산 등 자산시장이 부진에 빠진 데다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투자자들이 높은 금리를 제공하는 저축은행 예금 등으로 눈을 돌리는 모양새다. 2020년부터 금융당국이 저축은행에 예대율 규제를 도입하기로 하면서 저축은행들도 금리 인상이 본격화하기 전에 자금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예대율 규제를 받으면 ...

    한국경제 | 2018.10.31 16:43 | 김순신

  • thumbnail
    SC제일은행, 1만$ 이상 외화자산관리 상품 가입고객 이벤트

    ... 미•중 무역분쟁 이슈 등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글로벌 시장환경에서 투자자들은 다각화된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필요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단일 채권자산과 달리 미 달러 역외펀드의 경우 투자 대상을 다각화하고 있기 때문에 금리상승에 따른 가격변화를 방어할 수 있으며 투자자가 환매시점을 유연하게 결정함으로써 절세 및 환차익 제고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한 전 세계의 투자자를 대상으로 펀드 자금을 모집해 대규모로 운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SC제일은행은 ...

    조세일보 | 2018.08.17 10:34

  • thumbnail
    [집코노미] 올해도 어김없는 '서울 엑소더스'…치솟는 집값에 경기도로 내몰려

    ... 지축지구에 새 아파트를 분양받은 김은영(35) 씨는 “서울에서는 4억~5억원으로는 새 아파트를 꿈도 수 없다”면서 “지은 지 10년도 넘은 아파트를 전세로 전전하느니 수도권의 멀지 않은 신도시로 ... 택하는 편이 낫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한 시중은행 관계자는 “규제로 대출이 묶인 데다 금리까지 오르고 있어 서울에서 내 집을 마련하기는 갈수록 어려워질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어디서 어디로 ...

    한국경제 | 2018.07.09 07:26 | 전형진

  • thumbnail
    [전문]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 서울시장 출마

    ... 할 거 아니냐'는 한탄이 가득합니다. 강남 집값이 천정부지로 오르자, 정부 대책은 무차별로 쏟아지는데 금리까지 불안하자 오르지도 않았던 우리 동네 집값부터 떨어집니다. 두 전직 대통령이 잇달아 수감되는 모습을 전 국민이 ... 인도한다고 합니다. 전임 대통령들이 그랬습니다. 우리 정치에 견제와 균형이 절실합니다. 상황이 이런데 여당과 준여당은 먹은 벙어리고 야당은 제 역할을 못하고 있습니다. 대의기관인 국회가 정부를 견제하지 못할 때 시민이 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18.04.04 10:51

  • thumbnail
    우리은행, 2.0%·2.3% 보장하는 운수대통 예적금 출시

    우리은행은 2018년 새해 첫 재테크 상품으로 복잡한 우대조건 없이 연 2.0%(정기예금), 연 2.3%(정기적금)의 금리를 제공하는 '운수대통 정기예금·정기적금'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운수대통 정기예금·적금'은 복잡한 금리 우대조건이 없다. 인터넷뱅킹과 스마트뱅킹을 통해 가입할 경우 각각 연 2.0%, 연 2.3%의 금리를 제공하고 영업점에서 가입할 경우 각각 연 1.8%, 연 2.2%를 ...

    한국경제 | 2018.01.02 13:19 | 김아름

  • [Cover Story] 수능 국어 1등급, 경제이해력이 갈랐다

    ... 더 그랬다고 한다. 최근에 출제된 적이 전혀 없는 경제 지문이 무려 2500자에 달할 정도로 길었던 데다 환율, 금리, 통화량, 구매력평가설 같은 낯선 경제 개념이 잔뜩 들어 있었기 때문이다. 이 지문에 걸린 문제는 32번까지 6개나 ... 경영학과 4학년생인 이정훈 씨는 “경제이해력 검증시험인 테샛을 공부한 학생이라면 이 문항들이 ‘ 문제’였을 것”이라고 했다. 국어 비문학 출제 범위는 워낙 넓어 학생들이 따로 공부하기 쉽지 ...

    한국경제 | 2017.12.04 09:02 | 고기완